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터지는 한 해 되세요~ > 영상마당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영상마당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마당

 ♨ 태그연습장(클릭)

 

☆ 본인이 직접 만든, 포토샵, 플래시, 유튜브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음악게시물은 등록불가)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대박터지는 한 해 되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234회 작성일 19-01-14 12:18

본문

추천3

댓글목록

도희a님의 댓글

profile_image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마음을 움직이는 바람


어느 스승 아래 제자 둘이 있었습니다.
둘은 서로에게 라이벌 의식이 존재하고 있어서
사사건건 의견이 충돌하곤 했습니다.

어느 날 한 제자가 바람에 흔들리는
나뭇가지를 보며 다른 제자에게 말했습니다.
“바람이 부니깐 나뭇가지가 움직이네.”

그러나 다른 제자가 정색하며 말했습니다.
식물인 나무가 어떻게 혼자서 움직이겠어.
저것은 나무가 아니라 바람이 움직이는 거야.”

움직이는 것은 바람이다.
아니다 나뭇가지가 움직이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사소하게 시작된 말싸움이
어느덧 고함을 지르는 큰 싸움으로 발전되었습니다.

마침 그 모습을 바라보던 스승이 조용히 말했습니다.
지금 움직이는 것은 바람도 나뭇가지도 아니다.
바람이 불고 있는 곳은 너희의 마음속이고,
움직이고 있는 것은 너희의 마음이다.”

스승은 다시 제자들에게 말했습니다.
그렇게 세차게 움직이는 마음은 너희 마음의
벽에 부딪쳐 상처를 남길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의 가슴에도 멍을 남기는 법이다.
너희의 마음을 그렇게 움직이는 그 바람은
도대체 어디서 불어오는 것이냐?”

스승의 말을 듣고 깨달은 두 제자는
서로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고
다시는 다른 사람의 언행을 함부로
평가하지 않았습니다.

===================================================

사람이 큰일을 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신념을 굳게 믿고
앞으로 나아가는 의지가 필요합니다.

하지만 그 의지와 신념이
다른 사람의 마음을 무시하고 상처 입히는
구실이 되어서는 안 됩니다.

굳건한 의지와 신념을 가지고 있다면
조금만 주의해서 주변을 바라봐 주십시오.
혹시 그 때문에 상처 입는
사람은 없는지를 말입니다.


오늘의 명언
눈으로 남을 볼 줄 아는 사람은 훌륭한 사람이다.
그러나 귀로 남의 이야기를 들을 줄 알고
머리로는 남의 행복에 대하여 생각할 줄 아는 사람은
더욱 훌륭한 사람이다.
– 유일한 박사 –

Total 1,221건 1 페이지
영상마당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0 0 05-14
1220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 04-23
1219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 04-22
1218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 04-19
1217
물같은 사랑~ 댓글+ 1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4-18
1216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2 04-16
1215
幻想 댓글+ 1
By 창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4-16
1214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 04-15
1213 By 창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1 04-13
1212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2 04-11
1211 sonag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0 04-11
1210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2 04-10
1209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9 3 04-08
1208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3 04-07
1207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2 04-06
1206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2 04-04
1205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9 1 03-31
1204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 2 03-30
1203
풍경 댓글+ 1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1 03-29
1202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0 03-29
1201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8 4 03-24
1200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1 03-24
1199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1 2 03-22
1198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1 03-21
1197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1 03-19
1196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 03-18
1195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 03-18
1194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4 2 03-14
1193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1 0 03-12
1192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7 0 03-12
1191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 03-10
1190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1 03-10
1189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9 1 03-04
1188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6 1 03-01
1187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 1 02-28
1186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 1 02-28
1185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2 1 02-27
1184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4 1 02-26
1183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 02-25
1182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1 02-2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