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양지 이팝꽃은 만개하여... > 포토에세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포토에세이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에세이

(운영자 : 물가에아이)

☞ 舊. 포토에세이

 

☆ 본인이 직접 촬영한, 사진과 글이 어우러진 에세이, 여행기 형식의 글을 올리는 곳입니다

(글이 없는 단순한 사진은 "포토갤러리" 코너를 이용)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바랍니다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위양지 이팝꽃은 만개하여...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8건 조회 147회 작성일 19-05-09 15:15

본문

 

 

 

지난 토요일 오후,

부산시내 가로수 이팝나무꽃은 만개가 되었고 혹은 지고있는 꽃도 있음을 보았다.

때를 놓치면 위양지 이팝나무꽃을 못볼수도 있겠구나 싶어서

부랴부랴 카메라를 챙겨서 위양지로 향했다.

마음 한 켠으론 은근한 걱정으로 표정은 그리 밝지 않았지만 주차할 수 있는 공간이 있기를

희망하며 달렸다.

1년에 서너번씩 위양지를 찾아가지만 이토록 많은 차량들이 빠끔한 틈없이 줄지어 서 있는 모습은

처음으로 목격하고 놀라움에 입을 다물 수 없었다.

어디 그뿐이랴 한 차량에 3~4명이면 도대체 얼마의 사람들이 그 작은 위양지에 머물고

있을것인가 불보듯 뻔하지 않은가...

먼 쪽 큰 길가에 주차를 해놓고 걸어서 위양지로 향했다.

마을 어귀와 위양지 논,밭둑 그리고 큰 길가까지 주차된 차량과 들어오는 차, 떠나는 차량이

뒤엉켜 말그대로 난장판이 따로 없었고,

작은 연못을 둘러싸고 떠밀려가는 사람과 자리를 펴고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는 사람들,

왕버들 꽃가루는 흩날려 숨도제대로 쉴 수 없을 지경으로 고통이었고

연못은 꽃가루랑 부유물들로 연못 속 풍경은 담을 수 없었다.

추천0

댓글목록

jehee님의 댓글

profile_image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위양지 이팝나무꽃과 그 집은 넘 아름답기만 합니다
비록 부유물 처럼 지저분 하긴 하더라도 말입니데 ㅎ
워낙 넓은 위양지라 누가 나룻배라도 타고 들어가 걷어 내면
깔끔한 반영이 좋을텐데요..
내일 위양지 갈까 하다가 힘들어 쉬는 중입니다 ㅎ
오늘도 멋진행보 되세요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jehee님!
관광지는 굳이 최첨단시설과 인위적인 시설이 많아야 함이
아니다 라는 것을 보여주는 곳 중 한 곳이 위양지가 아닐까 싶습니다..
위양지, 반곡지, 운곡서원 등 작은연못, 고목하나로도 얼마든지 관광화 할수있음을 깨달아야 할 것 같고요..
최첨단 시설을 위해 낡은것을 허물고 오래된 것들을 외면하는 짧은 생각들을 빨리 버려야지 싶습니다..

새로운 한 주도 멋지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사노라면님!
옳은 말씀입니다..꽃은 스스로 계절을 알고 찾아오지요..
사람들은 그 꽃들의 아름다운 유혹의 늪에 빠지기도 합니다..
정말 자연은 위대하다는 생각을 다시한번 갖게되는 것 같기도 합니다.

건강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봄날이 되시길 빕니다...

오호여우님의 댓글

profile_image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지난 월요일 위양지에 배 띄우고 촬영했는데
너무 지쳐 못가 못내 아쉬움이 남았는데
허수님 사진으로 위로해봅니다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오호여우님!
아..그날도 진사님들로 왁자지끌했을 것 같습니다..
와...이날도 정말 많은 사람들때문에 발디딜틈도 없었거든요...
개인적으론 연출된 풍경을 좋아하지 않습니다...만,
대구수목원에서 만난 어느 작가분께서 요즘은 촬영대회에서 입상을 할려면
연출이 필수라고 하더라고요..저야 그쪽은 아니어서 상관은 없지만 말입니다..

오늘도 참 좋은 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물가에아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위양지 배 띄운다는 풍문은 들었는데
설마 그렇게 일찍 끝날 줄은요...ㅎ
나중에 사진 보니 안 담아도 그렇게 아쉽지 않은 ..ㅎㅎㅎㅎ
그래도 한쪽에 수초가 안 피어 말간 곳이 있어 그곳에서 반영을 쪼맨 챙기고 왔어예~
이제 위양지도 졸업할까 합니다

Heosu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물가에아이님!
위양지는 맑아도 좋고, 흐려도 좋고, 물안개가 피어도 좋은,
그래서 위양지를 찾는지 모르겠습니다...이팝꽃이 필 무렵이 절정기간이지만
꽃가루때문에 환경은 그리 좋은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즐거움 가득 행복 가득한 나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Total 4,461건 1 페이지
포토에세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 01-18
4460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5-24
4459
기차를 타고 댓글+ 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2 05-24
4458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5-22
445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1 05-21
4456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5-20
445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5-20
4454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5-20
4453
민들레 홀씨 댓글+ 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5-20
445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1 05-20
4451
고창 댓글+ 5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1 05-19
4450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0 05-19
4449
사랑 댓글+ 3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5-18
444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5-18
444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5-17
444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2 05-17
4445
부네치아 댓글+ 8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5-16
4444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0 05-15
4443
장미야~!! 댓글+ 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0 05-15
4442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 05-14
4441
꽃꿩의다리 댓글+ 6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5-14
444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1 05-13
443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5-12
4438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 05-12
443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 05-12
443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 05-12
4435
풀꽃 댓글+ 8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5-10
4434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5-10
열람중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0 05-09
443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5-09
4431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1 05-08
4430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08
4429
은하수 담기 댓글+ 4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08
4428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08
442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1 05-07
4426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5-07
442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7 0 04-15
4424
패턴 댓글+ 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07
4423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 05-06
442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1 05-05
4421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05-03
4420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0 05-03
4419
모양성 철쭉 댓글+ 2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1 05-02
441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0 05-02
4417 산그리고江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5-02
4416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1 05-01
4415
그리움만이 댓글+ 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5-01
4414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 05-01
4413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5-01
4412
댓글+ 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 04-30
4411
모란 댓글+ 7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1 04-30
441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 04-29
4409
사진놀이 댓글+ 2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4-29
4408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1 04-29
4407
뱀사골 수달래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1 04-29
4406
COLOR 2 댓글+ 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4-27
440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1 04-27
4404
아 월류봉 ! 댓글+ 7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 04-26
4403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0 04-25
440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4-25
440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4-24
4400
유채꽃 향기 댓글+ 3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0 04-24
4399
진달래꽃 댓글+ 3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 04-24
4398
통영의 야경 댓글+ 4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4-24
439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1 04-24
4396
성주사의봄 댓글+ 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4-24
4395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4-24
4394
청산도의 봄 댓글+ 3
bonos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 04-23
4393
매 발톱꽃 댓글+ 5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 04-23
4392
금낭화 댓글+ 3
꽃거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1 04-22
439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1 04-22
4390
용비지의 봄 댓글+ 2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0 04-21
438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 04-21
4388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4-20
4387 꽃거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 04-19
4386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04-19
4385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 04-19
4384
세량지의 아침 댓글+ 1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1 04-19
4383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4-18
4382
바람 좋던 날 댓글+ 2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 04-17
4381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4-17
438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0 04-16
437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 0 04-16
437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 04-16
4377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4-16
4376 나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4-16
4375
사16 댓글+ 1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4-16
4374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4-15
4373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0 04-15
4372 하늘아래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4-15
437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 04-14
4370
COLOR 댓글+ 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4-13
436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1 04-13
436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4-12
4367 초록별y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1 04-11
4366 오호여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4-11
4365
목련 댓글+ 2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 04-11
436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1 04-11
4363 교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4-11
4362 꽃거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4-1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