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운대 풍경... > 포토에세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포토에세이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에세이

(운영자 : 물가에아이)

☞ 舊. 포토에세이

 

☆ 본인이 직접 촬영한, 사진과 글이 어우러진 에세이, 여행기 형식의 글을 올리는 곳입니다

(글이 없는 단순한 사진은 "포토갤러리" 코너를 이용)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바랍니다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몰운대 풍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0건 조회 321회 작성일 19-06-12 22:40

본문

 

 

 

 

예전에 안개와 구름이 많이 끼는 날에는 잘보이지 않는다고 해서

몰운대라는 이름이 붙여진 이곳은 경관이 뛰어나기로 소문이 나 있지만

몰운대는 군사지역으로 출입이 금지 되었던 곳이기도 하다.

다음 백과사전에 의하면 16세기까지 몰운도라는 섬이었고,

낙동가에서 밀려온 토사가 쌓여 육지와 연결되었다고 전 한다.

몰운대는 조선시대 지방관아 건물의 다대포객사가 자리해 있고

임전왜란 때, 이순신장군과 함께 부산포해전에서 승리를 거둘 때 큰 공을 세우며

순절한 충장공 정운을 기리는 정운공 순의비도 있어서 역사공부에도 도움이 될것이라 믿는다.

 

다대포해수욕장에서 왼쪽 편으로 걸어가면 몰운대로 향하는 입구가 보이고,

다대포객사를 지나 천천이 걷노라면 기암괴석과 울창한 숲, 그리고 바다와 어울어져 빼어난 경관이

시원하게 펼쳐진다.

그리고 몰운대 끄트머리(동쪽)에 자리한 화손대는

사진작가들로부터 사랑받는 일출의 명소이기도 하고 강태공의 명당이기도 하다.

다만 화손대까지 가는 길이 조금은 험하고 군사지역이라 시간을 잘체크하고 찾아야 한다.

 

추천1

댓글목록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산그리고江님!
일교차가 매우 심하게 느껴지는 요즘 날씨네요..
부산은 유월부터 해수욕장이 개장을 했지만 날씨가 오락가락하여
아직은 여름을 느끼기엔 역부족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오늘 하루도 더 멋지고 더 즐거운 날 되시길 바랍니다...

사노라면.님의 댓글

profile_image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몰운대라는 의미가 심사한듯하네요
등대가 서 있고 그 등대 곁을 지나는 배와 뱃전에 부서지는 물살...
너무나 아름다운 곳 같습니다
가 보고싶은데 사진을 대리만족 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사노라면님!
아주 오래 전에 이 근처에서 무장공비 침투사건이 있어서
군경비가 매우 심했을뿐만 아니라 민간인은 출입금지 지역있었습니다..
아직도 군사지역이긴 하나 출입금지지역 시간 외는 자유롭게 다닐 수 있답니다..
출입금지지역으로 오랫동안 묶인 관계로 자연환경 보존이 잘 된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고르지 못한 일기에 건강 유의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 되시길 빕니다..

초록별ys님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몰운대에 들어가 보셨나요
모자 같기도 하고 커다란 물고기가 헤엄치는거 같기도 해요.
덕분에 역사 공부도 감사합니다.ㅎ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록별ys님!
몰운대쪽에서나 화손대에서 바라보면 작은 섬들이 참 낭만적으로 보입니다..
날씨가 좋으면 태종대나 오륙도 더 멀리 해운대까지 보이지요...물론 대마도도 보인다고 합니다..

늘 건강하시고 여름낭만이 가득한 날들이 이어지시길 바랍니다..

해정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몰운대는 많이 들어본 이름입니다
님! 올리신 글을 읽으며 아아 그렇구나
하는것을 알았습니다.
바닷물색이 유달리 푸르른 아름다음
등대도 섬도 모두가 아름다워요.
고운 작픔감사합니다.

허스님!
건강하신 멋진 날 되세요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해정님!
몰운대쪽 편은 동쪽이라 일출로도 유명한 출사지죠..
다대포는 일몰로 유명한 곳이니 한꺼번에 두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지요..
부산토박이로써 아직까지는 살만한 도시지 않을까 생각도 해봅니다...

모쪼록 건강 조심하시고 행복한 시간들로 채우시길 빕니다..

물가에아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다대포 가면서 횟집이 즐비한 몰운대 입구를 보면서
조곳으로 오르면 되는데...
마음 뿐이지예~
예전에 산을 오르니 모자섬도 보이고 그곳이 일몰 포인트라고 새벽에 와야지 했었는데...
등대를 좋아하는 물가에 등대섬 앞으로 배 한척 지나가기를 기다리곤 했었지예~
이제 오르기 보다 내려오기 힘들어 계단도 무섭습니다 ^^*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물가에아이님!
정말 하루하루가 다르게 느껴짐은 분명한 것 같습니다..
젊은 날부터 산을 타고 운동도 좋아라하고 특히 걷는 것을 즐겨해서
몇 해 전까지만해도 몇 시간을 거뜬히 걷곤했는데 몇 칠 전 긴 시간을 함 걸어보았더니
이제는 무리라는 것을 느꼈습니다...눈 깜짝할 새 체력은 충전할 수 없는 방전이네요..

사랑과 낭만이 가득한 여름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Total 4,710건 1 페이지
포토에세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5 0 01-18
470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1 01-20
4708
댓글+ 3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1 01-19
470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2 01-19
4706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1 01-17
470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1-16
4704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1 01-15
470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 01-15
4702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 01-14
4701
겨울 산 댓글+ 7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 01-12
470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2 01-12
4699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01-11
469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1-10
469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 01-09
469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 01-08
469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1 01-06
4694
산 그리메 ~ 댓글+ 6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 01-05
469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1 01-04
469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01-03
4691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0 01-02
469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 01-01
4689
2020년 1월1일 댓글+ 5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1 01-01
468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 01-01
4687
겨울 소나타 댓글+ 6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12-30
4686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1 12-29
468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 12-28
468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1 12-28
4683
말없는 약속 댓글+ 6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12-26
468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12-26
468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 3 12-26
468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0 12-25
467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1 12-25
4678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0 12-24
4677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12-23
467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 12-23
4675
바위 댓글+ 5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1 12-22
4674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 12-21
467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0 12-20
4672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12-18
4671
취미 댓글+ 12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1 12-18
4670
합천 돌다리 댓글+ 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1 12-18
466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0 12-18
4668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12-17
466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 2 12-17
4666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12-17
466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2 12-17
4664
지리산에서 댓글+ 4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12-16
466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0 12-15
4662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2 12-14
4661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0 12-13
4660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12-12
465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2 12-11
465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1 12-11
465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 12-11
4656
고군산군도 댓글+ 5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12-10
4655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12-08
4654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2 12-06
465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2 12-05
465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2 12-04
465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2 12-04
4650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0 12-03
4649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12-02
464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 1 12-01
4647
동백 댓글+ 8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1 11-30
464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 11-29
4645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0 1 11-29
4644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 11-29
464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 1 11-28
4642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0 11-27
464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11-26
464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1 11-26
4639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11-26
4638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0 0 11-26
463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1 11-24
463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 11-23
463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9 1 11-21
4634
떠나는 가을 댓글+ 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 11-21
4633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11-20
463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 0 11-20
463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 11-19
4630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11-18
462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 11-17
4628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1 11-16
4627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4 0 11-16
4626
대승폭포 댓글+ 3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 11-16
462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1 11-15
462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1 11-14
462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0 11-12
4622
친구여 댓글+ 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11-12
462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 11-12
4620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0 11-12
4619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0 11-11
461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0 11-11
461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 1 11-10
461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0 11-08
461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11-08
461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 0 11-08
4613
결실의계절 댓글+ 3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0 11-07
4612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2 11-06
461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1 11-0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