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송시] 꽃 떨어져 밟힐 때 / 김재진(낭송 최경애, 영상 세인트1) > 추천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추천시

  • HOME
  • 문학가 산책
  • 추천시

(관리자 전용)

 ☞ 舊. 추천시

 

■ 엄선된 시를 중견작가의 시평 등과 함께 감상하는 공간입니다

[낭송시] 꽃 떨어져 밟힐 때 / 김재진(낭송 최경애, 영상 세인트1)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862회 작성일 18-12-30 23:27

본문

  [조세금융신문 "가 있는 아침" 2018.10.29]




.
 

 

꽃 떨어져 밟힐 때 / 김재진

     [낭송 최경애, 영상 세인트1]

 

 

꽃 떨어져 밟히는 그 짧은 사이

한 사람의 생애가 왔다가

간다.

바람은 몸 안에 새소리 하나 심어놓고

살구꽃 진 언덕을

남루뿐인 한 생애가 비틀거리며 올라가는 동안

시간은 잠깐

우물에 비친 바람소리 같다

내가 너를 안을 때

내 안의 우주가 미묘하게 떨리듯

꽃 한 송이 벌어질 때 하늘로 난 창문 하나 열리듯

너는 없지만

그 모든 것과 연결되어 있다.

울던 사람들이 눈물을 닦고

꽃 떨어져 밟히는 길을 손 모으며 걸어갈 때

자신을 쏜 암살자를 향해 합장하며 쓰러지던

마하트마 간디처럼

세상의 슬픔 속에 우린

따뜻한 미소 하나 심을 수가 있을까?

 

 

[시인] 김재진

 

1976<영남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할 때

 

 

[감상] 양현근

 

짧은 봄날, 화르르 피었다 지는 봄꽃처럼

찰라에 왔다가 순간에 지는 것이 인생이다.

그 순간을 살아가면서 한 사람을 사랑한다는 것은

한 사람의 인생을 통째로 껴안는 경건한 의식이다.

그리고 온 우주를 통째로 짊어지는 일과 같다.

꽃 떨어져 밟히는 사이, 우리는 결코 부끄럽지 않은

견고한 미소 하나 가슴에 품을 수 있을까.

 

 

[낭송가] 최경애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회원

계간 힐링문화편집국장

cwn-tv "시와 함께하는 문학이야기" 진행자

 

http://www.tfnews.co.kr/news/article.html?no=54766

 

 


추천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4건 1 페이지
추천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54 시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12-21
5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12-17
5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0 12-17
51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12-17
5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6 1 12-30
4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69 1 12-30
열람중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3 1 12-30
4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8 0 12-30
4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3 1 12-30
45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1 11-19
44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0 0 10-30
43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5 0 10-08
42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3 0 09-19
41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7 0 09-04
40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5 0 08-28
3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3 0 08-13
3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07 0 08-13
3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8 0 08-13
3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0 1 05-24
3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28 0 05-24
3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32 1 02-26
3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8 1 02-26
3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03 0 01-22
31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15 1 12-26
3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22 0 11-30
2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77 0 10-29
2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31 0 09-22
2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95 0 08-20
2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38 0 07-20
2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13 0 06-20
2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56 0 05-31
2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16 0 05-23
2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58 0 05-23
21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47 0 01-06
20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70 0 01-05
19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54 0 01-05
18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05 0 01-04
17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16 0 01-04
16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08 0 01-04
15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69 0 12-27
14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47 0 12-02
13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62 0 11-26
12 양현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2 0 11-26
11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53 0 12-29
10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48 0 12-22
9
등 / 박일만 댓글+ 3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37 0 12-15
8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25 0 12-08
7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20 0 12-01
6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72 0 11-24
5 서정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25 0 11-1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