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 오영록 시인 제 6회 청향문학상 수상 > 시마을가족 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가족 동정

  •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축!! 오영록 시인 제 6회 청향문학상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42건 조회 357회 작성일 18-10-22 15:00

본문

시마을 창작방에서 활동하시는 오영록 시인께서

 

유리로 사는 법 외 4편으로 청향 문학상 우수상을 수상 하셨습니다

 

축하드리며 더 큰 문운이 깃들기를 소망합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10-30 13:08:48 창작의 향기에서 복사 됨]
추천0

댓글목록

허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가을에 맞이하는 좋은 소식이군요
축하합니다. 오영록 시인님

수상작도  시마을에 올려주세요~

그리고 계속해서 문운이 깃들기를요 ^^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정자 님의 숭고한 의미가 있는 상이라
참 좋습니다.// 책을 보내면 대상//
인터넷 접수는 우수상//
운문부분//감사합니다.

이장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장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와우~ 청향 문학상 수상 축하드립니다.
이 가을에 좋은 소식 입니다.
부럽습니다.^^*
늘 건필하소서, 오영록 시인님.

꿈길따라님의 댓글

profile_image 꿈길따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상은 언제 받아도 기쁜게 상이죠
청향 문학상 받으신것 축하드려요

늘 건강 속에 향필하기길 기원합니다

양현주님의 댓글

profile_image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기쁜 소식이네요
축하드립니다 오래 문운이 함께 하시길 바랄게요
사랑받는 시인님 되십시오^^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ㅋㅋ 사랑은 양시인께서 주시면 될것이고요
좌우간 축하 감사합니다.//
상을 못받아 그런지 좋네요.~~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ㅋㅋ 강쌤 비밀로 할려고 했는데
부끄럽게 들통이 나버리는 바람에
이거참 낭패입니다.요
막걸리~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에구구 형님이라 불러주는 분이 계신 덕이겠지요
제2시집 준비중입니다.
오늘 큐알 코드하고 바코드하고 ISBN이 나왔습니다.
감사합니다.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반갑습니다.// 가을 꽃향기가
어찌나 좋던지요.//
좌우간 열정적인 미소님도 머잖아
좋은 소식오겠지요.
기다립니다.

민낯님의 댓글

profile_image 민낯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축하합니다
이 청명한 가을에 잘 익은 홍시같은 시로 우수상을 수상하심에 축하드립니다.
좋은시로 세상에 등불을 켜시기 바랍니다.

김태운님의 댓글

profile_image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와! 우리 갑장님!
추카 추카...

강태승 시인님도 상을 받으신 걸로 알고 있는데...
함께 축하드립니다

고구마도 캐고 상도 캐고...
허기진 아랫 분은
허기도 채우고

ㅎㅎ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네 강태승 시인님 많이 받으셨죠.
언제 막골리 얻어먹읍시다.
ㅋㅋ 갑장님도 건강하시고
풍성한 가을 되시구요.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ㅋㅋ 그래야지요..//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그저 깨어있으면 그것으로 족하겠지만
확인하고 싶은... 그래서입니다.
좋은 소식 기다립니다. 한뉘 쌤~

책벌레정민기09님의 댓글

profile_image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오영록 시인님,
청향문학상 수상하심 축하드립니다.
가을에 기쁜 소식 받으니,
더욱 기분이 좋습니다.
문운과 건강을 기원합니다.

서피랑님의 댓글

profile_image 서피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와우~~
좋은 시는 역시 어디에서든 공감을 받는 것 같습니다.^^
가을이 깊어가니 좋은 소식들이 들려오네요
축하드립니다, 오시인님!!

오영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오영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리 창작방에 오시니 너무 좋습니다.
시마을이 환하니 창작방이 더욱 따스합니다.
이겨울도 무난 하겠습니다.
이명윤 시인님.건필도 빕니다.

힐링님의 댓글

profile_image 힐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의 거친 격랑을 뛰어넘어 아름다운 수상의 깃발을 달고
돌아오시는 모습에 박수를 보냅니다.
멀리에서 마음의 꽃다발을  놓고 갑니다.

Total 64건 1 페이지
시마을가족 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4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1 01-09
63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2 0 01-01
62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12-24
61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 0 11-08
열람중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8 0 10-22
59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6 0 10-15
58 유문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09-18
57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08-07
56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4 0 07-03
5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0 07-09
54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1 0 06-17
53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6 0 05-20
52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6 0 04-18
51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1 0 04-24
50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0 0 04-13
49 賢松 장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6 0 03-28
48 시향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0 0 03-19
47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0 0 02-08
46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9 0 01-29
45 시향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6 0 01-22
44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0 0 01-22
43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9 0 01-02
42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3 0 01-02
41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5 0 01-02
40 시향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1 0 12-29
39 시세상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0 11-28
38 시세상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5 0 11-08
37 시세상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2 0 11-06
36 시세상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2 0 09-21
35 책벌레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1 0 06-16
34 강태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9 0 11-24
3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4 0 11-10
32 시마을동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4 0 04-18
31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2 0 07-19
30 이임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7 0 06-22
29 이시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4 0 05-13
28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1 0 06-06
27 시마을동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7 0 11-07
26 작가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1 0 06-15
25 작가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9 0 04-03
24 작가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0 0 12-03
23 시마을동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3 0 09-29
22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6 0 04-28
21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5 0 02-27
20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3 0 01-01
19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0 0 12-30
18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0 0 12-02
17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5 0 11-22
16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4 0 09-08
15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0 0 06-0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