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카시집 "피다" > 신간 소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신간 소개

  • HOME
  • 문학가 산책
  • 신간 소개
(운영자 : 카피스)
 

☆ 제목옆에 작가명을 써 주세요 (예: 작은 위로 / 이해인)

디카시집 "피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이시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43회 작성일 20-09-04 13:42

본문

저자소개

 

저자 : 이시향
  
저자가 속한 분야
문학가  > 현대문학가>시인
아동작가  > 아동문학가
 
본명 이승민, 제주도 출생
2003년 계간 『시세계』 당선, 2006년 『아동문학평론』동시 당선
2020년 『시와편견 』 디카시 당선, 제34회 울산예총에서 예술문학상
제15회 울산동요사랑 대상, 제9회 울산 아동문학상
제3회 울산 남구 문인상 받음, 2020년 울산광역시 문화예술육성지원 선정됨
작품집으로 시집 『들소 구두를 신고』 『사랑은 혼자여도 외롭지 않습니다』
『그를 닮은 그가 부르는 사모곡』 시화집 『마주 보기』가 있고
동시집 『아삭아삭 책 읽기 』디카시집(3인 공저) 『삼詩세끼』 펴냄
 
이시향님의 최근작


들소 구두를 신고 (돌담길)(양장본 HardCover)
아삭아삭 책 읽기(푸른사상 동시선 37)    
마주보기(시와 그림이 있는 이시향의)(양장본 HardCover)    
삼시세끼(디카시집)  
    

목차


피다 - 13
꽃가라 길 - 14
유골함 - 15
까마귀 떼 - 16
놀란가슴 - 17
불이야 - 18
나사 - 19
뚱단지꽃 - 20
흔적 - 21
봄 달팽이 - 22
전깃줄에 참새는 - 23
흰민들레꽃 소녀 - 24
공룡이 사라진 이유 - 25
두루미 - 26
진짜 뽑기 - 27
호박잎 우산 - 28
일출 - 29
전등 - 30
비행운 - 31
살아가는 힘 - 32
바다 부동산 - 33
빵굽는 나무 - 34
미어캣 - 35
잉태 - 36
성게 - 37
푸른 진주 꽃 - 38
보시 - 39
초록물고기 - 40
고구려 벽화 - 41
산봉우리 - 42
철(鐵)새 - 43
핏줄 - 44
눈 속의 바다 - 45
가발 - 46
노숙 방지턱 - 47
자전거의 꿈 - 48
금낭화 - 49
탄생 - 50
또 비가 온다는데 - 51
만년필 - 52
만나다 - 53
바다를 지켜보는 눈 - 54
가고 오고 - 55
산호랑나비 애벌레 - 56
호랑나비 애벌레 - 57
나비 날다 - 58
나뭇가지 - 59
사랑 - 60
새벽꽃버섯 - 61
집 - 62
불면 - 63
가을의 문 - 64
응어리 - 65
연못 정거장 - 66
시끄러운 수묵화 - 67
연등 - 68
모과 나무 아가씨 - 69
소문 - 70
어름사니 - 71
물의 뼈 - 72
미역국 - 73
비온다 - 74
우리 서로 - 75
몽당연필 - 76
첫사랑 - 77
천적 - 78
공사 중 - 79
거미줄 - 80
목이버섯 - 81
부부, 봄을 기다리는 - 82
부럽고 서러운 - 83
 CCTV - 84

해설 / 이어산(시인, 문학평론가) - 87
 
추천사


이어산(시인, 문학평론가) 



 독특한 형태의 이시향 시인의 첫 디카시집 ?피다?에는 시적언술과 사진을 잘 접목시킨 수작이 많다. 앞으로 디카시를 쓸 시인들에게 좋은 지침서가 될 것이다. 누구나 디카시를 쓸 수는 있다. 그러나 누구나 좋은 작품을 내어놓기는 쉽지 않다. 오랜 연습과 언어를 다루는 내공이 있는 사람이 더 훌륭한 시를 쓸 수 있다. 그런 의미에서 이시향 시인의 시에는 내공이 있고 울림도 크다. 그가 지어갈 ‘디카시’의 집은 현재진행형이다. 앞으로 더욱 멋진 그만의 깃발이 높게 나부낄 것 같다. 아니 이미 ‘이시향 시인’의 영토에서는 그의 깃발이 휘날리고 있다. 앞으로도 많은 사람이 그의 영토를 찾게 될 것이기에 더욱 기쁜 마음으로 축하의 박수를 보내는 것이다. 

추천0

댓글목록

Total 16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