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이란 > 편지·일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편지·일기

  • HOME
  • 창작의 향기
  • 편지·일기

☞ 舊. 편지/일기    ♨ 맞춤법검사기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문학이란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76회 작성일 21-02-28 11:13

본문

편지일기를  쓰면서 

갑자기 "문학"이란 무엇인가 생각해 본다

많히 읽고

많히 생각하고

많히쓰고


하지만 무엇을 어떻게 써야 문학인이란 반열에 오르는것일가?

모른다 알고쓰는 사람은 몇 않된다

2009년 호수공원에서 작난삼아 써낸시가 최우수상을 받았고

인차 시마을에 들어와 창작 공부를 했을뿐

국문과나 창작문학과는 있는지 조차 모른다

실토 하자면 기초가 없는 체 하는 엉터리 글쟁이다


하지만 각종 문학 단체에 머물면서 친찮도 받고 몇번 상도 탔으며

문학이라는 길위에 영원히 머물고 싶은 마음은 왜 일까?

사회에 있어서 문학이란

유명한 작가 아니면 돈벌기 어렵지만

그래도 일반시민의 방향은 제시할수 있기 때문이 아닐가?


어째거나 작가층에에 끼지 못한다해도 어느정도 일반시민에게 지향하는데

참고가 된다면 하는 마음에서 쓰기도 한다

흥미로운 글을 쓰려면 막장 드라마를 써야하고

사회에 지침이 되려는 글을 쓰려면 뻣뻣하고 재미없이 전개 된다


필자는 2010년 창작방에서 500편의 시를썼고 2011년 등단했지만

지금까지 시집을 내지 않았다

왜?

내 자신이 "시"락고 떳떳하게 내세울만한 작품이 없었기 때문이다

소설은 전자책으로

소설 근대사

영농법인 상록원등 몇권이 발행됐지만

저작권 협회에서 저작권료는 1000원 정도를준다

필자같은 연령에는 살기위해 글을 쓰지 않지만

작가를 지망하는 젊은 학도들은 반드시 생활을 위한 별도에 직업을 강구해야 한다

디지탈 미디어 시대에 문학이란 낄자리가 별로 없지만

그래도 혼신에 노력을 기우려야한다

문화생활 문학 이런것들은 기록으로 시작하기때문이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440건 1 페이지
편지·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3440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 04-16
3439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4-16
3438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4-15
3437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4-15
3436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 04-14
3435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4-14
3434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4-13
3433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4-13
3432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 04-12
3431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4-12
3430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4-11
3429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4-11
3428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4-11
3427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4-10
3426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4-09
3425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4-08
3424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4-08
3423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4-07
3422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4-07
3421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4-06
3420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4-06
3419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4-05
3418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4-05
3417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4-04
3416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4-04
3415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4-03
3414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4-02
3413
두발의 목적 댓글+ 2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4-01
3412 景山유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 04-01
3411 우주의세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3-3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