벽 > 청소년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청소년시

  • HOME
  • 창작의 향기
  • 청소년시

(운영자 : 시엘06(박원근)

☞ 舊. 청소년시   ♨ 맞춤법검사기

 

청소년 문우들의 전용공간이며, 1일 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영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81회 작성일 19-01-26 20:54

본문

벽이 무너졌다.
말없이 뒤에 서서, 힘들 때 기대고
그늘이 되어주며, 바람을 막아주던
절대로 무너지지 않을 것 같던.
든든한 당신을 다시 볼 순 없지만

바르게 자라라며 받쳐주던 등,
올곧게 뻗어나온 척추를 등에 품고
올곧지 않은 세상 바르게 걸어가리

마지막 온기를 등에 업는다.
뜨거운 포옹이 그리워질 때
못다한 말들, 부서진 벽돌을
내 등에 옮겨담아 당신을 업는다.

언젠가 비바람이 거세게 몰아쳐서
나 역시도 언젠가 무너지게 된다면
"많이 그리웠어요, 오랜만에 뵙네요"
부서지고 밟히는 아픔도 모른채.


-고3-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82건 1 페이지
청소년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49 1 07-07
1581 아모르파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04-18
1580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4-16
1579 vacc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4-11
1578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1 04-05
1577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4-03
1576
나는 댓글+ 2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3-31
1575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 03-28
1574
댓글+ 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3-24
1573
허망 댓글+ 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3-24
1572
눈물 댓글+ 1
Albert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3-19
1571 바보시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3-17
1570 백은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3-16
1569
하늘을 보자 댓글+ 1
vacc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3-14
1568
새 학기 댓글+ 1
MS092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3-10
1567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 03-07
1566
마음 댓글+ 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2-27
1565
고향 댓글+ 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2-27
1564
19살 댓글+ 1
공고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2-27
1563
잃지 않기를 댓글+ 1
vacc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1 02-22
1562
파과 댓글+ 1
채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2-22
1561 신수심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 02-22
1560
붉은 원석 댓글+ 1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2-19
1559 신수심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2-16
1558 Post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1 02-15
1557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2-12
1556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2-09
1555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02-07
1554 SeungWon20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2 02-06
1553 이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2-04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