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 창작시의 향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창작시의 향기

  • HOME
  • 창작의 향기
  • 창작시의 향기

 (운영자 : 이명윤, 김부회)

    ☞ 舊. 창작시   ☞ 舊. 창작시   ♨ 맞춤법검사기

 

▷모든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인 1일 1편의 詩만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하루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2건 조회 63회 작성일 19-07-11 19:21

본문

하루 /  주손

지친 하루를 든다

하루의 관절을 꺾어
뼈의 구석구석을 발라낸다

새콤한 깍두기 같은 하루
목 울대를 후벼주고

긴 하루의 엘보는
질긴 근육질 같다

엄지와 검지로
하루를 빨고

그리고,
소반에 하루의 뼈가
가지런 하다
추천0

댓글목록

부엌방님의 댓글

profile_image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루를 싹 남김없이 비우셨습니다
엄지와 검지도 고생하시고
마음의 수술칼은 버려도 되는
하루의 시간을 아낌없이
쓰셨으니 좀 쉬셔도
누가 뭐라 할 것이 없네요
ㅎㅎ
갈비탕 먹고 싶네요
좋은시 뼈 담아갑니다
주손시인님 감사합니다

무명씨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무명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ㅋㅋㅋ 부엌방님 댓글보고 빵터졌네요. 저도 방금 치킨에 혼술 ㅎㅎ 어찌 어제 그런시를 써놓고 오늘 하루종일 퇴고하다 술한잔 안할수가 없더라구요 ㅎㅎㅎ

하늘시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루가 저뭅니다
남아있는 뼈를 발라내는 시간이
텅빈 관절의 바람소리 같이 고요한 밤풍경이
네온싸인에 묻혀 엘보의 근육을 노려보는 듯
휘청거리네요
긴 하루 수고 많으셨습니다
편안하시길 빕니다 주손 시인님~^^

주손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화려한 댓글 감사합니다
긴긴 하루 알뜰살뜰 발라서
포근한 밤 되시기 바랍니다

건안과 건필을 빕니다!하늘시  시인님!

러닝님의 댓글

profile_image 러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결근하시는 줄 알고
결근사유서 받을라 했는데
지각하셨으니 1차 경고 들어 갔습니다
 저 한테는 뼈 엄살은 안 통합니다
  주손시인님 ~~~~  엣험

주손님의 댓글

profile_image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옙 명심하겠습니다!
아수라의 현장에서 죽다 살아 났습니다
딸의 집수리에 목수 데리고 갔다 데모도하느라고
땀으로 목욕을 하고 왔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러닝님!^^*

Total 15,657건 1 페이지
창작시의 향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2 0 07-09
공지 창작시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68 2 12-26
15655 힐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 03:26
15654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0:01
15653 신광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 07-15
15652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0 07-15
15651 너덜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 0 07-15
15650 인생만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7-15
15649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7-15
15648 해운대물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7-15
15647
쩍벌남 새글 댓글+ 9
러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7-15
15646
명성황후 새글 댓글+ 13
라라리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07-15
15645
꼰대어 새글 댓글+ 16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7-15
15644 이화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7-15
15643 추영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7-15
15642
무지개 새글 댓글+ 19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7-15
15641 krm33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7-15
15640
터무니없다 새글 댓글+ 8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7-15
15639 두무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7-15
15638
면접관 앞에서 새글 댓글+ 18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7-15
15637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0 07-15
1563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7-15
15635 이삭줍는맹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7-15
15634 힐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7-15
15633 창가에핀석류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7-15
15632
가시의 사랑 댓글+ 1
신광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7-14
15631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7-14
15630 그대로조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7-14
15629 이주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7-14
15628 바람예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7-14
15627 미륵소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7-14
15626
헛꽃 댓글+ 14
추영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 07-14
15625
불사조 댓글+ 17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2 07-14
15624
그네 씨 댓글+ 2
비밀의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7-14
15623 싣딤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1 07-14
15622
환승역 (퇴고) 댓글+ 10
라라리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 07-14
15621
비상 댓글+ 20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 07-14
15620
여름 댓글+ 1
나싱그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7-14
15619
아침인사 댓글+ 14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1 07-14
15618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3 07-14
15617 수퍼스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1 07-14
15616
Molar 댓글+ 13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 07-14
15615 무명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2 07-14
15614
綠豆꽃 댓글+ 4
andres00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2 07-14
15613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7-14
15612 DOKB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7-14
1561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7-14
15610 힐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1 07-14
15609 강경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7-14
15608 이삭줍는맹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7-14
15607 새벽그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 07-13
15606
마음은 청춘 댓글+ 1
신광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7-13
15605
밤의 숲 댓글+ 1
자운영꽃부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7-13
15604 봄빛가득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7-13
15603 미륵소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7-13
1560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7-13
15601
인공호흡 댓글+ 4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07-13
15600 andres00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 07-13
15599 감정없는이과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7-13
15598 싣딤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7-13
15597
식도염 댓글+ 2
하늘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7-13
15596 추영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7-13
15595
식 겁 댓글+ 7
러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7-13
15594
거짓말이야 댓글+ 10
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7-13
15593
댓글+ 11
김태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7-13
15592
치환 댓글+ 9
정석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7-13
15591 무명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7-13
15590 t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7-13
15589 맛살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7-13
15588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7-1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