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여름의 산사에서 > 포토에세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포토에세이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에세이

(운영자 : 물가에아이)

☞ 舊. 포토에세이

 

☆ 본인이 직접 촬영한, 사진과 글이 어우러진 에세이, 여행기 형식의 글을 올리는 곳입니다

(글이 없는 단순한 사진은 "포토갤러리" 코너를 이용)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바랍니다

  ☆ 등록된 사진은 시마을내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초여름의 산사에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9건 조회 455회 작성일 19-05-12 03:19

본문

초여름의 山寺에서/물가에 아이



우연히 찿게 된 山寺

뎅그렁 풍경소리

카메라들은 채로

정신을 놓고 앉았구나


꽃등을 품어 안은 얕은 연못

작은 연못 속에 다른 세상이 보인다


내려놓고

비우고 또 비우며

미움도 원망도 

버리고 버리지만


다시 일상에 젖어 들며

알게 모르게 마음속에

다시 자리 잡는 모든 번뇌들 


인생은 흐르는 물

세월의 물따라 언젠가는 떠나야 할것을

 

추천1

댓글목록

물가에아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기쁜일이 있을때 즉시 축하해 주는 말 속에 복이 숨어 있다가 부메랑 처럼 돌아 온다고 합니다
상대가 괴롭히고 상처를 준다고 너무 미워하지 말자라는 교훈이 생각나는 새벽입니다

도망간 잠 쫒으며 뒤척이고 뒤척이다
차라리 사진이나 올리자 하고서.....

휴일 편안 하시길 빕니다^^*

용소님의 댓글

profile_image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오늘이 초파일 이네요.
무상스님의 음원인가요?
언제가 마음이 괴로울 때 많이 들었던 기억이 남니다.
세상사 모든것이 무 라던데 어떤게 무인지 깨달치 못하고 있는 중생이랍니다.
실질적으로 인간은 절대 신이 될수 없다고 주장도 하고요
신이 있다면 인간세계를 이리 타락하도록 방치하였다는 것도 이해 할 수가 없고
아무리 신들를 믿도록 악마를 만들었다고 주장하지만....
요즘은 악마들이 더 신 같고  돈이 더욱 신같이 느껴짐니다.
이것도 번뇌겠지요.....

고운 작품 즐감합니다.
훌륭하게 잘 사시다가 괴로운 인간탈을 벋으실 때 성불하시길 빕니다.

물가에아이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용소님~
답이 너무 늦다 그치예~
이리저리 싸돌아다닌다꼬 시간이...ㅋㅋ
세상에 제일 간사한게 인간인것같고
자기 합리주의를 사는데 힘으로 삼고 사는 것도 같고 그러네예~
너무나 잔인하고 놀랄 사건들이 줄줄이 생기니 정말 신이 있는건지
왜 벌을 안 내리는지 그런생각도 든답니다

인간탈을 벗을때 성불하게만 살다가면 얼마나 좋을까예
그러나 이미 자격미달입니다
5월 가정의달 행복하시어요~!

안박사님의 댓글

profile_image 안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물가에아이* PHoto - 作家님!!!
"무상"스님의,"讚佛歌(반야심경)"를~敬聽하면서..
 擔아 보내주신,"蓮꽃燈"을 바라보며~"부처님"生覺을..
"慈悲智慧"의,"부처님"가르치심에~心醉하여也,합니다`如..
"물가에"房長님! & "용소"佛者님!成佛하시고,늘 康寧하세要!^*^

물가에아이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박사님~
답이 너무 늦어 죄송합니다 ^^*
마음따로 현실의 마음이 다르니...
인간인 이상 어쩔수 없거니 핑계와 변명을 대어보지만 늘 허탈합니다
그러나 남에게 피해는 안주고 나쁜짓 안하고 살다 가려합니다
건강 잘 챙기시며 아름다운 봄날 행복하시어예~!

Heosu님의 댓글

profile_image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고즈넉한 산사의 풍경은 늘 마음에 위안을 준답니다..
비록 요즘 종교단체들은 기업화하여 안타깝지만 그래도 정도를 갈려는
종교인들도 있을테지요..산사의 풍경소리를 가만히 귀기울여 듣습니다..

물가에아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허수님~
산청 수선사 강추드립니다
차가 절 마당 입구에 들어가니 조금만 걸으면 된답니다
옛날 다락논 자리라고하니 알만 하것지예
너무나 아늑하고 자그마한 절이였습니다
곁에 멋진 신건물 카페도 하나 있고예
절과 카페는 동일한 느낌이 들더군요 ...
봄날 좋은일만 있으시길예~!

사노라면.님의 댓글

profile_image 사노라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꽃만큼 아름다운 연등
밤에 불 켠 모습도 궁금해 집니다
그러나 먼길 달려 가시라는 말은 아닙니다 ^&^
작은 연못이 있어 더 멋진 풍경입니다

물가에아이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렇지예~
차편만 있다면 밤에 가고 싶었어예~
등에 불이켜지면 다른 멋이 날것 같았지예~!
건강 하세요~!

Total 4,846건 1 페이지
포토에세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5 0 01-18
4845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 06-01
484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6-01
484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 05-24
4842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 05-23
484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1 05-22
484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0 05-22
483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5-21
4838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21
483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5-20
4836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5-20
4835
괴불주머니 댓글+ 6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5-19
4834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5-18
4833
일액현상 댓글+ 8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0 05-18
483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1 05-18
4831
털마삭줄 댓글+ 6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 05-17
4830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 05-16
482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 05-15
4828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 05-13
4827
왕벚나무 댓글+ 8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5-13
4826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5-13
482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5-13
4824
황매산의 日出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2 05-13
4823 8579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5-12
4822
영도민들레 댓글+ 6
작음꽃동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11
482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 05-10
4820
우포의 아침 댓글+ 1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1 05-10
4819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5-10
4818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5-09
481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 05-09
4816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5-09
481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 05-08
4814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5-08
481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1 05-08
4812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1 05-05
4811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5-05
481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1 05-05
480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1 05-05
4808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5-03
480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1 05-01
4806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2 04-28
4805
test 댓글+ 6
비가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4-28
4804
호미곶의 유채 댓글+ 1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1 04-28
480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5 1 04-25
4802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0 04-24
480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0 04-22
4800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4-21
4799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0 04-20
4798
족두리풀꽃 댓글+ 5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4-19
479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2 04-17
4796
우포의 日出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2 04-15
479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 04-14
4794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4-14
479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3 04-13
479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3 1 04-11
479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1 04-10
479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 1 04-08
478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2 04-07
4788
회춘의 봄 댓글+ 3
녹향 김일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0 04-07
4787
南海 다랭이논 댓글+ 17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 3 04-06
4786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4-05
478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1 04-04
478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2 04-03
478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 04-02
478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1 04-01
478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1 04-01
4780 베드로(김용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4-01
477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0 03-30
4778 함박미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03-30
477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3-30
4776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 03-28
4775
천주산 진달래 댓글+ 11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2 2 03-23
4774
깽깽이 풀 댓글+ 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 1 03-23
4773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 2 03-22
4772 해조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 0 03-22
477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1 03-22
4770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1 03-18
4769
목련 댓글+ 14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1 1 03-16
476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3 03-14
4767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 03-13
4766
수선화 댓글+ 9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2 03-13
4765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 03-12
4764
봄이 오면 댓글+ 4
녹향 김일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0 03-10
4763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4 2 03-09
476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 4 03-09
4761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2 03-08
4760
산수유마을 댓글+ 15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 2 03-07
4759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2 03-06
4758
너도바람꽃 댓글+ 2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1 03-06
4757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0 03-05
4756
홍쌍리네 매화 댓글+ 13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9 2 03-05
4755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 03-04
4754 je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1 03-03
4753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0 03-03
4752 물가에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 2 03-02
4751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1 03-02
4750 녹향 김일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3-01
4749 Heos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2-29
4748 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 02-28
4747
까치무릇 댓글+ 8
용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 1 02-2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