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 동네 봄꽃 이야기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작품) > 영상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영상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산 동네 봄꽃 이야기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작품)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8건 조회 108회 작성일 20-03-20 18:58

본문

추천5

댓글목록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산동네 봄꽃 이야기/ 은영숙

바람이 조용하다 하늘엔 하얀 뭉게구름
꽃샘추위 쉼 펼치고 남빛 하늘 가을처럼
창밖에 전개되는 풍경 산 숲도 미동 없는 오후

나와 마주보는 거실의 화초들도 졸고 있네.
골짜기 타고 흐르는 물소리 적막을 깨고
징검다리 건너 누군가 찾아 올 것만 같은

저 산마루 넘는 하얀 구름의 쪽배
아지랑이 품고 종달새 초빙하러 마중
동면에서 깨어 두메산골 몸 푸는 나목

굶주린 꽃소식에 살며시 가슴 열고 초록 눈 뾰족
계절의 순례 비경으로 자리 매김 산안개 곱게
황혼의 낙조로 붉게 답하네.

어둠은 성문열고 그믐달 마중하고  뜸부기
한 소절 뽑는 가락, 꽃눈 여는 몸단장
아장걸음 나비춤에 치맛자락 흔드는 봄꽃 아씨!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소화데레사 님

사랑하는 우리 작가님! 너무나도 오랫만에 뵈옵니다
그간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이 어려운 시기에 하시는 일은 잘 되고 계시는지요 ?
바쁘신 줄 압니다
그리워서 이렇게 편지를 보냅니다
기다리는 마음 한 가득 입니다
이렇게 아름다운 영상시화를 제작 하시어
사랑 주시는 우리 작가님! 너무나 감사 합니다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땅만큼요 ♥♥

데카르트님의 댓글

profile_image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봄 꽃이피는 동네엔 지금 진달래 꽃이 빨갛게 피어오네
동면을치룬 나목도 골짜기 타고 흐르는 물소리 실은
징검다리에 누군가 올것만 같아서 뜸뿌기 한소절은
아프게 그리움을 재촉 합니다 두분 항상 건강과 함께 이십시요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데카르트 님

어서 오세요 반갑고 반갑습니다
우리 작가님!

이곳은 아직도 덤불 속에 숨어 꽃들이
얼굴을 내밀지 않습니다
워낙 코로나가 무서운듯요
산행을 즐기는 사람 하나도 없으니
새들만 오락가락 소식을 전해 줍니다
남녘에는 꽃들이 피기시작 한다고 들었습니다
찾아 주시고 소화데레사 작가님의 아름다운 영상시화에
함께 해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옵소서

데카르트 작가님!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영숙* 浪漫`自然詩人님!!!
"殷"시인님의,山汨마을에도~"봄꽃(春花)"이,滿發하였을듯..
"테레사"作家님의,고운映像에~繡놓으신 詩香,"봄꽃`이야기"吟味..
 本人도 "무릎關節"때문에,漢醫院診療를..近處의公園과,뒷山도 못가고..
"은영숙"詩人님!아름다운`映像과,哀訴`愛唱曲에~感謝오며..늘,康寧하세要!^*^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어서 오세요 박사님!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건강은 좀 어떻십니까?

어려운 걸음 하시고 소화데레사
작가님의 아름다운 영상시화에 함께 해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옵소서

안박사님!~~^^

淸草배창호님의 댓글

profile_image 淸草배창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봄이 지천에 늘려가는 생기 넘치는 요즘입니다.
봄볕에 졸음이 오는 춘절이 무르익어 가는 산야의 모습입니다.
노고지리 울부짓는 가락마다 봄의 예찬이 깊습니다.

남녘엔,
이내 벚꽃이 필 것 같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진해 군항제와 쌍계사 십리 벚꽃길에
축제의 행사는 모두 취소되었지만,
봄을 즐기는 상춘객의 발길이 바쁠 것 같습니다.

건강 잘챙기는 봄,
한껏 행복하게 음미하시길요..
은영숙 시인님! *^^*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淸草 배창호님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가운
우리시인님!  어서 오세요

이쪽은 봄빛이 아직 아직 뜸드리고
애태우고 있습니다  속타는 줄 모르고
아침 창밖 까치집에 까치들이 조금만 기다려 하고
저 멀리 날아가는 산골 마을입니다
먼 길 찾아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어옵소서

배창호 시인님!~~^^

Total 13,465건 1 페이지
영상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3465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 0 19:02
1346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 11:06
1346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11:05
1346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1 07:36
1346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7:35
13460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1 03-29
13459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0 03-29
13458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3-29
13457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1 03-29
1345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0 03-29
1345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 03-29
1345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3-29
1345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3-29
13452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3 03-28
13451 모바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3-28
1345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3-28
1344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3-28
13448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3-28
1344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3-28
1344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3-28
1344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3 03-27
13444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03-27
13443 도희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2 03-27
13442 풍차주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3-27
1344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3-27
1344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3-27
13439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2 03-27
1343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2 03-26
1343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0 03-26
1343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3-26
1343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3-26
1343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3-26
1343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3-26
13432 모바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1 03-25
1343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3-25
1343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3-25
13429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1 03-25
13428 賢智 이경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03-25
13427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 03-25
13426 풍차주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3-24
13425 모바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3-24
13424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 03-24
13423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2 03-24
1342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 03-23
1342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2 03-23
13420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3-23
13419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 03-23
13418 풍차주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3-23
13417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2 03-23
1341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3-2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