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87회 작성일 19-04-09 09:13

본문


 ♣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때론 슬픔을 주기도 하고 아픔을 주기도 합니다.
행복을 준다면 이미 그건 삶이 아닙니다.

아픔이 있기에 즐거움을 느끼고
 슬픔이 있기에 기쁨을 알고 불행을 알기에
 행복함을 가슴 깊이 느끼는 것이 아닐런지요?


때론 자기에게만 닥쳐온 불행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지요?
신은 모든 사람에게 공평하게 나누어 주었습니다.

공평하게 주어진 삶을 어떻게 가꾸어 나가는 가는
 오직 자기 자신에게 달려 있습니다.

원망 하지 않는 삶 자기가 선택한 삶에
 책임과 의식이 살아 있을때
 우리는 그것을 진정한 삶이라고 부릅니다.


지금 내 삶이 지탱하기가 힘들지라도
 우울함이 가슴 속을 채울지라도
 가슴 속에 슬픔이 가득 할지라도...

그것 또한 자신이 선택한 삶 입니다.
그러나 그 속에 진솔한 삶이
 살아 숨쉬고 있는 진정한 삶이 아닐런지요?


그러나 우리는 결코 포기 할 수가 없습니다.
그 속에 꿈과 희망이 있기에...
받아 들일수 있는 삶이 진실한 삶이기에...

먼훗날 그대의 삶이 결코 헛되지 않았다는
 자부심이 그대 가슴 속에 살아 숨쉴때

 행복을 진정으로 아는
 삶이라고 말해드리고 싶습니다.


왜냐하면 진정한 행복은 그 속에서만 존재하기에...
- 좋은글 중에서 -

<html By 김현피터>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900건 6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65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5-20
664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 05-20
664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0 0 05-20
664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9 0 05-18
664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6 0 05-18
664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0 05-18
664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0 05-17
664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0 05-17
664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0 05-17
6641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2 0 05-17
664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05-16
663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5 0 05-16
663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 05-16
663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0 05-16
6636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5-15
663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0 05-15
663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5-15
663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 05-15
663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0 05-14
66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 0 05-14
66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 05-14
6629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8 0 05-14
662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05-14
6627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5-13
6626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5-13
66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5-13
66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 05-13
662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0 05-13
66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0 05-11
662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0 05-11
662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 05-10
66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 0 05-10
66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05-10
661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2 05-10
661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0 05-10
66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5-09
66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0 05-09
661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1 0 05-09
661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0 05-08
6611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 05-08
66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5-08
66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0 05-08
660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4 0 05-08
660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 05-07
660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1 0 05-07
660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05-06
660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 05-04
660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 05-04
660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 0 05-03
660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 05-0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