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너도바람꽃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순수 사진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사진 + 에세이 형태의 포토에세이는 "포토에세이" 게시판으로)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나도 너도바람꽃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9건 조회 130회 작성일 19-03-13 15:41

본문

봄의 전령사 너도바람꽃을 만났습니다
여리여리한 모습이 더욱 이쁘네요


추천1

댓글목록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재희님  정말 정말  넘 예뻐요
 이꽃이 바람꽃인가요?
하얀 꽃술의  노랑  칼라로 똥구라미  원 ,.
 연약한  모습의  바람꽃  .. 넘 예뻐요  수고하셨어요 .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산을님 이꽃은 { 너도바람꽃}  입니다..ㅎ
변산바람꽃만 찍다가 너도바람꽃을 찍었습니다
만주바람꽃 꿩의바람꽃 .. 이름도 많습니다

저별은☆님의 댓글

profile_image 저별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너도바람꽃은 만나본 기역이 없네요
시계처럼 노랑 꽃술이 선명하게 원을 그리고
꽃의 세계 정말 신비 자체입니다

바람꽃 종류가 이렇게 많습니다
너무도 예쁜 너도 바람꽃 언제 만나볼수 있을지요
멋진 작품 보면서 행복합니다 고맙습니다
재희님 꽃샘추위가 극심합니다 건강을 빕니다 ~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변산바람꽃보다 조금 더 화려합니다  모가지도 좀 더 길고요 ㅎ
세정사도 당일 갔는데 아랫쪽은 아직 냉랭 하더라고요
봄은 왔는데 꽃샘추위가 기승입니다 건강유의 하세요

용소님의 댓글

profile_image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결국은 담으셨네요.
저도 변산바람꽃. 너도바람꽃을 보지 않으면 한해가 가지 않은것 같아.ㅎㅎㅎ
볼때마다 처음본듯하고 신비로운 꽃이죠.
이젠 점점 개체수가 줄어드니 슬풀뿐이랍니다.
몆촉 있어도 짖밣힌 꽃....
제희님이 담으시니 더욱 신비롭게 느껴집니다.
고운작품 감사드립니다.

다연.님의 댓글

profile_image 다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꽃이 귀한 이때 고고 도도하니 순백으로
자태를 뽐내네요
너도 바람꽃 이름도 ㅎㅎ
덕분에 잘봅니다요
조오기아래 댓글에 두번이나 울동네로 오셨다구요
통행세는 내고 다니심이 ㅎㅎ
제가 떽 ~~~카고있쓰요 ㅎㅎ (버릇은 버린지 오래랍니다 ㅎㅎ)

해조음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눈경치, 동박새에다 바람꽃 까지 사진의 모든 장르를
섭렵하시는 홍재희 사진작가님!
존경합니다. 부럽습니다.
난 개인적으로 마지막 작품류가 좋더라구요.
앞으로 봄을 맞아 더욱 화려한 작품들이 기대되면서
미리 복통약을 준비해 두겠습니다..ㅎㅎ

♡들향기님의 댓글

profile_image ♡들향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희님
너도 나도 바람꽃
고운 시선으로 아름답고
멋지게 담았습니다
차디찬 속에서 피는 꽃이라
더 아련하고 아름답지요
그래서인가요
키도 작고 실낮같은 가녀린 허리고
잘 버티며 꽃을 피운는 아련하기도 하고
예쁘기도 하지요
재희님의 좋은 작품 감사히  감상합니다

Total 5,27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