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키우는 말 > 아동문학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아동문학

  •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내가 키우는 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달팽이걸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34회 작성일 19-03-13 16:34

본문

내가 키우는 말
                     
              달팽이걸음



말은 힘이 세다
얼마나 센지
발 없이 천리를 간다

말은 부자다
얼마나 부유한 지
한 마디로 천냥을 갚는다

말은 차갑다
얼마나 차가운지
오뉴월에 서리 내린다

말은 변덕쟁이다
한 입에서
단 물과 쓴 물을 낸다

말은 재주꾼이다
사과 내놓고 감 사간다
감 사가면서 사과 받는다

말은 착하다
넘어진 것 보면 세워준다
우는 것 보면 아파한다
칭찬들으면
부끄러워 홍당무 된다
추천0

댓글목록

달팽이걸음님의 댓글

profile_image 달팽이걸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세워주는 말
쓰러뜨리는 말 넘어지게 하는 말 꺽는 말은
아프게하고 심한 경우 생명을 죽게할 수도 있다
그러나 쓰러진 것 넘어진 것 꺽인것을 살리는
말은 세워주는 말이다 진심에서 우러난 세워주는
말은 아첨이나 아부의 가면을 쓴 말과는 다르다
또는 공식용 멘트나 분위기 뛰우기 입발린 말이
아니다 진정을 담아 세워주는 말은 지친 마음에
생기를 준다 아픈 곳을 치유하고 죽은 것을 살린다
심지어 암울한 세상을 빛이 가득한 우주로 변화시키는
힘이 있다 말은 힘이다 힘energe는 창조하는 힘이다

Total 3,134건 1 페이지
아동문학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40 2 07-07
313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12:55
313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7:13
3131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 0 06:43
313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5-23
3129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5-23
3128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 05-23
3127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5-23
312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 05-22
312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 05-22
312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21
3123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5-21
312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 05-21
3121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5-20
312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20
3119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5-20
3118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05-19
311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5-19
311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9
311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8
311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8
3113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5-18
3112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5-18
311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7
311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7
3109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5-16
3108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5-16
3107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 05-16
310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6
310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5-1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