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가 들어서 알게 된 서른 가지 진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올릴 수 없습니다


나이가 들어서 알게 된 서른 가지 진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75회 작성일 24-05-15 20:10

본문

나이가 들어서 알게 된 서른 가지 진실

첫 번째 진실

이 세상에 진실로 부터 도망칠 수 있는 사람은 없다.
살면서 때로는 피하고 싶은 진실과 맞닥뜨려야 할 때가 있다.
그냥 모른 채 살면 좋겠지만 너무 끈질겨서
우리 발목을 잡고 놓아주지 않는다.

두 번째 진실

비상한 용기 없이는 불행의 늪을 건 널 수 없다.
누구나 불행을 피해갈 수는 없지만,
그렇다고 이겨내지 못할 불행도 없다.
세상에 대한 원망과 자기 연민을 이겨낼 용기만 있다면
우리는 모든 고통으로부터 구원받을 수 있다.

세 번째 진실

가장 견고한 감옥은 우리 스스로 만드는 것이다.
어떤 일을 망치는 가장 큰 원인은 두려움이다.
이 두려움이 갖가지 변명거리를 만들어
내며 우리를 뒷걸음질치게 만든다.
그리고 이 두려움이 누가 우리에게 준 것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 만들어 낸 것이다.

네 번째 진실

완벽 주의가 인간성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일에서는 완벽주의가 빛을 발할 수 있지만
인간관계에서는 오히려 해가 된다.
그래서 완벽주의자는 함께 일하는
동료로서는 좋지만 친구로서는 꺼려지는 법이다.

다섯 번째 진실

사랑은 인생에 처방이라는 가장 강력한 진통제이다.
고통으로 가득한 이 세상을 순간 살아볼 만한 곳으로
만들어 주는 신비로운 존재가 바로 사랑이다.
인간이 견뎌야 할 모든 시련에 대한
보상으로 주어지는 것도 바로 사랑이다.

여섯 번째 진실

좋은 일이 일어나는 결과를 보려면 시간과 인내가 필요하다.
나쁜 일에 빠져드는 것은 순간적이지만,
거기에서 벗어나려면 많은 인내가 필요하다.
좋은 것일수록 그것을 얻으려면
노력과 시간이 필요한 법이다.

일곱 번째 진실

방황하는 영혼이라고 해서 모두 길을 잃은 것이 아니다.
인생에서 모두 가볼 수 없는 여러 가지 갈림길이 있다.
그 여러 갈림길 사이에서 잠시 이탈하거나 항로를 변경하는 것은
방황이 아니라 오히려 행복한 모험일 수 있다.

여덟 번째 진실

짝사랑은 고통스러우면서 낭만적이지도 않다.
애정에 대한 고독한 욕구가 때로는 짝사랑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하지만 사랑은 서로 소통될 때 비로소 그 빛을 발한다.
홀로 하는 사랑은 낭만적이지도 행복하지도 않다.

아홉 번째 진실

같은 행동을 반복하면서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는 없다.
우리는 너무나 많은 것을 체념하며 살고 있다.
하지만 희망이 없는 사람은 변화를 바랄 수 없다.
불행하다고 느껴지면 지금과는 다른 방식으로
살아보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열 번째 진실

만일 지도가 지형과 다르다면 지도가 잘못된 것이다.
우리는 많은 시행착오를 겪은 뒤에야 비로소 깨닫게 된다.
이 깨달음이 모여 인생의 지도를 만들어나간다.
결국 인생이란 지금 발을 딛고 있는 현실에 맞게
머릿속의 지도를 수정해 나가는 과정이다.

열한 번째 진실

지금 하는 행동이 미래를 말해 준다.
나와 다른 어떤 사람에게 문제가 있다면
먼저 행동을 살펴야 한다.
말이나 생각보다도 행동이 그 사람에게
가장 정확하게 말해주기 때문이다.

열두 번째 진실

감정적인 행동을 이성적으로 멈추게 할 수는 없다.
우리가 스스로 잘못인줄 알면서도 어리석은 행동을
반복하는 것은 그 행동이 논리적으로는 설명되지 않는
편견이나 아집에서 출발한 것이기 때문이다.

열세 번째 진실

나에게 일어난 일의 대부분은 나에게 책임이 있다.
사람은 자신의 고통을 다른 사람이나
외부 환경 탓으로 돌리려고 한다.
하지만 자신을 고통에 빠뜨리는 것도 그 속에서 구해내는 것도
결국 자기 자신임을 알아야 한다.

열네 번째 진실

모든 인간관계에서 주도권을 무심한 사람이 쥐고 있다.
어떤 인간관계든 깨어질 때는 어느 한 쪽이 먼저 마음이
떠나기 마련이며그 사람이 오히려 강자가 되어 원상회복을 위한
약자의 모든 노력을 헛수고로 만들어 버린다.

열다섯 번째 진실

함부로 베푸는 친절이 상대를 망칠 수 있다.
우울증에 걸린 사람에게 필요한 것은 주위 사람들의 친절이나
보호가 아니라 절망을 이겨내겠다는 본인의 강력한 의지이다.

열여섯 번째 진실

정말로 바꾸고 싶다면 지금 당장 용기를 내야 한다.
무언가 불만이 있는데도 부딪쳐 싸워 낼 의욕이나
용기가 없어 내버려두고 있다면
그 사람은 아직 불만에 머무르고 있다.

열일곱 번째 진실

열 번의 변명을 하느니 한 번의 모험을 하는 것이 낫다.
새로운 일에 도전하면서 왜 그 일을 할 수 없는가에 대한
변명거리만 준비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스스로 그 일을
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는 모험심으로 출발하는 사람도 있다.

열여덟 번째 진실

지금 여기에서 좋은 것이 영원히 좋으리란 법은 없다.
뛰어난 두뇌. 유머감각, 완벽주의 등 어떤 사람을 돋보이게
해 주던 요소들이 때로는 절대적 가치가 없듯이
절대적 감정이란 것도 없다.

열아홉 번째 진실

남을 속이는 것보다 자신을 속이는 것이 더 나쁘다.
갖가지 핑계로 게으른 자신을 합리화하는 것만큼
어리석은 일은 없다.
자기 합리화가 반복되면 결국은
어떤 판단도 올바로 할 수 없게 된다.

스무 번째 진실

이혼과 불륜은 완벽한 사람의 환상에서 비롯된다.
나를 완전히 이해해주는 사람과 영원히 함께 하는 완벽한
사랑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지만 그것은 환상이며 헛된 욕망일 뿐이다.
이혼과 불륜이 난무하는 이 현실이 그것을 잘 말해주고 있다.

스물 한 번째 진실

이별은 사랑의 가치를 더욱 소중하게 만들어준다.
진실로 사랑했다면 그 사랑은 결코 사라지거나 죽지 않는다.
사랑하는 사람이 떠난 자리에도 사랑은 그대로 남고
더욱 견고하고 아름다워진다.

스물 두 번째 진실

아무리 좋은 부모라도 훌륭한 스승이 되기는 어렵다.
끊임없이 규칙을 만들고 강요하며 통제해야만
부모로서의 역할을 다하는 것이라고 믿는 사람이 있다.
하지만 그 결과 오히려 아이를
나약하고 비관적인 사람으로 만들뿐이다.

스물 세 번째 진실

어떤 사람은 아프다는 핑계로 책임을 피한다.
아픈 사람에 대해서는 관대해지는 법이다.
그래서 누군가의 사랑을 갈구하거나 혹은 고통스러운 상황을
회피하고 싶을 때 우리는 몸져눕는 방법을 선택하곤 한다.

스물네 번째 진실

부모가 자식의 모든 문제를 해결해 주지는 못한다.
훌륭한 부모가 되고 싶다면 통제하는 대신 따라오게 해야 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아이들에게 어떤 상황 하에서도 행복해질 수 있는
믿음과 용기를 심어주는 일이다.

스물 다섯 번째 진실

불필요한 두려움은 진정한 기쁨을 방해할 뿐이다.
이 사회는 온갖 다양한 것들로 우리를 불안하게 만든다.
전쟁과 테러, 가난, 질병, 사업 실패 그것은 단지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는 것만으로 우리의 행복을 방해한다.

스물 여섯 번째 진실

아쉬운 기억일수록 낭만적으로 퇴색되는 경향이 있다.
과거의 기억은 곧잘 낭만적인 환상으로 부활한다.
과거의 낭만적인 기억에 시달리는 사람들의 문제는 현재에
만족하지 못하고 미래를 불안하게 생각한다는 것이다.

스물 일곱 번째 진실

인생의 마지막 의무는 아름다운 노년을 준비하는 것이다.
외로운 노년을 자식에게 기대려는 것은 더 이상 환영받지 못한다.
노년의 상실감을 품위와 의지로 견뎌내는 것이야말로
인간의 가장 위대한 능력이다.

스물 여덟 번째 진실

세상에 살면서 심각하게 살 필요는 없다.
온갖 부조리와 절망 속에서도 희망을 발견하고 사랑하며 살아가는
어떤 상황 하에서도 웃을 수 있는 용기를 발휘하는 것이야말로
인간의 가장 위대한 능력이다.

스물 아홉 번째 진실

시련에 대처하는 방식이 삶의 모습을 결정한다.
우리는 대부분의 상황을 자유 의지대로 선택할 수 있다.
시련에 대처하는 방식에 있어서도 마찬가지이다.
시련을 대처하는 여러 방식 중에서 어떤 것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우리의 인생은 달라질 수밖에 없다.

서른 번째 진실

용서는 다른 사람이 아니라 나 자신에게 주는 선물이다.
용서는 포기나 망각이 아니라 변화를 위한 적극적인 의지이다.
원망이나 복수심을 버리기 위해서는 그 만큼 내면의 성숙이 필요하고
내면의 성숙은 거저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381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 1 08-06
11380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5-25
11379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5-25
11378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5-24
11377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5-24
11376 시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1 05-23
11375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 05-23
11374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5-23
11373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5-22
11372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5-22
11371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5-21
11370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5-21
1136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2 05-20
1136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5-20
1136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20
11366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5-20
11365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5-20
11364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5-19
11363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5-18
11362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5-18
11361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5-17
11360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5-17
11359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1 05-16
11358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5-16
11357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 05-16
1135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5-15
열람중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5-15
1135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5-15
11353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15
11352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1 05-14
11351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05-14
11350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5-13
11349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05-13
11348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5-12
1134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05-11
1134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5-11
1134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5-11
11344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5-11
11343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5-11
11342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5-10
11341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5-10
11340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5-09
11339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09
11338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5-08
11337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5-08
11336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 05-07
11335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5-07
11334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5-06
11333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05-05
11332 幸村 강요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5-04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gmail.com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