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코르 왓트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순수 사진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사진 + 에세이 형태의 포토에세이는 "포토에세이" 게시판으로)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앙코르 왓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2건 조회 216회 작성일 18-12-26 07:04

본문

권력이 생기면 무엇이든 할 수 있을까
왕은 신이 되고 싶었다.
웅장하고 화려한 사원을 지었지만
신의 진노는 나라를 망하게 했다.
추천1

댓글목록

저별은☆님의 댓글

profile_image 저별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대단합니다
왕의 욕심이 나라를 망하게 만들어
남은것은 저 웅장한 사원만이 그 참혹한 역사를 말해주고 있네요
권력이 앞서기 보다 청빈으로 굶주린 나라를 살리고픈 욕심은 없는것일까요
숨은 정치가 길이 길이 청빈으로 멋훗날까지 위대한 영웅을 기대해 봅니다

귀한 역사의 앙코르왓트 사원과 풍경 감사히 봅니다 고맙습니다 ~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 왕은 건물이 완성되게 전에 죽었다네요~
그 후로 왕들이 정신을 못 차려서 이웃나라에게
져서 보물을 다 빼앗겼다지요.
허지만
지금은 저 곳이 캄보디아의 수입원이 되고 있다네요
세계 유네스코에 등제된 귀한 사적들이어요/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구 숙영님  앙코르와트에 다녀오심을  축하드려요
 저는  이곳은  못  다녀왔지만  덕분에  그곳에 함께 있었던
 마음으로  보고 있어요
 그곳에서도  넓은  연못의 수련 꽃이 있네요
  이른아침  밝은 마음으러 잘보고 갑니다요
 그런데  전 이곳의  음원이 전혀 들리지 않아요
 왜일가요
 어느분이 아시면  좀 알려주세요.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산을님
평안하시지요?
10월25일 다녀 왔는데
이제사 올리네요.
죄송하고 감사합니다.
음악은 못 올렸어요.ㅎ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양현주시인님
마음 놓아 주셔서 감사합니다.
멋지게 기념으로 담고 싶었는데
마음대로 되지가 않네요^^

Heosu님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나라와 국민만을 생각하는 군주가 있어야 부강한 나라고 되고
헐벗고 굶주림없는 국민들 삶이 될테죠...후진성을 벗으나지 못하고 오직
자신들의 나라를 세우려고 골몰하는 사람들이 나라를 이끌면 나라를 또 잃고 말테죠..
역사를 되돌아보고 되풀이하지 않는 것이 올바른 나라사랑이 아닐까 혼자 생각해  봅니다..
많은 이야기가 나뒹구는 시간이었습니다..조금 더 사색에 빠져도 좋을 것 같고,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허수님
우리나라의 슬픈 역사를 봅니다
아직도 그런 상황에서 서로 잘났다고 싸우다니...
주신 말씀에 고개를 끄덕여 봅니다.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림님
손주 돌보는 관계로 보너스를 ㅋㅋ
올해도 내년에도 저는 보내주면
사양안하고 갑니다.ㅎ
마음 놓아 주셔서 감사해요^^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록별ys 님

이곳에서 인사 드립니다
웅장한 역사의 앙코르왓트 잘 보고 갑니다

새해에 복 많이 받으시고 소망하는 모든일
성취의 행복 누리시기를 기도 합니다
감사 합니다

초록별ys 작가님!

초록별ys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영숙시인님
감사 감사를 드립니다
저는 시 방에 가서 보기는 해도
감히 댓글을 못 달겠더라고요^^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Total 5,27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