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속사 절 .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순수 사진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사진 + 에세이 형태의 포토에세이는 "포토에세이" 게시판으로)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부속사 절 .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8건 조회 110회 작성일 19-12-01 21:22

본문

..
추천1

댓글목록

메밀꽃산을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반하린 님  처음 뵙겠습니다
네  올 11월 1일  금산 인삼  고장 찾아가면서
 들렸던  아주  조용하고  양지바른  곳의  위치했던  부속사 절이지요

 네  이음원 가수는 (故 김광석씨)  노래이지요
 아시다 시피  너무 젊은 나이에  요절을 해서 참 마음이  아프,네요 .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메밀꽃`산을* PHoto - 作家님!!!
"부석사`절"이라는,題目을`보면서~"榮州市"의,"浮石寺"를..
  지난 10月에,親睦會員들과~"순흥安氏"의,本鄕에 갔었을때..
"紹修書院`선비村`부석사"等~"世界文化遺産"지정,遺物을 觀覽..
"보석寺"는,"錦山"에 있군`如.."산을"任! 늘상,"健康+幸福" 하세要!^*^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잠시전에  컴앞의  동시에  않자 계셨군요
 네  이사진은  지난달  11월 2일  수영장 노인들분들과  상록수에서
쾌  멀리 떠났어요

 금산인삼 이란곳 옆 을  경유하면서 찾아갔었지요
아시다 시피  사진을 찍고  그냥  침묵하고 있던중

다시 들어와  좋은 음원 듣으면서 
마냥  좋습니다 .

Heosu님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개인적으론 낡고 오래된 사찰을 좋아라 합니다...
사찰마당까지 자동차 주차장으로 바뀐 풍경을 보면
종교도 기업화되어가고 있구나 싶어 안타까움을 느끼게 되더라고요...
소담하고 고즈넉한 산사였으면 좋겠습니다..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허수님  반갑습니다
 울님은 여러모로 남다른  재주가 있으셔서
 작품할동을 열심히  하시는 모습의  찬사를  보냅니다

네 요즈음은 아무리 높은 사찰이라해도  교통편이
 편하지 안으면 모든 신자가 힘들어하겠지요

한편으론  사찰도 개혁하는 차원에서 현대화 하는것도 
곳  불교 발전의 힘이 되고  신자분들에게도
 더욱 친밀한  관계가  되라라 믿습니다
 찾아주셔서  고맙습니다.

체인지님의 댓글

profile_image 체인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메밀꽃산을 사진작가님 반갑습니다!
참 좋으곳을 다녀오셨네요
사찰의 고느즉한 이미지가 마음을 당깁니다
모셔가서 내년에 영상으로 만들어 볼까합니다
허락하시겠죠?
즐거운 시간되시고 웃음가득 하세요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profile_image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체인지님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답글이 늦어서  죄송하구요
뭐  전  작가도 아니고  그져  취미삼아 
방방곡곡  사진 찍는 장소면  다  쫒아다니지요
 나이가 있어  건강도  안좋지만도
 여러사람들에게  피해  안가게끔  눈치껏  여행다니고
 졸작이지만  마음의 드시면  가져다가 쓰시면 ㅈ저도
 영광으로  생각하겠어요 .

Total 5,532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