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눈 / 장석주 > 추천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추천시

  • HOME
  • 문학가 산책
  • 추천시

(관리자 전용)

 ☞ 舊. 추천시

 

■ 엄선된 시를 중견작가의 시평 등과 함께 감상하는 공간입니다

첫눈 / 장석주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5,578회 작성일 16-11-26 21:15

본문


winter-260817__340.jpg


 

장석주

 

 

첫눈이 온다 그대

첫사랑이 이루어졌거든

뒤뜰 오동나무에 목매고 죽어버려라

 

사랑할 수 있는 이를 사랑하는 것은

사랑이 아니다

 

첫눈이 온다 그대

첫사랑이 실패했거든

아무도 걸어가지 않은 눈길을

맨발로 걸어가라

맨발로

그대를 버린 애인의 집까지 가라

 

사랑할 수 없는 이를 끝내 사랑하는 것이

사랑이다.

 

첫눈이 온다 그대

쓰던 편지마저 다 쓰지 못하였다 할지라도

들에 나가라

 

온몸 얼어 저 첫눈의 빈 들에서

그대가 버린 사랑의 이름으로

울어 보아라

 

사랑할 수 없는 이를 사랑한

그대의 순결한 죄를 고하고

용서를 빌라       

  

[감상]

첫사랑, 생각만 해도 왠지 가슴이 두근두근 뛰고

명치 끝이 먹먹해지는 그런 단어다.

사람들은 철부지 시절의 풋풋한 첫사랑’을 왜 쉬이 잊지 못하는 걸까

러시아의 심리학자는 이와 같은 현상을 자이가르니크(Zeigarnik)’

증후군이라 설명하고 있다.

이뤄지지 못해 가슴 아프고 미완성으로 남아 더 아름다운 사랑,

가장 아름다운 순간에 찾아오는 투명한 슬픔,

그것이 첫 사랑이다.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첫사랑만큼 영화나 드라마에서 많이 다뤄지는

소재도 없을 것이다.

영화 러브레터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등은

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아직도 아련한 첫사랑의 전형으로 기억되고 있다.

시인은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을 사랑하는 것이 사랑이 아니라,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을 끝내 사랑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이라고 얘기한다.

진정한 사랑은 청춘을 걸고, 목숨을 걸고, 자신의 모든 것을 걸어야 한다는 말이다.

인스턴트 사랑이 범람하는 이 시대에 그와 같은 사랑이 있기는 한 걸까

늘 첫눈의 풋풋함으로 기억되는 세상의 모든 첫사랑에게 가끔은 안부라도 전해보자

나는 잘 지냅니다잘 지내시지요. 잘 지냈으면 해요. 정말로...

(양현근 / 시인)

 

 

추천0

댓글목록

to밤하늘님의 댓글

profile_image to밤하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사랑 할 수 없는 이를 사랑하는 것이 사랑이라는 말, 정말 큰 위로가 되네요. 이루어지지 않을 사랑이지만 저는 멀리서라도 바라보며 사랑하겠습니다.

Total 50건 1 페이지
추천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5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2 1 12-30
4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1 1 12-30
4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7 1 12-30
4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6 0 12-30
4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3 0 12-30
45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2 0 11-19
44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7 0 10-30
43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8 0 10-08
42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9 0 09-19
41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5 0 09-04
40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1 0 08-28
3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1 0 08-13
3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9 0 08-13
3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6 0 08-13
3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3 1 05-24
3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8 0 05-24
3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50 1 02-26
3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9 1 02-26
3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4 0 01-22
31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29 0 12-26
3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35 0 11-30
2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09 0 10-29
2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7 0 09-22
2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0 0 08-20
2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52 0 07-20
2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5 0 06-20
2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67 0 05-31
2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20 0 05-23
2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95 0 05-23
21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42 0 01-06
2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27 0 01-05
1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65 0 01-05
1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74 0 01-04
1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65 0 01-04
1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2 0 01-04
1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66 0 12-27
1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12 0 12-02
열람중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79 0 11-26
1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29 0 11-26
11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55 0 12-29
10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57 0 12-22
9
등 / 박일만 댓글+ 3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49 0 12-15
8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72 0 12-08
7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84 0 12-01
6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08 0 11-24
5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46 0 11-17
4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68 0 11-10
3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53 0 11-03
2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47 0 10-27
1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71 0 10-2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