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 > 청소년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청소년시

  • HOME
  • 창작의 향기
  • 청소년시

(운영자 : 시엘06(박원근)

☞ 舊. 청소년시   ♨ 맞춤법검사기

 

청소년 문우들의 전용공간이며, 1일 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영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66회 작성일 19-01-26 20:54

본문

벽이 무너졌다.
말없이 뒤에 서서, 힘들 때 기대고
그늘이 되어주며, 바람을 막아주던
절대로 무너지지 않을 것 같던.
든든한 당신을 다시 볼 순 없지만

바르게 자라라며 받쳐주던 등,
올곧게 뻗어나온 척추를 등에 품고
올곧지 않은 세상 바르게 걸어가리

마지막 온기를 등에 업는다.
뜨거운 포옹이 그리워질 때
못다한 말들, 부서진 벽돌을
내 등에 옮겨담아 당신을 업는다.

언젠가 비바람이 거세게 몰아쳐서
나 역시도 언젠가 무너지게 된다면
"많이 그리웠어요, 오랜만에 뵙네요"
부서지고 밟히는 아픔도 모른채.


-고3-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24건 1 페이지
청소년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70 1 07-07
1523 우울한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8-18
1522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7-28
152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7-20
1520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0 07-08
1519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7-07
1518 정긍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0 06-29
1517 vacc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0 06-13
1516 바보시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0 06-07
1515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0 06-04
1514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 0 05-20
1513
체질 댓글+ 2
산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0 05-17
1512 산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0 05-17
1511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0 05-11
1510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05-09
1509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5-09
1508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5-09
1507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 05-05
1506 쿠쿠달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0 05-04
1505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1 05-04
1504 w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5-04
1503 쿠쿠달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1 05-03
1502
학교의 전설 댓글+ 1
쿠쿠달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 1 05-02
1501
필기 시험 댓글+ 1
쿠쿠달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2 04-30
1500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4-29
1499
슬픈 일기 댓글+ 1
쿠쿠달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2 04-26
1498 아모르파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0 04-18
1497
잊지 않을게 댓글+ 1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1 04-16
1496 vacc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 04-11
1495 초록보리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7 2 04-0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