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다 이맘때 추석이 오면 더욱 가슴이 아파옵니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해마다 이맘때 추석이 오면 더욱 가슴이 아파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400회 작성일 19-09-11 08:25

본문


해마다 이맘때 추석이 오면 더욱 가슴이 아파옵니다


나이가 들수록 사람의
마음은 왜 이리 작아지는가
모난 세상에서도 둥글게 살고 싶었것만

해마다 이맘때가 되면
생각은 많아지고 어릴적 모습은
기억에서 가물거리고


나보다 흘쩍 커버린 자식앞에서
추억에 젖어 들기엔 오늘도 무거운 현실

부모님께 다하지 못한 효도와
자식에게 잘해주지 못한 미안함으로
추석이 오면 더욱 가슴이 아파옵니다


살다보면 좀 나아지겠지 하는
기대와 희망도 다만 기대와 희망일뿐

올해도 한잎 두잎 떨어지는 쓸쓸한 낙엽
삶은 결코 달관할 수 없고
세상을 결코 이길수 없다해도


중년에도 남아있는 달빛젖은 꿈하나

돌아갈수 없는 세월이 그립고
살아갈 날은 더욱 허무할지라도
묵묵히 나의 삶에 충실하다 보면
언젠가는 내 마음에도 보름달이 뜨겠지요


먼훗날 넉넉한 생에 보금자리에서
환희 비추는 그 보름달을
만나고 싶습니다
- 좋은글 중에서 -
- html 제작 김현피터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004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700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8:38
700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 08:33
700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8:32
700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9-18
70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9-18
69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9-18
699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9-18
699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9-18
69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9-17
69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9-17
69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09-17
69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9-16
69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9-16
69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9-16
69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9-15
698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9-15
698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9-15
698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09-14
69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9-14
69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9-14
698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 09-14
698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9-13
69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 09-13
69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09-13
698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 09-12
697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9-12
697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9-12
697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9-12
697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9-12
697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09-12
열람중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1 0 09-11
697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9-11
697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9-11
69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1 09-10
697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9-10
696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9-10
696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9-09
69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9-09
696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9-09
696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 09-07
696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 09-07
696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9-07
696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0 09-06
69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9-06
696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9-06
695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9-06
695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 09-05
695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1 09-05
69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9-05
695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 09-0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