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행복 때문에 다른 사람이 불행해질 때가 있습니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내행복 때문에 다른 사람이 불행해질 때가 있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32회 작성일 19-03-02 08:54

본문


내행복 때문에 다른 사람이 불행해질 때가 있습니다

 
내가 승리 했기 때문에 다른 사람이 
땅을 치며 통곡 할때가 있습니다.
내가 감격과 환호와 박수와 꽃다발에 묻혀 펄쩍 펄쩍 
뛰는 동안 수치와 굴욕과 절망의로 뼈마디가 부서져나가는 
듯한  아픔을 겪으며 울부짖는 사람이 있습니다.

내가 최고의 자리에 올라 축복처럼 쏟아지는 햇빛 아래서 
월계관을 쓰고 서 있는 시간에 다시는 일어설 수 없는 패배의 
그늘에 던져진 채 인생이 끝나버리는 사람이 있습니다. 

내가 모차르트처럼 일찍이 최고의 찬사와 화려한 
조명을 받을때 나로 인해 살리에리처럼 
독을 품고 원한이 쌓여 가는 사람이 있습니다. 
내가 의도한 바는 아니었으나 나로 인해 비롯된 시기와 
원망이 독화살이 되어 나를 향해 날아오는 날이 있습니다. 

내게 황금의 훈장을 가져다 주었던 교향곡들이 
 진혼곡이 되어 나를 쓰러뜨리는 날이 있습니다. 

내 기쁨으로 인해 눈물 흘리며 통곡하는 사람이있다면 
 내 기쁨의 일부는 그를 위로하기 위해 돌려져야 합니다. 

내 안락함이 고통받는 사람의 땀으로 인해 주어진 것이라면 
 나는 안락함을 버려야 합니다.내가 얻은 영광이 
 다른 사람들의 고통 위에 세워진 동상과 같은 것이라면 
 허물어 버릴 수 있어야 합니다. 

나의 행복으로 인해 다른 사람이 불행했다면 언젠가 
나는 또 다른 사람에게 행복을 빼앗기고 그 옛날 
불행했던 사람의 자리에 쓰러져 울부짖는 날이 올것입니다. 

내 승리가 다른 사람의 원한에 사무친 것이었다면 
 나 역시 쓰러져 패배한채 가슴에 한을 품고 
 살아가는 날이 오게 될것입니다. 

내가 차지한 자리가 남의 인생을 짓밟고 얻은 것이라면 
 나도 언젠가는 가진것을 모두 잃고 처참한 모습으로 
 자리에서 쫓기듯 물러나는 때가 오게 됩니다. 
그것이 인간사의 원리입니다. 

승리를 나누어 가질 수 있는 사람이어야 합니다. 
함께 웃을 수 있는 사람, 영광의 관을 패자의 
 머리에 씌워 줄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불행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사림이 되어야 합니다. 
함께 슬퍼하고 같이 눈물 흘릴 수 있는 사람 이어야 합니다. 
혼자만 잘해서 자기 혼자 성공하는 사람(Only-Win Style) 
그런 사람은 내 행복의 그늘에 가린 남의 불행을 잘 모릅니다 
그러나 아파 보았던 사람은 남이 아픔을 압니다. .

처절하게 절망스러웠던 사람은 남의 절망을 압니다. 
함께 행복해지기 위해 남의 처지를 헤아릴 줄 아는 
 사람이 진정으로 승리하는 사람입니다. 
- 좋은생각 중에서 -
<Html by 김현피터>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봄처녀 / 가곡 - 김인혜 ♬ 

봄처녀 제 오시네 / 새풀 옷을 입으셨네
 하얀 구름 너울 쓰고 / 진주 이슬 신으셨네
 꽃다발 가슴에 안고 / 뉘를 찾아 오시는고

 님 찾아 가는 길에 / 내 집 앞을 지나시나
 이상도 하오시다 / 행여 내게 오심인가
 미안코 어리석은 양 / 나가 물어 볼까나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675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67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0:20
667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5-23
667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5-23
667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5-23
66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5-22
667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22
666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5-22
666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5-22
666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 0 05-22
666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 05-21
666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5-21
666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5-21
6663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5-20
666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5-20
66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5-20
666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20
665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0 05-20
665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0 05-20
665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05-18
66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5-18
665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5-18
665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05-17
665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5-17
665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5-17
6651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05-17
665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5-16
664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 05-16
664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5-16
664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5-16
6646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5-15
664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5-15
664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15
664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05-15
664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5-14
664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5-14
664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5-14
6639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0 05-14
663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 05-14
6637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5-13
6636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5-13
663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5-13
663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5-13
663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5-13
663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 05-12
66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5-11
66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0 05-11
6629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 05-10
662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 05-10
66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5-10
66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2 05-10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