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 (風磬) / 서정춘 > 내가 읽은 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내가 읽은 시

  • HOME
  • 문학가 산책
  • 내가 읽은 시

    (운영자 : 네오)

 

소개하고 싶은 시에 간단한 감상평이나 느낌을 함께 올리는 코너입니다 (작품명/시인)

가급적 문예지에 발표된 등단작가의 위주로 올려주시기 바랍니다(자작시는 삼가바람) 

12편 이내 올려주시고, 특정인을 홍보하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하는 것을 

풍경 (風磬) / 서정춘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55회 작성일 20-02-13 05:14

본문

풍경 (風磬) / 서정춘


우네 

물고기 처량하게

쇠 된 물고기

하릴없이 허공에다

자기 몸을 냅다 치네

저 물고기

절 집을 흔들며

맑은 몰소리 쏟아 내네

문득 절 집이 물소리에 번지네


절 집을 물고

물고기 떠 있네


* 서정춘 : 1941년 전남 순천 출생, 1968년 <신아일보> 신춘문예 당선

                2001년 제3회 박용래문학상 수상 등, 시집 <죽편>등


< 소 감 >

촌철살인, 짧은 시로 독자의 폐부를 깊숙이 찌르는 시인의 시다


본 시도 절 집 처마끝에 메달린 풍경(風磬)에서 나는 맑고 작은

소리를 "절 집을 물고 / 물고기 떠 있네" 라고 작음 속에서 큼이 

존재하는 주객이 전도 된 기현상이 독자의 마음을 즐겁게 한다


고요한 가을 밤 절간 주변에서 나는 요란한 풀벌레 소리가 절간을 

떠메고 끝내는 산 전체까지 떠메고 장례 행렬처럼 선소리꾼의 진혼

곡에 맞춰 동해로 동해로 떠가고 있다 는 이건청 시인의 아름다운

시(제목 었음)구절이 생각난다


무한 세월의 풍광이 명부전 처마 끝에서 / 천년 풍경소리에 녹아 댕그렁 거린다

새벽기도 마친 스님 범종을 치니 / 선잠 깬 종소리 서둘러 아침 공양 떠나고

산사 위 숲 사이로 한줄기 햇살 튕겨서 / 쨍- 하고 절벽 아래로 내리 달린다

                                                                                - 졸작, 산사의 아침 중에서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123건 1 페이지
내가 읽은 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43 0 07-07
2122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9-21
2121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9-21
2120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9-19
2119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9-18
2118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9-17
2117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9-16
2116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9-14
2115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9-14
2114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9-14
2113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9-12
2112 빛날그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9-11
2111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9-11
2110 서피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9-09
2109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9-08
2108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9-08
2107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9-08
2106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9-07
2105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9-07
2104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9-06
2103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9-06
2102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09-04
2101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9-04
2100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9-04
2099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9-04
2098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9-02
2097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09-01
2096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09-01
2095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1 08-31
2094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08-31
2093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8-31
2092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8-30
2091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8-28
2090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8-27
2089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8-26
2088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2 08-25
2087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 08-24
2086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8-24
2085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8-24
2084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8-21
2083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2 08-21
2082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8-19
2081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8-19
2080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1 08-18
2079 金富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08-17
2078 湖巖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1 08-17
2077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8-16
2076 강북수유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8-14
2075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 1 08-12
2074 sundo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 08-1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