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조(彌助)/최영욱 (낭송 최경애)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미조(彌助)/최영욱 (낭송 최경애)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3건 조회 369회 작성일 19-01-30 20:48

본문


소스보기

<center> <iframe width="1024" height="576" src="https://www.youtube.com/embed/DfEYDcBmXcY?autoplay=1&playlist=DfEYDcBmXcY&loop=1&vq=highres&controls=0&showinfo=0&rel=0&theme=light"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center>
추천2

댓글목록

최경애님의 댓글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영욱 하동문학관장님의 좋은 시를.. 울 박부회장님의 솜씨도 빌려 음성파일 손보고~ㅎㅎㅎ
송성인영상작가님의 멋진 영상으로 만남니다.
세분의 고운 손길에 감사하다는 인사를 드립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profile_image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경애 낭송가님의 맑고. 고운 목소리로
시의 향기에 숨결을 불어 넣은 좋은 낭송에 머물러
 달콤한 잠을 만드는 중입니다
시심도 영상도 낭송도 모두 멋집니다
박태서 부회장님이 녹음 편집도 해주셨군요
서로를 챙겨주는 시마을의 정도 아름답습니다~

Asha님의 댓글

profile_image Ash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잔잔한 최경애 낭송가님의 목소리와
푸른빛의 바닷물결이 나를 오라 손짓 하는것 같습니다
마음에 잔잔함을 품고 하루를 시작합니다
고맙습니다

김은주 올립니다

박태서님의 댓글

profile_image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촌놈이 있는 바닷가에서
멸치찜에 소주한잔 기울며
미륵을 느껴보고싶네요
감사히 감상합니다

최경애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남해에 촌놈이라는 닉네임을 쓰시는 분이 있다고 하더라구요...ㅎㅎㅎ
날좋을때 남해 한번 가시죠~ ^^

이재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한 겨울인데도,
파도소리가 시원~하게 느껴집니다.
최경애 낭송가의 좋은 음성이
시의 느낌을 더 잘 전해줍니다.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현정희님의 댓글

profile_image 현정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파도소리와 갈매기 울음
그 위에 얹힌 최경애 낭송가의  맑은 음성
미조로 떠나고 싶은 충동을 느낍니다
잘 감상 했습니다^^

별빛愛정나래님의 댓글

profile_image 별빛愛정나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경애 선생님의 낭송 듣다보니 미조리에 가고 싶은 충동이 느껴집니다.
맑고 편안한 낭송 잘 듣고 갑니다.

choss님의 댓글

profile_image chos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잔잔한 최경애 낭송가님의 목소리와
푸른빛의 바닷물결이
날 부르는 손짓  같습니다
마음에 잔잔함을 품고
하루를 시작합니다
늘 고맙고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한경동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한경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경애 낭송가님의 "미조"
감동으로 듣습니다.
해조음에 실린 결고운 낭송에
미조가 손에 잡힐 듯 생생하게 그려집니다.
올 한 해도 행복하고 건강하세요.

유천 홍성례님의 댓글

profile_image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
미륵이 미조와 같은 말이라는 ...
그곳에 가보고 싶어지는 낭송입니다.
맑은 음색의 최경애선생님 낭송과
세인트선생님 영상이 아주 좋습니다

Total 416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0 0 05-24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56 0 05-06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10 0 04-17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31 1 03-07
412 허무항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4-22
411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1 04-20
410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2 04-19
409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4-15
408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0 04-12
407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2 04-08
406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0 1 04-04
405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2 1 03-20
404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1 03-18
403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1 03-18
402 이루다/수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 2 03-15
401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 2 03-15
400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1 2 03-12
399 세미 서수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3 2 03-08
398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1 03-04
397 채수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0 03-03
396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0 03-03
395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2 03-01
394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2 02-27
393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 02-25
392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1 02-23
391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8 1 02-21
390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2 02-19
389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0 2 02-19
388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2 02-16
387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2 02-14
386 한경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1 1 02-09
385 한경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2 02-08
384 한경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2 2 02-07
열람중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0 2 01-30
382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6 3 01-26
381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0 2 01-18
380 SONG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5 1 01-17
379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2 01-16
378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2 1 01-14
377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1-1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