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 가입인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가입인사

  • HOME
  • 시마을 광장
  • 가입인사

 (운영자 : 박미숙)

 

시마을 신규 가입회원의 본인 소개, 본인의 향후 활동계획 등을 자유롭게 올리는 공간입니다

안녕하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최진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296회 작성일 18-03-21 16:29

본문

나에게 '작은 숲'은 무얼까, 

누군가의 대상일 수도 무엇의 형상일 수도 있는 

이 질문이 매우 신선하게 들려온다.


'나에게 산타는 누굴까?'

'나에게 크리스마스는 무엇일까?'


언젠가 감사한 분께서 나에게 이러한 질문을 안겨준 적이 있다. 

내면의 어두운 상처로 스스로 답답해하던 시기이기도 했다.


나에게 작은 숲은 내 안의 감성을 자극하는 무엇이지 않을까 싶다. 

생각의 깊이가 깊어지고 고독과 사색을 즐기는 그 마음속에서 

아지랑이처럼 피어오르는 느낌, 또는 싱그러운 재생이지 싶다.


재생은 국어사전적 표현보다는 

생물학적인 시각에서 오는 느낌이 가장 맞는 표현일 테다.


나는 땅을 밟고 싶은 희망이 있다. 

아스팔트의 단절된 소통이 아닌 온몸으로 흙과 반응하는 교감을 느끼며 살고 싶다. 

추천0

댓글목록

박미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박미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곳이 세상 복잡함에서 벗어나 잠시 쉴 곳이 필요할 때
눈 돌려 찾아갈수있는 푸른 숲이 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싱그러움이 함께하는 그런 날 되시기를 소망하면서 ...환영합니다^^

Total 250건 1 페이지
가입인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50 재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1-06
249 담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12-29
248 하늘내들꽃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12-21
247 작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12-20
246 cucudalda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12-15
245 존재관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12-14
244 새벽비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12-11
243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12-11
242 싸피언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11-28
241 붉은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10-24
240 소중한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10-18
239 모카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10-18
238
안녕하세여^^ 댓글+ 1
부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10-17
237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10-07
236 백선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10-03
235
가슴 소년 댓글+ 1
애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10-02
234
안녕하세요 댓글+ 1
Essopress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9-28
233 박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09-01
232 큰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8-31
231
인사 댓글+ 1
oranb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8-27
230 센스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 08-05
229 재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8-02
228
안녕하세요 댓글+ 1
이울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07-28
227 존재유존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7-08
226 머물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0 07-08
225 꿈길따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 0 07-07
224 송태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7-04
223 송태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6-29
222 qkek바다에캡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6-24
221 혼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6-19
220 ach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6-16
219
안녕하세요 댓글+ 1
류니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0 05-19
218
반갑습니다 댓글+ 1
돌바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05-16
217 돌샘거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0 05-16
216
가입인사 댓글+ 1
다른보통사람anoth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4 0 05-09
215
가입 인사 댓글+ 1
pyu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0 05-09
214 말라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1 0 04-21
213 행복한빈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5 0 04-17
212 예수소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 04-17
211
가입인사 댓글+ 1
시엘유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0 04-05
210
가입인사 댓글+ 1
고량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1 0 04-03
열람중
안녕하세요. 댓글+ 1
최진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7 0 03-21
208 그리운날에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9 0 03-09
207 씩씩한남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7 0 03-07
206 숲작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8 0 03-06
205 뿌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9 0 02-13
204
안녕하세요 댓글+ 1
공시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7 0 02-07
203 네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1 0 01-30
202
가입인사 댓글+ 1
사과나무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1 0 01-19
201
신규가입 댓글+ 1
여중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6 0 01-0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