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남은 인연은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만남은 인연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333회 작성일 19-02-02 18:59

본문

 





      이 세상에서 단 한 번뿐이라면

      이 세상에서
      단 한 사람과 길을 걸으라면
      누구와 함께 걷겠습니까?

      단 하루만 살라고 하면
      그 날을 어떻게 보내겠습니까?

      단 한 사람만 사랑하라면
      누구를 사랑하겠습니까?

      단 한 마디만 하라고 하면
      어떤 말을 하겠습니까?

      단 한 가지 일만 하라고 하면
      어떤 일을 하겠습니까?

      단 한 번만 웃으라고 하면
      언제 밝게 웃겠습니까?

      단 한 번만 울라고 하면
      어느 때 눈물을 흘리겠습니까?

      단 한 계절만 살라고 하면
      어느 계절에 살겠습니까?

      단 한 곳만 찾아가라고 하면
      어디를 찾아가겠습니까?

      단 한가지 소원을 기도하라면
      어떤 기도를 하겠습니까?

      우리의 마음이
      어디로 향하고 있습니까?

      그리고 이 한 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단 하나가 아니라
      얼마나 많은 것들입니까?

      출처 : 정용철 《마음이 쉬는 의자》 중에서
       



 



      좋은 욕심

      욕심이 없는 사람이 세상에 어디 있을까요
      저 또한 삶을 살면서
      끝없는 욕심을 보이는 걸요

      그러나
      좋은 욕심은 저는 가지라고 말 하고 싶습니다
      나쁜 욕심은 버리고
      좋은 욕심은 스스로의 가슴에다 늘 새기며 살아가세요

      그럼 좋은 욕심이란 어떤 것일까요?
      가만히 생각해 보면
      자신을 사랑하는 것이 첫 번째 욕심일 테고
      두 번째는 삶의 성취에 대한 욕심일 것입니다
      세 번째는 남을 위해 살아가는 이타의 욕심일 것입니다

      뭐든지 좋다 좋다하면
      인생은 좋아지는 것이고
      나쁘다 나쁘다하면
      인생은 나빠지는 것입니다

      모든 인생살이에는 주문이 있듯
      모든 물건에는 반드시 읽어주어야 할 메뉴얼이 있듯
      삶을 살아가면서
      스스로에게 마술을 걸어 보세요

      나는 할 수 있다
      나는 될 수 있다
      나는 인내 할 수 있다
      나는 이룰 수 있다

      이런 욕심은 얼마든지 가슴에 담아둘 수 있는 것이 아닐까요
      좋은 욕심을 낸다하여
      그 사람을 이상하게 생각하고
      독하게 생각한다면
      그것은 잘못된 생각이죠

      모든 것은 욕심에서 시작하여 결과가 나옵니다
      성취하고 나면 그것은 욕심이 아니고
      자신의 삶에 대한 성실이라고 할 것입니다

      공부도 욕심이 있어야 목표까지 갈수 있고
      게임도 이기고자 하는 의지가 곧 욕심일 것입니다

      이루고 나면
      그때부터 삶은 비워지고 배풀어지는 것입니다
      눈에 보이는 것만 욕심이고
      배품이고 이해가 아닙니다

      자연적으로 우리의 인생이
      점진적으로 나아갈 때 부수적으로 삶은 모든 이에게
      배 풀어지는 것입니다

      그래서 사회는 또 하루하루 흘러가고 있는 것입니다
      물론 일부 사람들이 자기 욕심을 채우기 위해서
      남에게 피해를 주는 것은 절대 안 되겠죠
      삶이나 사랑이나
      다 똑같은 것입니다

      적당한 욕심은 사람에게 필요한 것입니다
      자신의 삶에 대한 욕심을 가지십시요

      하루살이가 하루를 살기위해
      얼마나 힘든 과정을 거쳐서 태어나는 줄 아십니까
      매미가 열흘을 울기위해서 얼마나
      긴 시간을 지내는 줄 아십니까

      내가 나태해지고 게을러지고
      부족해 보일 때 스스로에게 욕심을 불어넣으세요
      저 또한 나태해진 것 같아서
      오늘 스스로에게 많은 질타를 하면서
      반성하는 날이었습니다

      인생에 대한 욕심
      사랑에 대한 욕심
      사회생활에서 동요애에 대한 욕심
      직장에 대한 욕심
      많은 좋은 욕심을 가지십시요
      누가 과하다 할 정도로 가지십시요

      그럼 세상에서 당신이 못 이룰 일은 절대 없습니다
      모든 것은 마음에 있듯
      당신에 대한 믿음으로 시작하여
      삶의 좋은 욕심을 이루어 나가세요
      삶은 당신의 것입니다

      오늘 당신에게 주어진 시간은
      당신의 시간입니다
      당신을 위해서 아침의 해가
      당신 앞에 떠 오른 것입니다

      힘을 내세요
      이겨내세요.
      역경은 행복을 가지기 위한 과정인 것
      따뜻한 가슴에다

      삶의 욕심을 불어넣고 힘차게 나아가세요
      삶은 늘 당신을 시험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마음을 흔들고 있습니다
      그때마다 이를 악물어 보세요
      지나고 나면 그때가 좋은날이었습니다

      힘든 과정 말이죠
      삶의 교훈이 되고
      앞으로 살아가는 힘이 될 것입니다
      오늘부터 강한 욕심을 가슴에 담고서
      삶을 살아가시길 바랍니다

      삶은 언제나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당신의 미래를……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영상제작 : 동제


 




      참된 아름다움

      "인간(人間)"이
      바꿀 수 없는 것은 없습니다.

      '과거(過去)'는
      해석(解釋)에 따라 바뀝니다.

      '미래(未來)'
      결정(決定)에 따라 바뀝니다.

      '현재(現在)'
      지금 행동하기에 따라 바뀝니다.

      바꾸지 않기로 고집하면
      아무것도 바뀌지 않습니다.

      '목표(目標)'를 잃는 것보다
      '기준(基準)'을
      잃는 것이 더 큰 위기입니다.

      "인생(人生)"의 방황은
      목표를 잃었기 때문이 아니라
      기준을 잃었기 때문입니다.

      '인생의 가치'는
      더 많은 소유가 아니라
      더 깊은 "인격(人格)"입니다.

      인생의 진정한 목적은
      무한한 성장이 아니라
      끝없는"성숙(成熟)"입니다.

      '인생의 참된 아름다움'은
      성공이 아니라 성품입니다.

      정글을 빠져나갈 때 가끔
      큰 나무 위에 올라가
      '방향(方向)'을 점검합니다.
      '쉼'은 점검의 시간입니다

      그래서 당신이
      쉼을 지키는 것이 아니라,
      쉼이 당신을 지킵니다.

      지병이 건강관리를 잘 할 수 있는
      겸손함의 '원천(源泉)'이라면,

      "결핍(缺乏)"은 탁월한 성취를 위한
      '분발(奮發)'의 계기가 됩니다.

      출처 : 참된 아름다움

      영상 제작 : 동제



 



      상고대와 눈꽃

      김용호

      이른 아침 산 오르는 길에
      홀로 서있는 나무들 위에
      극렬한 추위로 태어난
      상고대와 눈꽃이
      마음 시리게 어울려 있다.

      겨울의 영혼이
      자연의 피를 얼린 성실한 결과다.
      그러나
      너무 추움도 해가 뜨면
      미세한 떨림은 균열이 된다.



      상고대와 눈꽃의 어울림은
      햇빛의 도발 (挑發)로
      부재가 되어야 한다.
      이것은 하늘에 뜻이다.

      이렇듯 우리의 인생도
      행복했던 삶과 불행했던 삶과 상관없이
      영원의 원리에 의해 부재가 되어야 한다.
      이것은 하늘에 뜻이다.

       


 



      내가 이런 사람이 되었으면

      꾸미지 않아 아름다운 사람 모르는 것을 모른다고
      말할 줄 아는 솔직함과 아는 것을 애써 난척하지 않고도
      자신의 지식을 나눌 줄 아는 겸손함과
      지혜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돋보이려 애쓰지 않아도 있는 모습 그대로 아름답게 비치는
      거울이면 좋겠습니다.

      자신이 가지고 있는 아름다움과 남에게 있는 소중한 것을
      아름답게 볼 줄 아는 선한 눈을 가지고 남이 나를 알아주지
      않을 때 화를 내거나 과장해 보이지 않는
      온유함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영특함으로 자신의 유익을 헤아려 손해 보지 않으려는
      이기적인 마음보다 약간의 손해를 감수하고서라도
      남의 행복을 기뻐할 줄 아는 넉넉한 마음이면 좋겠습니다.

      삶의 지혜가 무엇인지 바로 알고 잔꾀를 부리지 않으며
      나 아닌 다른 사람의 입장에서 생각할 줄 아는 깊은
      배려가 있는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잠깐 동안의 억울함과 쓰라림을 묵묵히 견뎌내는
      인내심을 가지고 진실의 목소리를 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꾸며진 미소와 외모보다는 진실 된 마음과 생각으로
      자신을 정갈하게 다듬을 줄 아는 지혜를 쌓으며
      가진 것이 적어도 나눠주는 기쁨을 맛보며
      행복해 할 줄 아는 마음을 가진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영상 제작 : 동제



 



      좋은 인연인 당신

      좋은 인연인 당신을 만나 행복합니다
      우리가 어떠한 모습으로 어떠한 인연인지는 몰라도
      이렇게 좋은 하루 속에 함께 할 수 있음에
      감사한 마음을 가져봅니다.

      좋은 마음 나누며 웃을 수 있다면 더 이상의
      생각들은 않기로 합니다.
      늘 좋은날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속에 당신에게 전해질
      간절한 마음으로 바랄 뿐 이 글이 당신의 마음에
      작은 힘이 되고 위안이 된다면 저는 너무 행복하겠습니다.

      세월이 흐르면 우리도 기억 속에 잊혀지겠지요.
      하지만 그 기억 속에 우리가 함께 한 마음들은
      잊지 않았으면 합니다.
      세월이 흘러흘러 추억 속에 남을 나의 소중한 인연인 당신
      이렇게 마음 나눌 수 있음에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오늘의 감사함을 우리 마음껏 행복하게 살아요.
      3000 번의 옷깃의 인연이 한번의 만남으로
      이어진다고 하지 않았던가요.
      당신과의 큰 인연 내 안에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특별한 인연을 고이고이 간직하겠습니다.

      환한 미소 뒤에 슬픔일랑 가슴 한 켠에 묻어버리고
      나와 함께 하는 시간은 예쁜 마음으로 맑고 행복한 웃음만이
      얼굴에 가득할 수 있길 소망하며 당신에게는 내 사랑 받을
      그럴 자격이 충분히 있는 이 세상에서 선택된 사람입니다.

      하루가 열리는 아침부터 당신이 잠드는 늦은 밤까지 옆에서 늘
      지켜주고 언제나 행운이 가득해 얼굴엔 방글방글 웃음꽃으로
      당신의 하루 하루가 행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렵니다.

      사랑하는 당신 당신과 나의 만남이 다하는 그 날까지
      내 사랑 다 받고 가세요.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영상제작 : 동제
 

 

소스보기

<P>&nbsp;</P> <TABLE border=0 cellSpacing=0 cellPadding=0 width="100%"> <TBODY> <TR> <TD height=10 colSpan=3></TD></TR> <TR> <TD></TD> <TD style="WORD-WRAP: break-word; WORD-BREAK: break-all" class=abtextcss> <BLOCKQUOTE style="LINE-HEIGHT: 150%">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EMBED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600 src=http://eclin.tistory.com/attachment/nk120000000000.swf wmode="transparent" menu="false" quality="high"> <BR></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이 세상에서 단 한 번뿐이라면 <BR><BR>이 세상에서<BR>단 한 사람과 길을 걸으라면<BR>누구와 함께 걷겠습니까?<BR><BR>단 하루만 살라고 하면<BR>그 날을 어떻게 보내겠습니까?<BR><BR>단 한 사람만 사랑하라면<BR>누구를 사랑하겠습니까?<BR><BR>단 한 마디만 하라고 하면<BR>어떤 말을 하겠습니까?<BR><BR>단 한 가지 일만 하라고 하면<BR>어떤 일을 하겠습니까?<BR><BR>단 한 번만 웃으라고 하면<BR>언제 밝게 웃겠습니까?<BR><BR>단 한 번만 울라고 하면<BR>어느 때 눈물을 흘리겠습니까?<BR><BR>단 한 계절만 살라고 하면<BR>어느 계절에 살겠습니까?<BR><BR>단 한 곳만 찾아가라고 하면<BR>어디를 찾아가겠습니까?<BR><BR>단 한가지 소원을 기도하라면<BR>어떤 기도를 하겠습니까?<BR><BR>우리의 마음이<BR>어디로 향하고 있습니까?<BR><BR>그리고 이 한 해<BR>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단 하나가 아니라 <BR>얼마나 많은 것들입니까?<BR><BR>출처 : 정용철 《마음이 쉬는 의자》 중에서<BR>&nbsp;</UL></UL></SPAN></TD></TR></TBODY></TABLE></CENTER><BR><BR>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EMBED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600 src=http://cfile26.uf.tistory.com/media/120FD5504D44BF38266C42>&nbsp;</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좋은 욕심<BR><BR>욕심이 없는 사람이 세상에 어디 있을까요<BR>저 또한 삶을 살면서<BR>끝없는 욕심을 보이는 걸요<BR><BR>그러나<BR>좋은 욕심은 저는 가지라고 말 하고 싶습니다<BR>나쁜 욕심은 버리고<BR>좋은 욕심은 스스로의 가슴에다 늘 새기며 살아가세요<BR><BR>그럼 좋은 욕심이란 어떤 것일까요?<BR>가만히 생각해 보면<BR>자신을 사랑하는 것이 첫 번째 욕심일 테고<BR>두 번째는 삶의 성취에 대한 욕심일 것입니다<BR>세 번째는 남을 위해 살아가는 이타의 욕심일 것입니다<BR><BR>뭐든지 좋다 좋다하면<BR>인생은 좋아지는 것이고<BR>나쁘다 나쁘다하면 <BR>인생은 나빠지는 것입니다<BR><BR>모든 인생살이에는 주문이 있듯<BR>모든 물건에는 반드시 읽어주어야 할 메뉴얼이 있듯<BR>삶을 살아가면서<BR>스스로에게 마술을 걸어 보세요<BR><BR>나는 할 수 있다<BR>나는 될 수 있다<BR>나는 인내 할 수 있다<BR>나는 이룰 수 있다<BR><BR>이런 욕심은 얼마든지 가슴에 담아둘 수 있는 것이 아닐까요<BR>좋은 욕심을 낸다하여<BR>그 사람을 이상하게 생각하고<BR>독하게 생각한다면<BR>그것은 잘못된 생각이죠<BR><BR>모든 것은 욕심에서 시작하여 결과가 나옵니다<BR>성취하고 나면 그것은 욕심이 아니고<BR>자신의 삶에 대한 성실이라고 할 것입니다<BR><BR>공부도 욕심이 있어야 목표까지 갈수 있고<BR>게임도 이기고자 하는 의지가 곧 욕심일 것입니다<BR><BR>이루고 나면 <BR>그때부터 삶은 비워지고 배풀어지는 것입니다<BR>눈에 보이는 것만 욕심이고<BR>배품이고 이해가 아닙니다<BR><BR>자연적으로 우리의 인생이<BR>점진적으로 나아갈 때 부수적으로 삶은 모든 이에게<BR>배 풀어지는 것입니다<BR><BR>그래서 사회는 또 하루하루 흘러가고 있는 것입니다<BR>물론 일부 사람들이 자기 욕심을 채우기 위해서<BR>남에게 피해를 주는 것은 절대 안 되겠죠<BR>삶이나 사랑이나<BR>다 똑같은 것입니다<BR><BR>적당한 욕심은 사람에게 필요한 것입니다<BR>자신의 삶에 대한 욕심을 가지십시요<BR><BR>하루살이가 하루를 살기위해<BR>얼마나 힘든 과정을 거쳐서 태어나는 줄 아십니까<BR>매미가 열흘을 울기위해서 얼마나<BR>긴 시간을 지내는 줄 아십니까<BR><BR>내가 나태해지고 게을러지고<BR>부족해 보일 때 스스로에게 욕심을 불어넣으세요<BR>저 또한 나태해진 것 같아서<BR>오늘 스스로에게 많은 질타를 하면서<BR>반성하는 날이었습니다<BR><BR>인생에 대한 욕심<BR>사랑에 대한 욕심<BR>사회생활에서 동요애에 대한 욕심<BR>직장에 대한 욕심<BR>많은 좋은 욕심을 가지십시요<BR>누가 과하다 할 정도로 가지십시요<BR><BR>그럼 세상에서 당신이 못 이룰 일은 절대 없습니다<BR>모든 것은 마음에 있듯<BR>당신에 대한 믿음으로 시작하여<BR>삶의 좋은 욕심을 이루어 나가세요<BR>삶은 당신의 것입니다<BR><BR>오늘 당신에게 주어진 시간은<BR>당신의 시간입니다<BR>당신을 위해서 아침의 해가<BR>당신 앞에 떠 오른 것입니다<BR><BR>힘을 내세요<BR>이겨내세요.<BR>역경은 행복을 가지기 위한 과정인 것<BR>따뜻한 가슴에다<BR><BR>삶의 욕심을 불어넣고 힘차게 나아가세요<BR>삶은 늘 당신을 시험하고 있습니다<BR>당신의 마음을 흔들고 있습니다<BR>그때마다 이를 악물어 보세요<BR>지나고 나면 그때가 좋은날이었습니다<BR><BR>힘든 과정 말이죠<BR>삶의 교훈이 되고<BR>앞으로 살아가는 힘이 될 것입니다<BR>오늘부터 강한 욕심을 가슴에 담고서<BR>삶을 살아가시길 바랍니다<BR><BR>삶은 언제나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BR>당신의 미래를……<BR><BR>출처 : 좋은 글 중에서<BR><BR>영상제작 : 동제<BR></UL></UL></SPAN></TD></TR></TBODY></TABLE></CENTER><BR>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IMG style="FLOAT: none; CLEAR: none" id=tx_entry_40252_ class=txc-image border=0 hspace=1 vspace=1 src="http://cfile225.uf.daum.net/image/2759413F569787A70A5010" width=600 actualwidth="400" exif="{}" data-filename="5.gif">&nbsp;</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BR>참된 아름다움 <BR><BR>"인간(人間)"이<BR>바꿀 수 없는 것은 없습니다.<BR><BR>'과거(過去)'는<BR>해석(解釋)에 따라 바뀝니다.<BR><BR>'미래(未來)'<BR>결정(決定)에 따라 바뀝니다.<BR><BR>'현재(現在)'<BR>지금 행동하기에 따라 바뀝니다.<BR><BR>바꾸지 않기로 고집하면<BR>아무것도 바뀌지 않습니다.<BR><BR>'목표(目標)'를 잃는 것보다<BR>'기준(基準)'을<BR>잃는 것이 더 큰 위기입니다.<BR><BR>"인생(人生)"의 방황은<BR>목표를 잃었기 때문이 아니라<BR>기준을 잃었기 때문입니다.<BR><BR>'인생의 가치'는<BR>더 많은 소유가 아니라<BR>더 깊은 "인격(人格)"입니다.<BR><BR>인생의 진정한 목적은<BR>무한한 성장이 아니라<BR>끝없는"성숙(成熟)"입니다.<BR><BR>'인생의 참된 아름다움'은<BR>성공이 아니라 성품입니다.<BR><BR>정글을 빠져나갈 때 가끔<BR>큰 나무 위에 올라가<BR>'방향(方向)'을 점검합니다.<BR>'쉼'은 점검의 시간입니다<BR><BR>그래서 당신이<BR>쉼을 지키는 것이 아니라,<BR>쉼이 당신을 지킵니다.<BR><BR>지병이 건강관리를 잘 할 수 있는<BR>겸손함의 '원천(源泉)'이라면,<BR><BR>"결핍(缺乏)"은 탁월한 성취를 위한<BR>'분발(奮發)'의 계기가 됩니다.<BR><BR>출처 : 참된 아름다움<BR><BR>영상 제작 : 동제<BR></UL></UL></SPAN></TD></TR></TBODY></TABLE></CENTER><BR><BR>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EMBED style="WIDTH: 600px; HEIGHT: 400px"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src=http://cfile202.uf.daum.net/media/99498B505C09389C06D43B allowfullscreen="true" scale="exactfit">&nbsp;</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상고대와 눈꽃<BR><BR>김용호<BR><BR>이른 아침 산 오르는 길에 <BR>홀로 서있는 나무들 위에 <BR>극렬한 추위로 태어난 <BR>상고대와 눈꽃이<BR>마음 시리게 어울려 있다.<BR><BR>겨울의 영혼이 <BR>자연의 피를 얼린 성실한 결과다. <BR>그러나<BR>너무 추움도 해가 뜨면 <BR>미세한 떨림은 균열이 된다. <BR><BR><BR><BR>상고대와 눈꽃의 어울림은<BR>햇빛의 도발 (挑發)로<BR>부재가 되어야 한다. <BR>이것은 하늘에 뜻이다. <BR><BR>이렇듯 우리의 인생도 <BR>행복했던 삶과 불행했던 삶과 상관없이<BR>영원의 원리에 의해 부재가 되어야 한다.<BR>이것은 하늘에 뜻이다. <BR><BR>&nbsp;</UL></UL></SPAN></TD></TR></TBODY></TABLE></CENTER><BR>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EMBED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600 src=http://cfile28.uf.tistory.com/media/2732B44656680403092E21>&nbsp;</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내가 이런 사람이 되었으면 <BR><BR>꾸미지 않아 아름다운 사람 모르는 것을 모른다고 <BR>말할 줄 아는 솔직함과 아는 것을 애써 난척하지 않고도 <BR>자신의 지식을 나눌 줄 아는 겸손함과 <BR>지혜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BR>돋보이려 애쓰지 않아도 있는 모습 그대로 아름답게 비치는 <BR>거울이면 좋겠습니다. <BR><BR>자신이 가지고 있는 아름다움과 남에게 있는 소중한 것을 <BR>아름답게 볼 줄 아는 선한 눈을 가지고 남이 나를 알아주지 <BR>않을 때 화를 내거나 과장해 보이지 않는 <BR>온유함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BR><BR>영특함으로 자신의 유익을 헤아려 손해 보지 않으려는 <BR>이기적인 마음보다 약간의 손해를 감수하고서라도 <BR>남의 행복을 기뻐할 줄 아는 넉넉한 마음이면 좋겠습니다. <BR><BR>삶의 지혜가 무엇인지 바로 알고 잔꾀를 부리지 않으며 <BR>나 아닌 다른 사람의 입장에서 생각할 줄 아는 깊은 <BR>배려가 있는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BR><BR>잠깐 동안의 억울함과 쓰라림을 묵묵히 견뎌내는 <BR>인내심을 가지고 진실의 목소리를 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BR><BR>꾸며진 미소와 외모보다는 진실 된 마음과 생각으로 <BR>자신을 정갈하게 다듬을 줄 아는 지혜를 쌓으며 <BR>가진 것이 적어도 나눠주는 기쁨을 맛보며 <BR>행복해 할 줄 아는 마음을 가진 사람이면 좋겠습니다.<BR><BR>출처 : 좋은 글 중에서<BR><BR>영상 제작 : 동제<BR></UL></UL></SPAN></TD></TR></TBODY></TABLE></CENTER><BR><BR> <CENTER> <TABLE border=25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width=500 bgColor=beige cellspadding="0"> <TBODY> <TR> <TD> <CENTER><BR><EMBED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600 src=http://cfile8.uf.tistory.com/media/125BCF404EFC443B28DDCE>&nbsp;</CENTER><SPAN style="FONT-SIZE: 9pt"> <P style="LINE-HEIGHT: 150%"> <UL> <UL><BR><BR>좋은 인연인 당신 <BR><BR>좋은 인연인 당신을 만나 행복합니다 <BR>우리가 어떠한 모습으로 어떠한 인연인지는 몰라도 <BR>이렇게 좋은 하루 속에 함께 할 수 있음에 <BR>감사한 마음을 가져봅니다. <BR><BR>좋은 마음 나누며 웃을 수 있다면 더 이상의 <BR>생각들은 않기로 합니다. <BR>늘 좋은날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속에 당신에게 전해질 <BR>간절한 마음으로 바랄 뿐 이 글이 당신의 마음에 <BR>작은 힘이 되고 위안이 된다면 저는 너무 행복하겠습니다. <BR><BR>세월이 흐르면 우리도 기억 속에 잊혀지겠지요. <BR>하지만 그 기억 속에 우리가 함께 한 마음들은 <BR>잊지 않았으면 합니다. <BR>세월이 흘러흘러 추억 속에 남을 나의 소중한 인연인 당신 <BR>이렇게 마음 나눌 수 있음에 감사 드립니다. <BR><BR>그리고 오늘의 감사함을 우리 마음껏 행복하게 살아요. <BR>3000 번의 옷깃의 인연이 한번의 만남으로 <BR>이어진다고 하지 않았던가요. <BR>당신과의 큰 인연 내 안에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BR>특별한 인연을 고이고이 간직하겠습니다. <BR><BR>환한 미소 뒤에 슬픔일랑 가슴 한 켠에 묻어버리고 <BR>나와 함께 하는 시간은 예쁜 마음으로 맑고 행복한 웃음만이 <BR>얼굴에 가득할 수 있길 소망하며 당신에게는 내 사랑 받을 <BR>그럴 자격이 충분히 있는 이 세상에서 선택된 사람입니다.<BR><BR>하루가 열리는 아침부터 당신이 잠드는 늦은 밤까지 옆에서 늘 <BR>지켜주고 언제나 행운이 가득해 얼굴엔 방글방글 웃음꽃으로 <BR>당신의 하루 하루가 행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렵니다. <BR><BR>사랑하는 당신 당신과 나의 만남이 다하는 그 날까지 <BR>내 사랑 다 받고 가세요.<BR><BR>출처 : 좋은 글 중에서<BR><BR>영상제작 : 동제<BR></UL></UL></SPAN></TD></TR></TBODY></TABLE></CENTER>&nbsp;</BLOCKQUOTE></TD></TR></TBODY></TABLE> <P>&nbsp;</P>
추천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796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796 마음의쉼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7-16
679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7-16
679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7-16
679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7-16
67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7-16
67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7-16
67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07-15
678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07-14
678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7-14
678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07-14
67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7-13
67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7-13
67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7-13
67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7-13
678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7-13
678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7-12
678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7-12
67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7-12
677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2 07-12
6777 마음의쉼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7-11
677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7-11
677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7-11
6774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7-10
6773 마음의쉼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0 07-09
677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07-09
67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0 07-09
677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 07-08
676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 07-08
676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 07-06
67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 07-06
676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1 07-05
676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2 07-05
676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07-05
676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2 07-05
676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07-04
67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0 07-04
676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7-04
675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7-04
675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7-03
675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07-03
67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7-02
675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 07-02
675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2 07-01
675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0 07-01
675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6-29
675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 06-29
675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06-28
674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0 06-28
6748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1 06-28
674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6-2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