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유리 1 / 이기철 (최현숙 낭송)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내일의 유리 1 / 이기철 (최현숙 낭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7건 조회 199회 작성일 19-09-24 14:54

본문

소스보기

<iframe width="800" height="470" src="https://www.youtube.com/embed/NLM6v3-Yg6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추천1

댓글목록

마니피캇님의 댓글

profile_image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오늘은 산티아고 순례길로 초대합니다
가까운 코스모스길이라도 한 번 다녀오시지요~~
가을빛에 곱게 물드는 오후되세요

남기선님의 댓글

profile_image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현숙샘만 혼자 수고로이  영상을 올리시기에
서둘러 영상 하나를 올렸는데
앞서 올리신 최현숙샘의 영상을 못 보고 덜컥 올려버렸네요
요즘 최샘의 목소리에 길이 들었는지
이리도 포근하고 좋습니다.
참 좋습니다.

구겨진 생애가 명주가 되는  악사처럼!. . . . .

참 고맙습니다.

Asha님의 댓글

profile_image Ash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유리처럼 투명하고 빛나는 삶이 되어야 할진데...
나를 돌아봅니다
최현숙 선생님의 낭송으로 들으니
더욱 좋습니다
고맙습니다

김은주 올립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profile_image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기철 시인님의 맑은 시심을
최현숙샘의 목소리로 잘 살려내신
좋은 낭송에 삶의 의미를 되새겨 봅니다
이기철 교수님께 문예창작 수업을 들었던
영대에서의 날들이 생각이 나네요
깊은 울림의 시에 감사으로 머뭅니다~

이재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해남 문화마을에 갔더니,
이기철 시인의 작품이 있더군요.
최현숙 샘의 좋은 음성으로 만나니,
더 좋습니다.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Total 462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5 0 05-24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46 0 05-06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18 0 04-17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01 1 03-07
458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 12-13
457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12-12
456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1 12-11
45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12-10
454 ㅎrㄴrㅂ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1 12-08
453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12-06
452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1 11-29
451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1 11-28
450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11-27
449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 11-25
448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1 11-25
447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4 1 11-12
446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1 11-11
445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 11-01
444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8 1 10-28
443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 1 10-23
442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2 1 10-19
441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3 0 10-17
44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 0 10-14
439 (서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3 1 10-02
438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6 1 10-01
437 (서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1 09-25
43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2 1 09-24
열람중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1 09-24
434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 09-23
433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1 09-21
432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7 0 09-02
431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4 1 08-27
430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1 1 08-23
429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4 1 08-22
428 이루다/수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0 08-20
427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6 1 08-13
426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6 2 08-09
425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 1 08-05
424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8 1 07-30
423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0 2 07-2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