뻥튀기, 추억 속으로 / 강미옥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순수 사진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사진 + 에세이 형태의 포토에세이는 "포토에세이" 게시판으로)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뻥튀기, 추억 속으로 / 강미옥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청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169회 작성일 19-02-01 17:18

본문

.
추천2

댓글목록

저별은☆님의 댓글

profile_image 저별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청조님 반갑습니다
오랜만에 오셨습니다
갤러리방에 달달하고 고소한 뻥튀기 냄새가 진동합니다

언제나 생활속 일상을 멋진 작품으로 보여주시는 분
현장감이 물씬 풍겨납니다

아마도 아주 오랜세월을 변함없이 사랑받는 것중에
뻥튀기가 빠질수 없는것 같습니다 ~

설날이 옵니다
산해진미 살찔까 두렵고 뻥튀기 사다 놓고 먹을까 봅니다 ㅎ

설명절 즐겁고 행복 넘치세요 감사히 봅니다 ~

한남주부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한남주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예전엔 동네에 뻥튀기 사람오면
집집마다 옥수수, 쌀, 콩 곡물 등등 갖고나와
한줄로 서서 기다렸다가 튀겨갖고오지요

터지는 소리에 저만치 뛰어갔다가
놀란표정 풀고 뻥튀기 곁으로 왔지요
튀긴 옥수수 들고 올때는 라라라

그때의 표정 추억속에 잘 봤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Total 5,40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