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러 아픔의 쓴 잔을 마시는 사람이 없고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일부러 아픔의 쓴 잔을 마시는 사람이 없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25회 작성일 19-02-11 09:22

본문


♧ 일부러 아픔의 쓴 잔을 마시는 사람이 없고 ♧

 
일부러 아픔의 쓴 잔을 마시는 사람이 없고 
고통의 불 속으로 들어가는 사람은 없습니다. 

어려움을 딛고 선 사람이 크게 되며, 
고통을 겪어 본 사람이 성공한다고 해서 
일부러 그런 힘듦을 겪는 사람은 없습니다.

누구든지 삶의 길은 순탄치가 않아서 
수고를 하고 역경을 만나지만, 그 때마다, 
이길 힘을 기르며 인내하는 것입니다. 

어려운 처지에 처했을 때, 
용기를 갖고, 기운을 차리라는 주위의 말은 
포기하지 말고, 새롭게 정진하라는 말입니다. 

우리가 불행을 헤아리는 데만
손가락을 사용하기 때문에
그 많은 행복을 외면하고 살아가는 것입니다.

그러한 이김의 기술들이 내 안에 축적되어 
자신만의 생에 대한 노하우가 생기고, 
삶의 승리자가 될 수 있다는 뜻입니다. 

긍정의 시각이든, 부정의 시각이든 
판단의 차원은 끝까지의 생각을 합니다. 

그러나, 부정의 시각으로 생각한 사람은 
생각의 끝에서 절망쪽을 선택하며, 
긍정의 시각으로 생각한 사람은 
생각의 끝에서 희망으로 방향을 바꿉니다. 

겪어도, 겪어도 
힘듦만이 엄습하기만 할 때, 
모든것을 다 놓아버리고 싶겠지만 
긍정적 시각으로 생각을 해야합니다. 

그러함이 다시 일어서게 하고, 
쓰러지려는 자신을 세울 수 있습니다. 
긍정적 사고가 승리자를 만드는 길입니다. 
  "삶을 이기는 기술"중에서  

우리는 먼저 자신을 알기 전에
남을 알려고 합니다.
 
또 우리는
항상 비교하면서 살고 있습니다
 
이러한 원천이 
자신을 불행하게하고
슬프게 하는 근원인줄 
모르고 있습니다.
 
- 자아를 찾는 길이 행복의 원천입니다. -
<Html by 김현피터>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once upon a dream / Linda eder ♬
( 언젠가 꿈 속에서... )


언젠가 꿈 속에서 Once upon a dream, 
난 그대의 품속에서 정신을 잃었어요.I was lost in love's embrace 
언젠가 꿈 속에서 There I found a perfect place 
완벽한 곳을 찾았어요.. Once upon a dream. 

평소와는 다른 Once there was a time 
시간들이 있었어요. Like no other time before
희망이 열려있던 때였었죠. Hope was still an open door 
언젠가 꿈 속에서.. Once upon a dream.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592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5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9:25
65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9:22
65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 09:21
6589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4-23
6588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 04-23
65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0 04-23
65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0 04-23
65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 04-23
658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4-22
658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 04-22
65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4-22
65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04-20
658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4-20
65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0 04-19
657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4-19
657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 04-18
657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04-18
657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04-17
657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04-17
6573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4-16
657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4-16
65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1 04-16
657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4-16
656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0 04-15
656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04-15
65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0 04-13
656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0 04-13
656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 04-13
656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0 04-12
656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4-12
656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 1 04-11
65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4-11
656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 0 04-10
655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0 04-10
655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4-10
655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0 04-09
65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 04-09
655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0 04-09
655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4-08
655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4-08
655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0 04-07
6551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4-07
655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04-07
654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0 04-06
654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1 04-06
654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 04-06
654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1 04-05
654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04-05
654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04-04
654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1 04-04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