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 참 > 창작시의 향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창작시의 향기

  • HOME
  • 창작의 향기
  • 창작시의 향기

 (운영자 : 김부회)

    ☞ 舊. 창작시   ☞ 舊. 창작시   ♨ 맞춤법검사기

 

▷모든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인 1일 1편의 詩만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사랑, 참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4건 조회 78회 작성일 21-10-11 09:24

본문

​사랑, 참

100일 기념이라고 적힌 일기장 양말에

구멍이 났습니다

연초록 ​커플티를 입은 숲길 사이로

힙합 모자를 일제히 맞춰입은 회갈색 도토리가

등을 말아 춤을 춥니다

단풍나무가 어깨를 빌려 줍니다

구멍 난 양말을 벗겨내기 위해

정중히 고개 숙이는 빈손은

발가락 한 개의 사소한 죽음조차 가장 낮은 곳에서

맞아 들이겠다는 겸손입니다

아껴 두었던 100일이

오른쪽 엄지 발가락 구멍속에 든 솜사탕을 꺼냅니다

만원짜리  한 켤레를 놓고 줄행랑 쳐 버리는

햇살의 미간이 뾰루뚱합니다

기억을 신고 있을 때의 약속이

추억을  벗어 버리는 새로운 다짐을 기록하느라

구리반지가 고민에 빠졌습니다

100일을 꿰매 한번 더 신어볼까

둘둘 접힌 100일을 어제로 던져 버릴까

심각성을 인식 한 단풍나무가

바람의 머리채를 쥐고 흔듭니다

구멍 난 양말 수십 켤레가 우수수 떨어집니다

달아나는 발가락 뒤를 꼼지락 꼼지락 쫓아옵니다

 

댓글목록

tang님의 댓글

profile_image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인식의 단계를 한 단계 업했네요
있음으로 진입하는 마성의 힘을 부리는 弄이 강건함에서 이탈했네요
편하기 위한 묵음을 차용하면서도 그러합니다
즐겁고 싱싱하다는 행위적인 시심이 시상으로 이행되었으면 합니다

하늘시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찾아오시는 발걸음은 귀하게 업 하겠나이다
사랑, 참으로 진입하는 눈길은 공감에서 이탈했네요
편하게 묵음하는 정도를 부탁드리면서도 그러합니다
즐겁고 싱싱하다는 행위적 시심의  이행시는
제 한계입니다  너그러운 하루 되시고요^^

김태운님의 댓글

profile_image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갈수록 난해해지는군요
허기사, 이 마을을 사로잡는 시향이기도 합니다만
난독증은 갈수록 심해지는데
가을도 깊어지는군요
감사합니다

하늘시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 역시 갈수록... 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태운님의 시는 꼭 완독을 하고 있습니다
난독증이 심해지면 중독이 올지도.. 기대는 안 하지만요
깊어지는 제주의 가을로 소풍가고 싶네요
발걸음 감사합니다

Total 25,952건 1 페이지
창작시의 향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10-14
공지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48 12-26
25950 달래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10:22
25949
가을 사랑 새글 댓글+ 1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9:24
25948 목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8:32
25947 泉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8:12
25946 페트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7:49
25945 개도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 06:35
25944 느지막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6:33
25943
산책 새글 댓글+ 4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6:04
25942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4:45
25941
가을 남자 새글 댓글+ 1
한려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3:50
25940 맛살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3:41
25939 힐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3:11
25938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10-16
25937
비밀 새글 댓글+ 8
선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10-16
25936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0-16
25935 목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10-16
25934 최현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0-16
25933
시월의 시 댓글+ 4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10-16
25932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10-16
25931 천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10-16
25930 목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10-16
25929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10-16
25928
표절과 창작 댓글+ 4
그대로조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0-16
25927 한려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10-16
25926 는개가피워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0-16
25925 노을피아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 10-15
25924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10-15
25923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10-15
25922 10년노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0-15
25921 선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0-15
25920
감귤 댓글+ 4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10-15
25919 삼생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10-15
25918
세탁소 근처 댓글+ 2
희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10-15
25917 泉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10-15
25916 목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10-15
25915 이장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0-15
25914
사희 댓글+ 2
飛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0-15
25913 목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10-15
25912 페트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0-15
25911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10-15
25910 한려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0-15
25909 선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10-14
25908 삼생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10-14
25907
한라산 댓글+ 2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10-14
25906 泉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0-14
25905 목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0-14
25904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10-14
25903
시인 댓글+ 10
코렐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10-14
25902 일신잇속긴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10-14
25901 한려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10-14
25900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10-14
25899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10-14
25898
어린 왕자 댓글+ 1
몽당연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0-13
25897
상대성 이론 댓글+ 2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0-13
25896
깐부 댓글+ 4
飛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0-13
25895
퇴고 - 涅槃 댓글+ 9
선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10-13
25894
강남스타일 댓글+ 2
소녀시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10-13
25893
혼술 댓글+ 2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10-13
25892 泉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10-13
25891
분위기 땜에 댓글+ 1
느지막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0-13
25890 페트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0-13
25889
빈집 댓글+ 1
목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10-13
25888 맛살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10-13
25887
생명의 권한 댓글+ 1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10-13
25886 이중매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10-13
25885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0-13
25884 한려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0-13
25883 이면수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10-1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