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사람을 사랑한다는것이 > 편지·일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편지·일기

  • HOME
  • 창작의 향기
  • 편지·일기

☞ 舊. 편지/일기    ♨ 맞춤법검사기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사람이 사람을 사랑한다는것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92회 작성일 19-01-06 15:19

본문

사람이 사람을 사랑한다는것이






사람이 사람을 사랑한다는것이

너무나 힘들고 힘든일이다

쉽게 사랑하고 쉽게 헤여지는

인스턴트같은 사랑

난해본적도 없지만

하고 싶지도 않다.

사람은 상대방에게 사랑을 주면

준만큼 받고 싶은것이 심리이다.

사랑은 받는것이 아니라

주는것이라고....?

과연 그런 사람들이 이세상에서

얼마나 될까..

나또한 내가 사랑을 준만큼

사랑을 받고싶다

처음에 사랑을 줄때에는 사랑하는

그자체만으로도 행복하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내가 준 사랑만큼

받고싶어진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702건 1 페이지
편지·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70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 0 06-24
270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6-24
2700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6-23
2699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6-23
2698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6-22
269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6-22
269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6-21
269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 0 06-21
269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6-20
2693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06-19
269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6-19
2691
당신 없이도 댓글+ 1
생글방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6-18
2690
이제 그만 댓글+ 1
생글방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6-18
2689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6-18
2688 플루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6-18
2687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6-18
2686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06-17
2685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6-17
268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6-17
2683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 06-16
2682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6-16
2681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6-16
2680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6-15
2679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6-15
2678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6-14
2677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6-13
2676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6-12
2675 하은파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6-12
2674 베르사유의장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6-12
2673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6-12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