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집어 보면 고마운 일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뒤집어 보면 고마운 일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88회 작성일 21-01-10 00:34

본문

뒤집어 보면 고마운 일들

가족 때문에 화나는 일이 있다면 그건 그래도
내 편이 되어줄 가족이 있다는 뜻이고

쓸고 닦아도 금방 지저분해지는 방 때문에
한숨이 나오면 그건 내게 쉴 만한 집이 있다는 뜻이고

가스 요금이 너무 많이 나왔다면 그건 내가 지난겨울을
따뜻하게 살았다는 뜻이다.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누군가 떠드는 소리가 자꾸 거슬린다면
그건 내게 들을 수 있는 귀가 있다는 뜻이고

주차할 곳을 못 찾아 빙글빙글 돌면서 짜증이 밀려온다면
그건 내가 걸을 수 있는데다가 차까지 가졌다는 뜻이다.

온몸이 뻐근하고 피곤하다면
그건 내가 열심히 일했다는 뜻이고

이른 아침 시끄러운 자명종 소리에 깼다면
그건 내가 살아있다는 뜻이다.

오늘 하루 무언가가 날 힘들게 한다면
뒤집어 생각해보자 그러면 마음이 가라앉을 것이다.

출처 : 《열정을 말하다》 중에서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521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0 08-06
85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 10:07
85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10:02
851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8:48
851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 08:47
8516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8:45
851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1-26
851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1-26
851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1-26
85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1-26
85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1-26
851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1-26
850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1-26
850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1-26
8507 함동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1-26
8506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 01-26
850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1-26
850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1-26
850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1-26
850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6
850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1-25
850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1-25
84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1-25
849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1-25
849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1-25
84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1-25
849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1-25
849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1-25
849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1-25
849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1-25
849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1-25
849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1-24
848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4
848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1-24
848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1-24
848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1-24
848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1-23
84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1-23
84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1-23
84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 01-23
84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3
848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1-22
84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01-22
847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01-22
847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1-22
847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01-22
847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1-22
847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1-22
847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1-21
847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1-2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