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 가입인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가입인사

  • HOME
  • 시마을 광장
  • 가입인사

 (운영자 : 박미숙)

 

시마을 신규 가입회원의 본인 소개, 본인의 향후 활동계획 등을 자유롭게 올리는 공간입니다

안녕하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최진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349회 작성일 18-03-21 16:29

본문

나에게 '작은 숲'은 무얼까, 

누군가의 대상일 수도 무엇의 형상일 수도 있는 

이 질문이 매우 신선하게 들려온다.


'나에게 산타는 누굴까?'

'나에게 크리스마스는 무엇일까?'


언젠가 감사한 분께서 나에게 이러한 질문을 안겨준 적이 있다. 

내면의 어두운 상처로 스스로 답답해하던 시기이기도 했다.


나에게 작은 숲은 내 안의 감성을 자극하는 무엇이지 않을까 싶다. 

생각의 깊이가 깊어지고 고독과 사색을 즐기는 그 마음속에서 

아지랑이처럼 피어오르는 느낌, 또는 싱그러운 재생이지 싶다.


재생은 국어사전적 표현보다는 

생물학적인 시각에서 오는 느낌이 가장 맞는 표현일 테다.


나는 땅을 밟고 싶은 희망이 있다. 

아스팔트의 단절된 소통이 아닌 온몸으로 흙과 반응하는 교감을 느끼며 살고 싶다. 

추천0

댓글목록

박미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박미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곳이 세상 복잡함에서 벗어나 잠시 쉴 곳이 필요할 때
눈 돌려 찾아갈수있는 푸른 숲이 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싱그러움이 함께하는 그런 날 되시기를 소망하면서 ...환영합니다^^

Total 275건 1 페이지
가입인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75 취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 08-19
274 문학소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7-25
273
반갑습니다. 댓글+ 1
민들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6-30
272
안녕하세요? 댓글+ 1
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6-25
271
안녕하세요 댓글+ 1
바람부는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6-21
270 시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6-11
269
굴렁쇠 댓글+ 1
굴렁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6-03
268 한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18
267 미루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5-12
266 두위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5-08
265
안녕하세요 댓글+ 1
지민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5-05
264
반갑습니다 댓글+ 1
blackbir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4-16
263 grail21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4-04
262 반면교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4-02
261 뻥아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3-20
260 예베작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2 03-11
259 김무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1 03-10
258
안녕하세요~ 댓글+ 1
패랭이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3-10
257 쿠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3-10
256
안녕하세요^^ 댓글+ 1
나무그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3-09
255 소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2-27
254
안녕하세요! 댓글+ 1
레몬라임모히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2-18
253 명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2-17
252
안녕하세요 댓글+ 1
민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1-29
251 좋은생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1-24
250
초딩 댓글+ 1
재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0 01-06
249 담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0 12-29
248 하늘내들꽃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0 12-21
247 작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12-20
246 cucudalda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0 12-15
245 존재관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12-14
244 새벽비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12-11
243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12-11
242 싸피언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11-28
241 붉은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0 10-24
240 소중한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0 10-18
239 모카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 10-18
238
안녕하세여^^ 댓글+ 1
부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10-17
237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0 10-07
236 백선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0 10-03
235
가슴 소년 댓글+ 1
애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0 10-02
234
안녕하세요 댓글+ 1
Essopress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09-28
233 박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 0 09-01
232 큰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 08-31
231
인사 댓글+ 1
oranb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8-27
230 센스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0 08-05
229 재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 08-02
228
안녕하세요 댓글+ 1
이울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0 07-28
227 존재유존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0 07-08
226 머물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9 0 07-0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