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의 묘혈-2/은파/영상/소화데레사 > 영상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영상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동백꽃의 묘혈-2/은파/영상/소화데레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5건 조회 106회 작성일 22-01-14 07:43

본문

    동백꽃 묘혈 은파 오애숙 사랑이 이런 건가요 얼었던 맘 눈 녹듯 녹아내리고 만년설이 작렬한 태양에 녹아내려가듯 그댈 연모함으로 애증의 그림자 심연의 옹이 녹여내매 봄날의 나비 날아가듯 불멸의 영혼으로 불꽃처럼 날개 쳐 스며드는 이 향그럼 그대 향한 사무친 사랑 내 그대 향한 애타는 목마름으로 그대 기다리고 기다리다 '그대를 누구보다 더 사랑합니다' 내 수줍었던 마음 그대 알지 못했을 까 봐 새색시 고운 꿈을 외초롭게 안고 선혈 낭자한 묘혈에 홀로 눈시울 붉혀가누나
      추천2

      댓글목록

      恩波오애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연시조

      동백꽃의 절개

                                                                은파 오애숙

      임 오실 날인데도 어이해 못 오시나
      새악시 고운 꿈에 단잠도 못 자고서
      길섶에 외초로웁게 홀로 붉힌 눈시울

      기다린 날들 속에 애타던 함성인가
      사랑의 작렬함에 피어난 아리따움
      그 누굴 그 누구보다 사랑했던 그 고백

      설한풍 거친 바람 한겨울 눈 헤치고
      그대의 묘혈 속에 피어난 그대 절개
      당신만 진정 사랑해 부르짖다 목맸누

      恩波오애숙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동백꽃 묘혈

                                                                은파 오애숙

      사랑이 이런 건가요
      얼었던 마음 눈 녹듯' 녹아내리고
      만년설이 작렬한 태양에 녹아내리듯
      그댈 연모함으로 애증의 그림자
      심연의 옹이 녹여내매

      봄날의 나비 날아가듯
      불멸의 영혼으로 불꽃처럼 날개 쳐
      스며드는 이 향그럼 그대 향한 사무친 사랑
      내 그대 향한 애타는 목마름으로
      그대 기다리고 기다리다

      그대를 '누구보다 더
      사랑합니다'내 수줍었던 마음
      그대 알지 못했을 까 봐 새색시 고운 꿈을
      외초롭게 안고 선혈 낭자한 묘혈로
      홀로 눈시울 붉힙니다

      恩波오애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영상작사 소화데레사님!

      고맙고 감사합니다
      아름답고 고운 영상에
      은파의 부족한 시 올렸습니다

      늘 건강 속에 하시는
      모든 일에 주님의 은총
      늘 함께 하시길 중보 합니다

      데카르트님의 댓글

      profile_image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어린시절 뒷곁의 장독이 있는 언덕에 곱게 피는 송이송이의 빨간 동백꽃이
      많이도 만개하고 있었지요 나는 떨어진 동배꽃을 주어서 입에다 대고 쭉쭉 빨면
      단맛이 꽃 수술과 함께 입 안으로 들어 왔지요 많은 단맛이 아니였지만
      참 재매 있었지요 4~50년이 지나지만 아직 생생합니다
      그때의 시 향기를 전달하신 시인님 감사합니다 시인님이시므로 당연하지요
      항상 건강 함께 하십시요

      Total 15,282건 1 페이지
      영상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5282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2:56
      15281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 01:32
      15280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 01:04
      15279 풀피리최영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 01-26
      15278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1-26
      15277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 01-26
      15276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2 01-25
      1527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1-25
      15274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1 01-25
      15273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1 01-25
      15272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1-25
      15271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2 01-25
      15270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3 01-25
      15269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1 01-24
      15268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1-24
      15267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4
      15266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3 01-24
      1526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1-24
      15264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2 01-24
      15263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4 01-24
      15262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 01-23
      15261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1 01-23
      1526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2 01-23
      15259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1-23
      1525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2 01-23
      15257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2 01-23
      1525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1-23
      15255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2 01-23
      15254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1 01-23
      15253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1-23
      15252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2 01-23
      15251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1-22
      1525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2 01-22
      15249 봄의꿈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 01-22
      15248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1 01-21
      15247 풀피리최영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2 01-21
      15246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5 01-21
      15245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1 01-21
      15244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3 01-21
      15243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3 01-21
      15242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1 01-21
      15241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6 01-21
      1524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3 01-21
      15239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5 01-20
      15238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1-20
      15237 恩波오애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2 01-20
      15236 숙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1-20
      15235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2 01-20
      15234 데카르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2 01-20
      15233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3 01-1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