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찬 탑 > 아동문학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아동문학

  •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반찬 탑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49회 작성일 20-12-27 20:04

본문

반찬 탑


 정민기(책벌레)



 시장에서
 반찬가게 하시는
 할머니

 토요일마다
 근처 양로원에
 반찬 봉사하신다

 할머니의 마음
 탑으로 쌓으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익산 미륵사지
 석탑보다 크겠지





정민기 (시인, 아동문학가)

[프로필]
1987년 전남 고흥군 금산면 어전리 평지마을 출생
2008년 <무진주문학> 신인문학상 (동시 부문)
2009년 월간 <문학세계> 신인문학상 (시 부문)
경력 '사이버 문학광장' 시·동시 주 장원 다수 / 동시 1편 월 장원<책 기타>
수상 제8회 대한민국디지털문학대상 아동문학상,
제1회 진도사랑 시 공모전 입선
지은 책으로 시집 《나로도에서》 등, 동시집 《감나무 권투 선수》 등
동시선집 《책 기타》, 시선집 《꽃병 하나를 차가운 땅바닥에 그렸다》
제1회 진도사랑 시 공모전 수상시집 《여가 진도여》(공저)
전남 고흥군 봉래면 거주

e-mail : jmg_seelove1@hanmail.net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938건 1 페이지
아동문학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19 2 07-07
3937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1-19
3936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 01-16
3935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1-15
3934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1 01-13
3933 함동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1 01-12
3932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1-11
3931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1 01-11
3930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1 01-11
3929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1-09
3928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1 01-08
3927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1-05
3926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 01-03
3925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12-29
열람중 책벌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12-27
392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12-22
3922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12-19
3921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1 12-14
3920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12-13
3919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12-11
3918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12-05
3917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12-03
3916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11-30
3915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11-29
3914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11-28
3913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11-27
3912 ♤ 박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11-20
3911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11-18
3910 털빠진붓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11-16
3909 손계 차영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11-1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