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무릇 한송이 > 포토에세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에세이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에세이

(운영자 : 물가에아이)

☞ 舊. 포토에세이

 

☆ 본인이 직접 촬영한, 사진과 글이 어우러진 에세이, 여행기 형식의 글을 올리는 곳입니다

(글이 없는 단순한 사진은 "포토갤러리" 코너를 이용)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바랍니다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꽃무릇 한송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5건 조회 106회 작성일 18-10-11 16:39

본문

무리지어 피어있는 꽃무릇 사진을 자주 보았기에 이름은 아는데 딸랑 한 송이 피었습니다 ^%^


새 대가리

"새 대가리냐? 닭 대가리냐?"

자신이 또는 누군가 다소 멍청해 보이거나

생각이 짧은 행동을 하거나

어떤 일을 잘 잊어버리거나 할때 한번쯤은 뱉어본 적이 있는 말일겁니다

자유롭게 창공을 나는 모습을 동경하고

'치느님'이라는 극존칭을 써가면서 치킨을 좋아하는 것과는 다소 거리감이 느껴지는 말 이기는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작은 새는 뇌의 크기도 작기 때문에 지능이 그다지 높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고 있지요

앵무새의 기억력

까마귀는 나무막대로 나무속 벌레를 잡아먹고

해오라기는 빵이나 과자로 잉어를 유인해 사냥을 하기도 하고

비둘기가 숫자를 샐수있다는 연구결과도 있어요


닭도 사람이 생각하는 것 만큼 멍청 하지는 않다고 해요

닭은 24가지 울음소리를 통하여 소통 할수 있으며 공감 능력도 충분하다고 하네요


새의 지능이 무조거 낮을 거라고 오해 하는 인간의 무지..

인간은 사회생활에서 새에 대한 오해처럼 오만한 무지에서 비롯된 실수를 종종 하는데

"내가 그거 좀 아는데..."  "그 사람은 원래 그래..."

같은 말로 일을 그르치거나 사람에 대한 편견을 만들고

누구라도 한 사람을 완전히 알수 없는데도 말이지요


소크라테스는 "내가 아는 한가지 사실은 내가 아무것도 아는게 없다는 것이다"라고 했어요

지혜롭고 싶다면 아집을 걷어 내고 제대로 알려고 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가을입니다

깊은 사색의 시간도 가끔 가져보아요...

댓글목록

해조음님의 댓글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꽃무릇 한송이가 만들어 내는
이야기가 사람에 따라서 여러가지가 있겠네요.
저도 나름대로 생각에 잠겨 봅니다..ㅎㅎ

작음꽃동네님의 댓글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국명은 석산입니다

물론 우리말 이름이 아니라 실망하실 수도 있으나
원래 석산은 중국이 원산지인 상사화의 일종을 원예로 들여온 것입니다

그러니 한자명인 석산을 존중해 주어야합니다
물론 우리말 이름인 꽃무릇도 좋은 이름이지요

그래도 많은 사람들이  보거나 읽는 자리에서는 고유의 이름을 불러 주는 것이 예입니다
그래야 내가 소중하게 보여지는 까닭입니다

Total 3,998건 1 페이지
포토에세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485 07-31
3997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0-19
3996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0-19
3995 DAR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10-18
3994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0-18
3993 신호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10-16
399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0-16
3991
강릉선교장 댓글+ 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10-16
3990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10-15
398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10-14
3988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10-14
398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10-14
3986
연꽃 인연 댓글+ 3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10-12
3985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0-12
3984
아침이슬... 댓글+ 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0-11
열람중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10-11
3982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0-11
398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0-11
398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10-09
3979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0-08
3978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0-07
3977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1 10-05
397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9 10-05
3975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10-05
3974 길위에서나를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0-05
3973
경복궁 풍경 댓글+ 2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0-05
397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10-04
3971
으아리꽃 댓글+ 7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0-04
3970
가을 댓글+ 11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10-03
3969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10-03
396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10-03
396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0-03
3966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10-03
396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10-02
3964
가을 에는 감 댓글+ 4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10-01
3963 신호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9-30
396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 09-30
3961
핑크빛 가을 댓글+ 5
나온제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9-30
3960
새깃유홍초.. 댓글+ 1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9-29
3959 신호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9-29
3958
가을 예약 댓글+ 6
hemil해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9-29
3957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9-29
3956
과꽃 댓글+ 6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9-29
395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8 09-28
3954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 09-27
395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09-27
3952 길위에서나를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9-27
3951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8 09-25
3950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9-25
394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 09-23
3948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4 09-21
3947
국사봉아래서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8 09-21
394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09-20
3945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9-20
3944 신호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9-20
3943
채송화 댓글+ 4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9-20
394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9-20
3941
부안 내소사 댓글+ 3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9-19
3940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09-19
3939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9-19
3938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0 09-17
393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4 09-14
3936 신호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2 09-14
3935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09-14
393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09-14
3933
꽃술 없는 꽃 댓글+ 3
마음자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09-14
3932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9-13
3931
풍등 날리기 댓글+ 10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 09-13
3930 bonos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09-12
3929
수련 댓글+ 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9-12
3928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09-12
3927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09-11
392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6 09-11
3925
수국 댓글+ 4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09-10
3924
가을 그리움 댓글+ 4
정기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09-10
3923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 09-08
3922
모정(母情)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6 09-07
3921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09-07
3920
가을의시작 댓글+ 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09-07
3919
한우산의 夕陽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 09-06
391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09-05
3917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09-05
3916
해양공원 댓글+ 3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09-05
3915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8 09-04
3914
가을인가요? 댓글+ 4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09-04
3913
어리연 댓글+ 2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 09-03
391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8 09-03
3911 길위에서나를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09-02
3910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7 09-01
3909
강아지풀 댓글+ 5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 08-31
390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9 08-30
3907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9 08-29
3906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08-29
3905
천일홍 댓글+ 10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6 08-28
3904
낙산 해수욕장 댓글+ 14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7 08-27
3903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08-26
390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5 08-26
3901
嗔心 댓글+ 5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 08-25
3900 길위에서나를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 08-25
389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08-2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