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소리 > 청소년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청소년시

  • HOME
  • 창작의 향기
  • 청소년시

(운영자 : 시엘06(박원근)

☞ 舊. 청소년시   ♨ 맞춤법검사기

 

청소년 문우들의 전용공간이며, 1일 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나의 소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63회 작성일 20-06-21 04:02

본문

힘 없이 늘어져 천장만 보고 있자
나는 텅 비었다
내 몸 안의 무의식이 의식 대신 움직인다
질척이고
꿀렁이며
끈적인다

의식이 없는 나의 몸
무의식이라지만, 무가 없다면 유도 없다
텅 빈 곳의 생동감 있는 소리
부딪치고
날뛰듯 흐르며
울린다

힘을 주어 몸을 일으키자
울던 무의식은 이제 없어진 듯하다
모든 것은 나의 힘으로
나의 발 소리
나의 목소리
나의 소리

가끔 무의식이 그리워질 때
손끝으로 느끼면 그리운 소리가 들려온다
땀방울 흐르는 소리
배고프다며 우는 뱃소리
쿵, 빈 가슴을 때리며 우는 심장소리

그래 그 누가 나를 죽은 사람이라 부를테냐
나는 죽어야만 소리가 사라질 사람이다
나의 소리는
언제나 나와 함께일테니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45건 1 페이지
청소년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65 3 07-07
1544 매생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 0 07-10
1543 난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7-06
1542 bekatlr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 07-01
1541 bekatlr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7-01
1540 하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6-25
열람중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06-21
1538 하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6-18
1537
바다 댓글+ 1
승린이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6-15
1536 하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 06-06
1535
그들의 관계 댓글+ 1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6-02
1534 하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5-30
1533
댓글 좀 댓글+ 2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2 05-30
1532 하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5-28
1531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5-26
1530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5-26
1529
닭둘기 댓글+ 2
매생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2 05-24
1528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5-24
1527
탑배우-2 댓글+ 1
매생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5-23
1526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5-22
1525 바르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5-22
1524 스피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5-18
1523
밤 하늘 댓글+ 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5-15
1522
달 (고2) 댓글+ 1
파란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5-05
1521 아스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1 04-25
1520 올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4-22
1519 올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 04-17
1518 리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4-16
1517 매생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4-11
1516 바보시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4-1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