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맑은 차 향기가 되라/정호승 (낭송 현정희/최경애)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인생의 맑은 차 향기가 되라/정호승 (낭송 현정희/최경애)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1건 조회 582회 작성일 21-06-03 11:08

본문

소스보기

<iframe width="960" height="540" src="https://www.youtube.com/embed/VnwPjRrWSt8"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추천1

댓글목록

최경애님의 댓글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내년에 차엑스포가 열린다고 하는데...
코로나를 극복하고 내년에는 차엑스포 현장에도 직접 갈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profile_image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정호승 시인님의 시도 차 향기 같이
맑은 느낌일 때가 있지요
현정희 시인님의 목소리와 최경애 낭송가님의 합송으로
녹차 향처럼 맑은 향기로 느껴집니다.
두 분 샘의 곱고 맑은 목소리로
우려내신 차 향기를 귀로 마시고 갑니다

남기선님의 댓글

profile_image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현정희 샘과 최경애 샘의  목소리로 듣는
정호승시인의 "인생의 맑은 차 향기가 되라"  잘 감상하였네요
혼탁한 세상을 씻어내리는 맑은 차!
두분의 목소리마져 맑은 차 같습니다.
시어에서처럼 우리 각자가 고단한 인생에
맑은 차향기가되면 참 좋겠습니다.

두분의 목소리를 어찌 그리 찰지게 마추셨는지요 ^^~~

이진영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이진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맑은  차  한  모금  마시면
그윽한  향기가  목안으로  온 몸  구석구석 으로  샘물처럼  흐릅나다

 미움도  타인의  허물도  다  사라지고
고단한  삶도  정화시켜줍니다

두 분의 낭송으로  전해주신  다향
가슴으로  마시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최경애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늘.. 한자 한자 정성을 다해 답글을 달아주시는 진영선생님 고맙습니다.
그 마음에 ...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Total 623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55 0 05-24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23 0 05-06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62 0 04-17
공지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65 1 03-07
619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1 08-06
618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4 08-03
617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1 07-29
61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2 07-10
615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0 05-31
614 이진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7 1 05-24
613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2 2 05-23
612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9 1 05-04
61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1 04-16
610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9 4 03-30
609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3 1 03-25
608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4 2 03-21
607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5 1 03-20
60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7 1 03-08
605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1 4 02-21
604 러브레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1 4 02-20
603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6 2 02-14
602 이진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8 3 01-29
601 이루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1 5 01-26
600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9 2 01-26
599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5 5 01-04
598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4 4 01-04
597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1 3 12-30
59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6 4 12-22
59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4 1 12-20
594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1 12-04
593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5 3 11-21
592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0 2 11-07
591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9 1 10-22
590 비그목박성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6 2 10-05
589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8 1 10-05
588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6 2 10-01
587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9 4 09-12
58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5 3 09-07
585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2 2 08-28
584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2 3 08-24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