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핑크들 > 소설·수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소설·수필

  • HOME
  • 창작의 향기
  • 소설·수필

☞ 舊. 소설/수필   ♨ 맞춤법검사기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인디핑크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향기지천명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08회 작성일 19-01-09 01:11

본문

인디핑크들 /  오기사

 

핑크들은 모두 꽃잎인 적이 있다

그러나 향기가 없는 꽃잎들은 공허하여

결국은 먼지처럼 흩어졌다

 

그리고 또 꽃잎인 것들은 사뭇 달랐다

꽃잎의 향기를 뿜뿜 뿜어 내며

달작지근하게 피었다

 

구역존 공원마다에서 환생한 인디 핑크들

그 색조들은 현명한 구설수를 자랑하며

자존감을 숨가쁘게 부려놓았다

색의 향연은 미의 극치를 뛰어 넘어 경이로웠다

 

생동감이 넘치는 색조들은 하나같이

생기 바랄 그 자체다

그 누구라도 신선한 색감에 빠져 들게한다

 

선듯 핑크빛에 손을 대어 스쳐보라

단내가 솔솔 풍긴다

초콜릿 처럼 우아하게 미치는 미각의 극치를

지나서 꽃 처럼 향기로운  색조들이

와르르 깔깔 대며 햇빛처럼 부서진다 ​

땅들이 인디 핑크빛으로 물이든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16건 1 페이지
소설·수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116 김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6-10
1115 이혜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24
1114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5-15
111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5-13
111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5-02
111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0 05-02
1110 도일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04-25
1109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5 0 04-14
1108 향기지천명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 04-06
1107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 0 03-22
1106
봄날은 온다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1 03-21
1105
흙에 관하여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 03-20
1104
있는 그대로 댓글+ 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1 03-19
1103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3-18
110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 0 03-10
110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3-06
1100
소장가는 날 댓글+ 1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 03-06
1099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 03-03
1098
화왕산 댓글+ 1
장자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1 03-01
1097 부엌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2-28
1096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2-28
1095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2-26
1094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2-25
109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2-24
1092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02-23
109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2-22
1090 조연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2-22
1089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2-21
1088 이혜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02-20
1087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0 02-2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