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국 열차 > 포토에세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에세이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에세이

(운영자 : 물가에아이)

☞ 舊. 포토에세이

 

☆ 본인이 직접 촬영한, 사진과 글이 어우러진 에세이, 여행기 형식의 글을 올리는 곳입니다

(글이 없는 단순한 사진은 "포토갤러리" 코너를 이용)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바랍니다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설국 열차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6건 조회 172회 작성일 19-01-18 21:28

본문

설국 열차- 글 포토 - jehee


멀리 기적소리 울렸던가 몰라

나는 그져 눈 내리길 기다리며

그 곳에 한 동안 서성이다가  

허릴 숙여 엎드려 보기도 한다


두텁게 눈 쌓여 행여 아니올까

이런저런 걱정을 채우기 전에

기차는 어찌나 빠르게 다가와 

빠앙 하는 소리에 화들짝 놀라

그만 눈밭에 나뒹굴고 말았다

그렇게 먼 곳까지 찾아갔는데

허무함 뒤 아우성 치며 웃었다

아히고 어째 내년에 또 오냐고

  

추천0

댓글목록

8579립님의 댓글

profile_image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설국 하니까
일본의 어느 작가 가 생각납니다

사진역시 우리나라는 아닌듯하고 일본?

눈이 쌓인곳 첫발자국이 생각 납니다

또 닥터 지바고의 설원이 떠 오르기도 하구요
눈이 쌓여있는 끝모르는 설원 에 마차를 타고'''''''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두개 달고 냅다 도망치는 꼬마기차 입니다
하지만 삿갓님 멋진 댓글에 ..설국열차로 제목 바꿉니다 ㅎㅎ
홋가이도 비에이 입니다 눈만 원없이 보고 왔지요..
지바고 영화 속 주인공 이름도 까묵었네요
눈 덮힌 시베리아 벌판의 썰매 그리고 라라의 테마곡이 생각납니다
오늘도 행복하세요

물가에아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
환상 입니다
당장 달려가고 싶은 충동 이 드네요
갑자기 달려온 기차 그리고 기적소리 놀라 자빠질 큰 소리
상상이 되면서 멋져요
아쉬움이 남아야 한번 더~!!!? ,ㅎ
수고 했습니다~!!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엄청 실패작입니다
기차라곤 1칸짜리 기차는 그만 옆구리만 찍고요
몇분 뒤 오는 2칸짜리 기차였는데도 하 작아서리 웃고말았았답니다
울나라 기차 포인트 다 놔두고 설경이 좋아 그 짓을 하다니 ㅎㅎ
힐링은 하고 온듯 합니다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jehee* 映像 Image-作家님!!!
    "재희"寫眞`作家님!咫尺이 千里라고,이웃에 居하면서도..
    "詩마을"에서는,일케  만날수`있으니 ~ 千萬多幸,이랍니다`如..
    "삿갓"甲仗의 말씀처럼,"Doctor`지바고"의 場面도 ~生覺이`나고..
      일본`女流作家의,感動어린 作品~"雪國列車"도,聯想되고 말입니다..
    "물가에"房長님의,말씀같이~ 幻想的입니다!"놀라,자빠졌다"에,한票를..
    "재희"作家님!,"물가에"房長님!&"삿갓"甲仗님! 늘상, 健康+幸福  하세要!^*^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앞 진사님이 가려 마구 안쪽으로 기어 들어갔지요
기관사가 어찌나 큰 기적으로 경종을 울리던지요
눈깜짝 할사이 종료 되었답니다 너무나 허망도 하였지요..ㅎ
설국열차 저는 모르고 있는데 덕분에 검색 해 보겠습니다
오늘도 행복 하세요

사노라면.님의 댓글

profile_image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미니기차 이네요
기차가 좀 길었어면 좋을뻔 했다 그런 생각이 드네요
일본까지 가시는 열정과 여유가 부럽습니다
덕분에 멋진 겨울 풍경의 진수를 봅니다 ^&^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1칸 2칸짜리 기차가 통근열차 겸 그 곳을 지나간다는데
눈이 펑펑 쏟아져야 제격인 곳이랍니다
하지만 하우종일 따뜻한 햇살이 눈 샤워를 해 주었지요..
겨울 비에이는 눈 사진 찍기 좋은 곳이라 한번 댕겨 왔습니다
사노라면님
새해에도 복 많이 받으시고요 늘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늘 감사합니다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고생은 좋아서 하니 누구에게도 하소연 못합니다 ㅎ
그나마 힐링한다 여기며 다닙니다
새해에도 복많이 받으세요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해조음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낭만이 가득한 풍경입니다.
기어이 가셨군요 홋카이도에.. 못말려요. 그 열정..
홍재희님 작품보니 옛날에 본 일본영화"철도원"이 생각납니다.
평생을 기차역에서 일하며 자식도 부인도 먼저 떠나보내고
흰눈이 수북히 쌓인 새해아침 환상속에서 죽은 딸을 만난후
근무지인 "호로마이역"에서 눈속에 쓰러져 죽어간
어느 철도원의 이야기..
지금도 그의 음성이 들리는듯 합니다.
슛빠츠 요시(출발 좋음), 고후요시(후부 좋음), 신고오 요시(신호 좋음)..
그 호로마이역이 실제 홋카이도 이쿠토라역이라고 하더군요.
멋있는 홋카이도 겨울 이야기 계속 들려주세요요요...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요시..좋아요!
해조음님 덕분에 뽐뿌질 당해 추워도 아파도 갔다 말입니다 ㅎ
일본 영화  철도원 1999년 .. 작품상등 많이 받았더만요
그땐 넘 어려서 슬픈 영화를 몰랐답니다 (^^*
JR역사는 맞는 것 같아요.. 지금은 폐역이고요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고지연님도 작년 이맘때 비에이 댕겨 오신걸로 알지요..
미영(비에이)는 그닥 춥지 않다고 하더니 추운건 몰랐어요
산더미처럼 쌓인 눈은 키작은 어릴적 보고  홋가이도서 본 것 같아요
일본에 더이상 지진 나지 않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요..

은영숙님의 댓글

profile_image 은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jehee 님

멋지게 담아오신 설국 열차 잘 감상하고 갑니다
너무나도 수고 많으시고 고생 하셨네요
모셔 가겠습니다  허락 해 주십시요
너무 좋아서 홀딱 빠젔다 가옵니다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즐거운 한 주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영원이요 ♥♥

jehee 작가님!

jehee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은영숙 시인님 새해에도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꼭 건강복 많이 받으세요
아름다운 시 한편 올려 주세요 시인님 ㅎ
오늘도 행복하시고 건강유의 하세요 감사합니다

Total 4,225건 1 페이지
포토에세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1-21
공지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1-18
4223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 0 18:08
4222
정동진에서 새글 댓글+ 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 14:42
4221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11:56
4220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 11:41
4219
절분초 댓글+ 4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2-22
4218
금빛세상 댓글+ 2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2-22
4217
봄의소리 2 댓글+ 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2-22
421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 02-22
4215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 02-21
4214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2-21
4213
겨울 골목 댓글+ 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2-21
4212
홍매화 댓글+ 3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2-20
4211
좋은 비 댓글+ 7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0 02-18
421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1 02-17
4209
댓글+ 6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1 02-17
420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 02-17
4207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 02-16
4206
가지복수초 댓글+ 6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1 02-15
4205
생강나무 댓글+ 9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2-15
4204
동박새 연가 댓글+ 12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 02-14
4203
봄의소리 댓글+ 4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2-14
4202
하얀매화 댓글+ 6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2-14
420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2-14
4200
동백의 눈물 댓글+ 6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2-13
419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3 02-13
4198
매화 댓글+ 6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1 02-12
4197
동백 댓글+ 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2-11
419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1 02-11
4195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2-11
4194
한송이 梅花 댓글+ 6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1 02-09
4193
겨울나무 댓글+ 6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 02-09
419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2 02-09
4191
풍년화 댓글+ 13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02-08
4190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2 02-07
418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 02-06
4188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 02-06
4187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9 0 02-04
418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1 02-04
418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 02-02
418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1 02-02
4183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 02-01
4182 나온제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 02-01
4181 청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1 02-01
4180
속초 영랑호 댓글+ 8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2-01
4179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2-01
4178
눈 오는날 댓글+ 6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0 01-31
417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3 1 01-29
4176
영춘화 댓글+ 4
hemil해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1 01-29
417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 01-29
4174
말의 의미 댓글+ 8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1-29
4173
바다향기로 댓글+ 8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1-29
4172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 01-28
4171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 01-28
4170
통도사에서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1 01-28
4169 코스모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 01-26
4168
유향제 댓글+ 4
이진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 01-26
4167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 01-26
416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 01-25
4165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 01-25
4164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 01-24
4163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1-24
4162
시골길 댓글+ 6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1-24
416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1-24
416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 01-23
4159
풍선초 댓글+ 5
은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01-23
415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1 01-23
4157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1-22
4156
겨울 단상 댓글+ 10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3 01-22
4155
계룡산 댓글+ 5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1-21
4154
마창대교 댓글+ 4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1-21
4153
민들레 댓글+ 10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1-21
415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0 01-21
4151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0 01-20
4150
제주 여행 댓글+ 4
고지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1-20
4149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 01-20
414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1-20
4147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1-20
414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1-20
414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1-19
열람중
설국 열차 댓글+ 16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0 01-18
414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 0 01-18
4142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0 01-17
4141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1-17
4140
안개 댓글+ 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1-17
413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1-16
4138
금당실 마을 댓글+ 3
은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 01-16
4137
오메가 댓글+ 6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 01-15
4136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1-14
4135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0 01-11
4134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 01-10
4133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8 0 01-10
413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1-10
4131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1-10
413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0 01-10
4129
새해의 마음 댓글+ 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01-09
4128
붉은 열매 댓글+ 6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1-09
4127
가우도 댓글+ 5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0 01-08
412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6 0 01-0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