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제13차) 시마을낭송작가협회 총회 낭송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2019년(제13차) 시마을낭송작가협회 총회 낭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1건 조회 281회 작성일 19-03-03 13:37

본문

아버지의 마음 - 김현승 / 낭송 최주식


우표 한장 붙여서 - 천양희 / 낭송 김효남


정든 땅 정든 언덕 위에 - 송수권 / 낭송 이인숙


새벽 편지 - 곽재구 / 낭송 송경덕


소스보기

<strong><u>아버지의 마음 - 김현승 / 낭송 최주식</u><strong> <iframe width="854" height="480" title="아버지의 마음 - 김현승 / 낭송 최주식 " src="http://tv.kakao.com/embed/player/cliplink/396139694?service=flash"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iframe> <p><br></p> <strong><u>우표 한장 붙여서 - 천양희 / 낭송 김효남</u><strong> <iframe width="854" height="480" title="우표 한장 붙여서 - 천양희 / 낭송 김효남" src="http://tv.kakao.com/embed/player/cliplink/396139818?service=flash"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iframe> <p><br></p> <strong><u>정든 땅 정든 언덕 위에 - 송수권 / 낭송 이인숙</u><strong> <iframe width="854" height="480" title="정든 땅 정든 언덕 위에 - 송수권 / 낭송 이인숙" src="http://tv.kakao.com/embed/player/cliplink/396139950?service=flash"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iframe> <p><br></p> <strong><u>새벽 편지 - 곽재구 / 낭송 송경덕</u><strong> <iframe width="854" height="480" title="새벽 편지 - 곽재구 / 낭송 송경덕" src="http://tv.kakao.com/embed/player/cliplink/396140145?service=flash"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iframe><p><br></p></strong></strong></strong></strong></strong></strong></strong></strong>
추천0

댓글목록

글향 최주식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글향 최주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수고하셨습니다.
제가 앞에 나와서 낭송해야 하는데 걸어나오며 낭송해서 그렇습니다. ㅎ

향일화님의 댓글

profile_image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박태서 부회장님 어제 사회도 멋지게
잘 진행해 주시고 행사 전체를 뒤에서 많이 도와주셨는데
동영상 편집까지 정말 감사해요
덕분에 신년 행사를  유익하고 즐겁게 잘 치룬 것 같아요
어제 바쁘신 중에도 시마을 양현근 대표님이 참석해 주셔서
큰 힘이 되었습니다
 총희 이 후에 특강으로 유익한 시간을 만들어주신
최현숙샘께도 감사드리며
시낭송으로 마음을 열어주신 최주식샘 김효남샘
이인숙샘 송경덕샘께도 감사를 드립니다
신년 모임을 통해 시마을 사랑을 보여주신
남기선 회장님과 임원진들의 수고에도 감사드리며
어제 많이 참석해 주신 모든 회원님들도
 다시 한 번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남기선님의 댓글

profile_image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먼길 올라오신 두 분 회원과
평소 낭송협회에  봉사활동등  마음을 많이 쏟으신
두분 회원께서 낭송을 해주셨습니다
진솔함이 묻어나는  귀한 낭송좋았습니다

박태서 부회장님  수고하셨어요
사회도 명사회였어요

이재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먼 길 오신 회원님들 애쓰셨고,
준비하신 회장님 이하 임원분들
고생하셨습니다.^^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낭송해주신 분들, 강의해주신 최현숙 샘,
아름답습니다..^^*

최경애님의 댓글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모두의 고운 손길들이 함께이기에 가능했다고 봅니다.
수고하신 임원진여러분, 멀리서 다녀가신 모든 선생님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그날의 영상을 보면서 고운 시간 되새겨 봅니다.

채수덕님의 댓글

profile_image 채수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주식 선생님
김효남 선생님
이인숙 선생님
송경덕 선생님
멋지고 아름다운 낭송 잘 들었습니다.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Asha님의 댓글

profile_image Ash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좋은사람과 함께 하는 좋은시간 이었습니다
훌륭하신 낭송가님들을 한자리에서 볼수있게 되어
매우 기쁘고 의미 있는 자리였습니다
또한 4인의 낭송가님의 귀한 낭송시를 그날도 듣고
이곳 시마을에서 영상으로으로 또 접하게 되니
이또한 좋습니다
고맙습니다
아름다운 날들 되십시요^^

김은주 올립니다

송경덕님의 댓글

profile_image 송경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떨려서 제대로 낭송하지도 못했는데...
이렇듯 영상으로까지 만들어주시다니 황공하옵니다~
박태서부회장님 고맙습니다~
그리고 남기선 회장님 이하 모든 선배 낭송가님들께 감사드리고,
동기여러분 다시 만나서 반가웠어요~

매화향처럼 은은한 날들 만들어가는 멋진 우리가 되시게요~~^^

이재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두루두루 잘 배려된 총회였습니다.
연임되어 앞으로 2년 간,
다시 고생하실 남기선 회장님 일단 축하드리고(^^)
화합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의 모습을
재확인 한 날이기도 했습니다.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Total 433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9 0 05-24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17 0 05-06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83 0 04-17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87 1 03-07
429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 07-17
428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2 07-10
427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1 07-06
426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7-06
425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07-06
424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1 06-25
423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 1 06-18
422 먼하늘선혜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2 1 06-11
421 SONG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1 06-09
420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06-09
419 채수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 06-04
418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6-03
417 이루다/수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1 05-29
416 이루다/수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0 05-26
415 ㅎrㄴrㅂ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0 05-26
414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4 2 05-20
413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2 1 05-16
412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3 4 05-02
411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2 2 05-01
410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3 2 04-29
409 허무항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 2 04-22
408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4 1 04-20
407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4 2 04-19
406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0 04-15
405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6 3 04-12
404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0 2 04-08
403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6 1 04-04
402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1 1 03-20
401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1 1 03-18
400 운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1 1 03-18
399 이루다/수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0 2 03-15
398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5 2 03-15
397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2 2 03-12
396 세미 서수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0 2 03-08
395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 1 03-04
394 채수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9 0 03-0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