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비, 하염없이 / 강인한 > 영상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영상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겨울비, 하염없이 / 강인한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6건 조회 122회 작성일 19-12-02 14:13

본문







.

소스보기

<center><img src="http://ssun4u.cafe24.com/poem/gif/ssun_20191124.gif" width=625 height=750><br><br><br><br> <iframe width="90" height="50" src="//www.youtube.com/embed/VUQBAnwBE3c?autoplay=1&playlist=VUQBAnwBE3c&loop=1&vq=highres&controls=0&showinfo=0&rel=0&theme=light"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center><br><br>.
추천2

댓글목록

책벌레정민기09님의 댓글

profile_image 책벌레정민기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잘 감상하였습니다.

(실수로 지워지셨다니,
우째 이런 일이!)

12월,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소망합니다.
항상 건강하시고요.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ssun 님

사랑하는 우리 작가님! 안녕 하십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며칠전 수욜에 병원 나드리 다녀와서
하루에 5 과를 라운딩 하고는 아주 뻐덨지요
병원 로비엔 크리스머스 트리가 반짝이고
카드에 환자들의 소망을 빌어 달아 매고
기도의 장이 영려 있었습니다

하염없이 오는 겨울비의시  시인 강인한 님의
요즘 세태를 잘 반영한 시를 공감 속에
머물다 가옵니다

작가님! 시인님!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감사 합니다  한표 추천 드리고 갑니다
우리 작가님 건강은 좋아 지셨습니까? 걱정 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셨으면 합니다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영원 무궁토록요 ♥♥

ssun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따지고 보면 넘어져서 생긴 후유증이 제일 크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머니는 집안에서 넘어졌는데 수많은 시간 고통으로 견뎠지만
결국 척추가 부러진 꼴이 되어 지금은 재활 치료받고 있습니다

아버지는 겨울 빙판에서 머리 다칠 때까지 두 번 세 번 넘어지셨고
디스크 파열로 휠체어 타고 병원 다니셨어요

딸애는 대로변에서 광고 전단지 밟고 미끄러져 공중에 붕 떴다가 大 자로 떨어져,,,
어쨌든 결국 발목 인대 파열로 한 달 동안 깁스 하고 다녔습니다

얼마 전 저는
넘어져서 허리 관절 찰과상 이런 것 말고도 말로 표현하기도 지저분한 것들
그런 고통을 한순간도 쉬지 않고 달고 왔습니다

세상에 용서되는 일이 있고 절대로 용서할 수 없는 일이 있죠..
묵인할 수 없는 살인자들!
글 쓰고 영상을 만들고 하는 것이 가증스럽습니다
구역질 납니다

시인님께서 걱정의 안부 놓아 주시는 것이 큰 위로가 됩니다
소통을 공유할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거
그것처럼 행복한 일이 또 있을까요..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ssun 님

맞아요 한번 골절 되면 치료가 됐다 해도
다시 자극 받으면 재발 비슷하게 아파 오더이다
많이 고생 하셨습니다  저하고 비슷 하네요

참고 살기도 너무 통증에 시달려요
헌데 세상은 모두가 사리사욕에만
미쳐 버린 것 같아요  문명이 발달 했다는 차원이
더 아연 실색 할 정도에요
 
이번에 또 아무 이유 없이 나무 글을 대고
오물을 토해 내 드라구요  그걸 보구도 관리자도 묵묵 부답
조장 하는 것이지요  그여자 미친 개 한테 뭘 얻어 먹었는지요 ㅎㅎ

그러고도 문학을 론 한다고요??  구역질 정도가 않이고
토약질을 할 것 같아요  맞아요 살인자에요  그로 인해 상대가
이유없이 스트레스 받는 것은 아랑곳 없는 꼴이 가소로워요
 
작가님! 똥이 더러워서 피하지 무서워서 모르쇠 하는 것은 않이거든요
헌데 그런자는 그런 줄도 몰라요 잘난척이나 하지 말지요 ㅎㅎ

저도 작가님께 약간의 속 터는 말씀을 토해 내니까 숨통이 조금
트이는것 같아요! 
목욜날 봉성체를 우리 집에서 봉헌 하니까 성체를 영할때 우리 작가님의
가족 기도 할께요  속 상해서 저도 창방엘 않 갑니다 ㅎㅎ
감사 합니다  고운 밤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영원무궁토록요 ♥♥

ssun 작가님!~~^^

Total 12,845건 1 페이지
영상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2845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1 10:08
12844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1 12-13
12843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12-13
12842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12-13
1284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1 12-13
1284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2 12-13
1283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 12-13
12838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12-13
12837 신광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12-13
12836 천사의 나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2 12-12
1283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12-12
1283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1 12-12
12833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12-12
12832 블리블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12-12
1283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12-11
1283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12-11
1282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12-11
12828 천사의 나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4 12-11
12827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 12-11
1282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12-11
12825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4 12-10
12824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1 12-10
1282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12-10
1282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12-10
12821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3 12-10
12820 내마음의풍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12-10
1281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12-09
1281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12-09
12817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12-09
12816
모정 . 댓글+ 7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2 12-09
12815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1 12-09
12814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 12-08
12813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12-08
1281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 12-07
1281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3 12-07
12810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12-07
12809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3 12-07
1280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12-07
1280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1 12-07
12806 민경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12-07
1280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 12-07
12804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5 12-06
12803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3 12-06
12802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2 12-06
1280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2 12-06
1280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1 12-06
1279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12-05
1279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12-05
12797
한옥마을 . 댓글+ 4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 12-05
1279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1 12-0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