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19회 작성일 19-04-09 09:13

본문


 ♣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


삶이 늘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닙니다.
때론 슬픔을 주기도 하고 아픔을 주기도 합니다.
행복을 준다면 이미 그건 삶이 아닙니다.

아픔이 있기에 즐거움을 느끼고
 슬픔이 있기에 기쁨을 알고 불행을 알기에
 행복함을 가슴 깊이 느끼는 것이 아닐런지요?


때론 자기에게만 닥쳐온 불행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지요?
신은 모든 사람에게 공평하게 나누어 주었습니다.

공평하게 주어진 삶을 어떻게 가꾸어 나가는 가는
 오직 자기 자신에게 달려 있습니다.

원망 하지 않는 삶 자기가 선택한 삶에
 책임과 의식이 살아 있을때
 우리는 그것을 진정한 삶이라고 부릅니다.


지금 내 삶이 지탱하기가 힘들지라도
 우울함이 가슴 속을 채울지라도
 가슴 속에 슬픔이 가득 할지라도...

그것 또한 자신이 선택한 삶 입니다.
그러나 그 속에 진솔한 삶이
 살아 숨쉬고 있는 진정한 삶이 아닐런지요?


그러나 우리는 결코 포기 할 수가 없습니다.
그 속에 꿈과 희망이 있기에...
받아 들일수 있는 삶이 진실한 삶이기에...

먼훗날 그대의 삶이 결코 헛되지 않았다는
 자부심이 그대 가슴 속에 살아 숨쉴때

 행복을 진정으로 아는
 삶이라고 말해드리고 싶습니다.


왜냐하면 진정한 행복은 그 속에서만 존재하기에...
- 좋은글 중에서 -

<html By 김현피터>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589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589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 12:12
6588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 12:00
65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 09:09
65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9:05
65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9:05
658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4-22
658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4-22
65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4-22
65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0 04-20
658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 04-20
65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 04-19
657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4-19
657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0 04-18
657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 04-18
657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4-17
657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4-17
6573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4-16
657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04-16
65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1 04-16
657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4-16
656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 04-15
656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4-15
65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0 04-13
656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0 04-13
656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 04-13
656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0 04-12
656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4-12
656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1 04-11
65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 04-11
656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 0 04-10
655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 0 04-10
655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4-10
열람중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 0 04-09
65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04-09
655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1 0 04-09
655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0 04-08
655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 04-08
6552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 0 04-07
6551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4-07
6550 김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 04-07
654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0 04-06
654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 1 04-06
654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8 1 04-06
654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1 04-05
654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04-05
654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 04-04
654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1 04-04
654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1 04-04
654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0 04-03
654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04-0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