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의 그 집/박경리 (낭송 최경애)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옛날의 그 집/박경리 (낭송 최경애)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6건 조회 678회 작성일 19-10-01 22:17

본문

소스보기

<iframe width="850" height="480" src="https://www.youtube.com/embed/1CXcIWlE6B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추천1

댓글목록

이재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카데미 수업에서 다루면서,
눈으로 보기에도,
소리로 전하기도 참 좋은 느낌..
박경리 선생님의 삶에 스며들어봅니다.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남기선님의 댓글

profile_image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또랑한 최경애 샘의 목소리로 듣는 
박경리시인의  옛날의 그집!
맛납니다  그려 ^^

정감나는 목소리
이 저녁이 마냥 아쉽습니다.

가을비가 촉촉했었어요 ^^

향일화님의 댓글

profile_image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또렷하고 맑은 음성을 지니신
최경애 샘의 낭송이
시의 느낌이 더욱 선명하게 읽혀지네요
삶을 위한 적응이 갑자기. 더 분주해져
좋은 낭송에. 이제야 머물다 갑니다~

Asha님의 댓글

profile_image Ash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박경리 시인의 그마음이 최경애선생님의 낭송으로
전해집니다
니이듦으로  채워지는것은 자연과 벗하는것이요
홀가분한 것은 나역시 자연으로 돌아간다 는 것인가 봅니다
최경애 선생님의 파란빛 낭송이 이가을과 참 잘어우러지네요
귀한낭송 고맙습니다

김은주 올립니다

책벌레정민기09님의 댓글

profile_image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은한 낭송시,
잘 감상하고 갑니다.
좋은 한 주 보내세요.


겨울을 부르는 비


정민기



음악 시간 가창 시험처럼
비가 내린다
내리면서 겨울을 부른다
먼 곳에 있는 기억이 상실한 듯
제한된 속도로 추억을 측정한다
커피 한 잔처럼 빗줄기 속에
편지를 쓰고
하수구 뚜껑으로 우표를 붙인다
오래된 사랑은 해를 그리워하며
영하로 내려간다
사소한 바람에도 끌리는
나뭇가지가 별을 놓치고
위아래로 훑어본다
하늘로부터 빠져나와서
내 마음을 로그아웃하는 비
실로폰 채로 풀잎을 연주한다

Total 509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 0 05-24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51 0 05-06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14 0 04-17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14 1 03-07
505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1 07-06
504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 07-04
503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2 07-03
502 박종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2 06-30
501 chan5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3 06-26
50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6-24
499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1 06-12
498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8 1 06-05
497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 06-04
496 박종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1 06-02
495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 05-28
494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9 0 05-22
493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2 1 05-19
492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1 05-17
491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2 05-16
490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 05-13
489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1 05-08
488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1 04-28
487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 04-27
48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1 1 04-22
485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 04-22
484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 1 04-15
483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1 04-11
482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 1 04-04
481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5 1 03-30
480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8 3 03-27
479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8 2 03-15
478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7 3 02-27
477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5 1 02-19
47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9 1 02-13
475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8 2 02-13
474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 1 02-08
473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02-08
472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6 2 02-08
471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0 0 02-06
470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0 02-0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