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가에서 / 은영숙 > 영상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영상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바닷가에서 / 은영숙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7건 조회 99회 작성일 20-11-16 14:43

본문

소스보기

<CENTER><TABLE style="FILTER: progid:DXImageTransform.Microsoft.Shadow(color:000000,direction:145,strength:5)"cellSpacing=0 cellPadding=1 border=0><TBODY><TR><TD><embed allownetworking="internal" src="http://jdi6915.x-y.net/jdi5406a.swf" width="1000" height="503"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scale="exactfit" wmode="transparent"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embed height=0 width=0 height="0" type="audio/x-ms-wma" hidden="true" width="0" src="http://cfs11.planet.daum.net/upload_control/pcp_download.php?fhandle=N1FUZ3VAZnMxMS5wbGFuZXQuZGF1bS5uZXQ6LzExODYzNDkyLzEvMTc4LndtYQ==&filename=178.wma" autostart="true" loop="true" volume="0"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Networking="internal"></embed></embed></embed></td></tr></tbody></table></center>
추천4

댓글목록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바닷가에서 / 은영숙

물빛 같은 하늘, 흰 구름 한가롭다
들에는 청보리 익어가는 대지의 축복
온 산에 초록 물결로 나무숲 우거지고

여름이 소리치며 우리 곁에 오네.
바다가 좋아 휴일을 즐기는 가족 나들이
모래사장에  밀려오는 물비늘에 발을 적시고

바다 물위에 구름의 그림자 시를 쓰고
모래위에 그대이름 써내려가는 안부
손잡고 거닐던 추억이 파노라마 되어
 
파도타고 출렁인다. 꺄룩 대는 갈매기야
잊은 듯 세월의 아픔 너는 아는가?
야영의 하늘 저편, 하늘구름 노숙하는 눈썹달아
밤바람의 해변에서, 간 날의 너와의 그림을 다시 그려본다!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Heosu 님

존경하는 우리 작가님! 그간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안개가 자욱하니 비교적
따스한 가을날씨 입니다

가을잎 고운 홍엽은 하나 둘 떨어져 나가고
서글픈 이별을 고할듯 발걸음 멈추게 하네요
올여름에는 젊은이들도 마음놓고 바닷가에도
가지 못 했을것 입니다

우리 작가님께서 내맘 굽어 보시고
걍 웃어보라고 이렇게 시원한 영상시화로
격려와 위로의 아름다운 선물로 예쁘게 영상시화로
빚어 주셨군요 ?!
지금 患者인딸을 세브란스 특수병실에 入院 시켰습니다
마음이 산란 합니다  신은 살려 주실찌요?
본인은 엄마 마지막이 될듯 해요 하며 눈물 흘리는데
엄마는 울 수도 없네요  목이메어 이만 줄이겠습니다
작가님!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감사 합니다
한 표 추천 드리고 갑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한 주 되시옵소서

허수 작가님!~~^^

淸草배창호님의 댓글

profile_image 淸草배창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Heosu 작가님의 고운 영상과
은영숙 시인님의 바닷가에서의 추억이
심금을 울려주는 것 같습니다.
작가님!
고운 영상 잘 감상하였습니다. ()

淸草배창호님의 댓글

profile_image 淸草배창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영숙 시인님!
병마와 오랫동안 사투하는 영애께서
특수병실에 입원 시켰다는 말씀 듣고 보니
가슴이 미어지는 느낌이 듭니다.
얼마나 마음 고생을 하셨을까?
이미 심신이 지쳤으리라 여깁니다만,
마지막 희망의 끈을 놓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부디 호전되기를 기도 드립니다. ()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淸草 배창호 님

어서 오세요 반갑고 반가운
우리 시인님!
벌써 두번째 특수 병실입원인데
이번에는 엄마 이제 끝인것 같애요 하면서
절망의 눈물로 들어 가는데 엄마의 가슴은
갈기갈기 찟기는 듯 했습니다
그래도 딸을 안고 기적은 있는법 마음을 내려 놓아라,,,,,,
고운 기도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한 주 되시옵소서

배창호 시인님!~~^^

리앙~♡님의 댓글

profile_image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와~^^
멋진 영상시화입니다~^.~

허수님~^^
은영숙 시인님의 그윽한 고운 시향과...흐르는 배경음...
그리고 멋진 영상속에....ㅃ ㅏ져듭니다~~^*^

너무 좋아서
제 감정에..울컥한 마음으로 감사히 머뭅니다~^^

거듭 감사드립니다~^.~

늘~행복하세요~^*^

은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리앙~ ♡ 님

사랑하는 우리작가님! 어서 오세요
반갑고 반갑습니다

우리 작가님도 커다란 숙제 앞에서
틈내기 힘드실텐데 이렇게 여기까지
귀한  사랑의 배려로 마음 다독여 주시어
감사 드립니다

건안 하시고 고운 밤 편한 쉼 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땅만큼요 ♥♥

리앙~ ♡ 작가님!~~^^

Total 14,696건 1 페이지
영상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0 1 08-14
1469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 01:27
14694 블리블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12-02
14693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12-02
14692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1 12-02
14691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12-02
14690
12월/김사랑 새글 댓글+ 1
김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12-02
14689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12-02
14688 풀피리최영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12-01
14687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1 12-01
1468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3 12-01
1468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12-01
14684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1 12-01
1468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1 12-01
1468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 12-01
14681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 12-01
1468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2 12-01
14679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2 11-30
14678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2 11-30
14677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2 11-30
1467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2 11-30
1467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 11-30
1467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1 11-30
14673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2 11-30
14672 봄의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2 11-29
14671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 11-29
1467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4 11-29
1466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2 11-29
14668 풀피리최영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3 11-29
1466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 11-29
1466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 11-29
1466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2 11-29
14664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4 11-29
14663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2 11-28
14662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1 11-28
14661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1 11-28
14660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 11-28
14659 블리블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2 11-27
14658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2 11-27
14657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2 11-27
14656
한강/김문수 댓글+ 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3 11-27
1465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2 11-27
14654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2 11-27
1465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2 11-26
1465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3 11-26
14651 봄의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2 11-26
1465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 11-26
14649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 11-26
14648 설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1 11-26
14647 피플멘6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1 11-2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