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2월의 우수작 발표 > 아동문학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동문학

  •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11~12월의 우수작 발표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58회 작성일 19-01-28 11:37

본문

지난  11~12월중 아동문학부문 우수작을 소정의 심사과정을 거쳐 다음과 같이 발표합니다. 

이달의 우수작은 올해까지만 선정 합니다. 앞으로는 주 단위로 추천작을 공지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 최 우 수 작 】

​글짓기 시간 / 윤희승

http://www.feelpoem.com/bbs/board.php?bo_table=m24&wr_id=5640&sfl=wr_subject&stx=%EA%B8%80%EC%A7%93%EA%B8%B0+%EC%8B%9C%EA%B0%84&sop=and

변비 / 단산지

http://www.feelpoem.com/bbs/board.php?bo_table=m24&wr_id=5658&sfl=wr_subject&stx=%EB%B3%80%EB%B9%84&sop=and

【  우 수 작 】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질문 / 마음그리는여자

http://www.feelpoem.com/bbs/board.php?bo_table=m24&wr_id=5581&sfl=wr_subject&stx=%EC%84%B8%EC%83%81%EC%97%90%EC%84%9C&sop=and


【  가  작 】

봄 / 단산지

http://www.feelpoem.com/bbs/board.php?bo_table=m24&wr_id=5552&sfl=wr_subject&stx=%EB%B4%84&sop=and

<심사평>

201811~ 12월 아동문학 심사평

                                      이시향 (시인, 아동문학가)

 

2018년 새해가 밝아 온 지 벌써 한 달이 지나가고 있고 설 연휴가 다가옵니다. 기해년에도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과 행복이 늘 함께하길 소망합니다. 올 한해도 시마을 아동문학 방이 시마을에 순수를 전하는 따스한 공간이 되길 바라면 문운 가득하세요. 작년 한 해 동안도 매주 우수작품 선정해 주신 곽해룡 시인과 많은 열정으로 작품을 발표해 주시는 여러분 감사합니다. 올해도 주간 단위로 추천된 우수작품을 토대로 최우수작품과 우수작품을 선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우수작품 심사에서 등단 시인의 작품과 그에 준하는 시인의 작품은 배제하고 있습니다. 혹시 제가 모르고 시평 쓸 수도 있사오니 이해 바라오며 제게 쪽지로 등단 여부를 알려 주시길 바랍니다.

      

단산지 님의 "" 나비가 살랑거리며 날아가는 모습에서 두 팔로 사랑해 만드는 모습에서 따뜻한 봄을 느끼며 기다려봅니다.

 

마음그리는여자 님의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질문그 나이에는 가장 어려운 질문이 될 수도 있겠네요. 그렇지만 대부분 그렇게 성장해 가겠지요.

윤희승 님의 글짓기 시간할머니를 생각하는 진솔한 마음이 느껴져서 좋습니다.

 

단산지 님의 변비변비로 고생해본 사람은 크게 공감할 것 같습니다.

 

어린이 보호구역약속은 지은이의 이름이 없고 글을 찾을 수 없어 제외하였습니다.

 

 

글짓기 시간/윤희승

      

제목은 노을입니다

준혁이는 하늘 정원 꽃들의 놀이터래요

은경이는 붉은 노을을 바라보다 눈이 델 것 같대요

할머니랑 단둘이 사는 나는요

노을이 우리 할머니 같다고 했어요

바다가 쪼금 남은 해를 다 삼키면

금세 사라질 저 노을처럼

아픈 우리 할머니도

찬바람이 귀뚜라미 울음 다 삼키기 전에

지고 말 것만 같아서

꼭 그럴 것만 같아서

준혁이 은경이처럼 노을로 예쁘게 글 빚지 못하고

나도 모르게 콧등이 시큰거려

눈시울만 훔쳤어요

 

 

변비/ 단산지

    

두더지 한 마리

깜깜한 굴속에서

채소 달래

과일 달래

줄넘기도 매일 백번씩 하래

 

그래, 양배추 먹자

시금치 먹자

사과 먹자

귤 먹자

바나나 먹자

 

줄넘기도 백번

, , , ...

 

요놈 두더지

3일 만에

변기 속으로 풍덩!

 

~

냄새

 

 

이렇게 추천된 4 작품 중에 윤희승 님의 글짓기 시간단산지 님의 변비두 작품을 최우수작품으로 뽑도록 하겠습니다. 축하하오며 앞으로도 계속 좋은 작품 많이 빚어 주시길 바랍니다. 우수작품과 가작으로 선정된 분들께도 축하의 말을 전합니다. 특히 우수작품으로 선정되지 못했다 하더라도 열심히 활동해 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최 우 수 작

글짓기 시간/윤희승

변비/ 단산지

 

우 수 작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질문 /마음그리는여자

 

가 작

 

/ 단산지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823건 1 페이지
아동문학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39 1 07-07
282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2-18
2821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2-18
282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2-18
2819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 02-17
2818 숲의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 02-17
2817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 0 02-17
281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 02-17
2815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2-16
281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2-16
281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 02-16
281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2-15
2811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 02-15
281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2-15
2809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 02-14
2808 아무르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 02-14
280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 02-14
280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2-14
2805 별빛愛정나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02-13
2804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2-13
2803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2-13
280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2-13
280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2-13
280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2-12
2799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02-12
2798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02-11
279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 02-11
279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1 02-11
2795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 02-09
2794 함동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2-0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