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나무 꽃망울을 터뜨리다....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순수 사진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사진 + 에세이 형태의 포토에세이는 "포토에세이" 게시판으로)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벚나무 꽃망울을 터뜨리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133회 작성일 20-03-24 21:53

본문

.
추천1

댓글목록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Heosu* 映像Imqge - 作家님!!!
"따뜻한 南녘땅,"釜山"에는 발써~華奢하게,"꽃망울"터트리고..
 이곳 "首都圈`地方"에는,아직도 봄`기운이~울`곁에,아니온답니다..
"벗꽃"은 4月初에나,"汝矣島"에서부터.. "汝矣島`윤중際"는,未定이고..
"허수"寫眞作家님! 봄`나들이 出寫에,健康조심 하시고..늘상,健`安하세要.!^*^
(P`S: 野外에 나가니,봄꽃(개나리`진달래`山茱萸`벗꽃)이~피어있었습니다如.)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사실 지난 겨울엔 너무 따뜻해서 겨울 얼음을 제대로 볼수가 없었습니다..
믿어실지 모르겠습니다..만, 울 집은 한 번도 난방보일러를 작동하지 않았고,
반바지 반 티로 겨울을 났을만큼 겨울같지 않은 겨울이어서 다가올 여름은 난폭한
여름이지 않을까 걱정하고 있답니다...코로나 때문에 한 계절을 몽땅 잃어버리는 까닭에
안타깝고 마음아파할 뿐인 이 봄 날이네요...휴일인 이 시간에도 안전문자 알림이 쉬지 않고
울리고 있습니다...방콕을 참 좋아라하는 저도 괜히 조바심이 난답니다..

모쪼록 건강 잘 챙기시고 마음은 늘 웃음꽃 잃지 않는 봄 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Total 5,61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