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만난 것은 > 소설·수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소설·수필

  • HOME
  • 창작의 향기
  • 소설·수필

☞ 舊. 소설/수필   ♨ 맞춤법검사기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너를 만난 것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시엘유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97회 작성일 19-01-21 15:26

본문

좋은 일이 있으면
기쁜 일이 있으면
함께 웃어주는 너

생일이면
카톡에
길다란 편지를 보내주는 너

슬픈 일이 있으면
나쁜 일이 있으면
함께 울어주는 너

부정적인 생각하면
손가락질하기 보단
다독여주는 너

내 인생에서
너를 만난 것은

어쩌면

축복일지도
모르겠어.!

처음이었어.

욕하지않고
떠나지않은 사람은......
내 이야기에
귀기울여준 사람은

하루하루가

불안하고
무서웠어.

마치 절벽에 서있는 기분이었어.!

이러쿵 저러쿵
나를 욕할까봐
나를 떠날까봐....

친구야 고마워!

나랑 친구해줘서
추천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26건 1 페이지
소설·수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126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4-14
1125 향기지천명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4-06
1124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 03-22
1123
봄날은 온다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 03-21
1122
흙에 관하여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1 03-20
1121
있는 그대로 댓글+ 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 03-19
1120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3-18
1119 요세미티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3-18
1118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03-10
1117 요세미티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3-06
1116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3-06
1115
소장가는 날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 03-06
1114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3-03
1113
화왕산 댓글+ 1
장자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 03-01
1112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02-28
111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2-28
1110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2-26
1109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2-25
1108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2-24
1107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2-23
1106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2-22
1105 조연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2-22
1104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2-21
1103 이혜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2-20
1102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2-20
110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2-19
1100 소영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2-10
109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 02-09
1098 소영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02-08
1097 서문인감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 02-0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