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란 말의 어원은?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아내란 말의 어원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45회 작성일 20-05-02 09:25

본문

아내란 말의 어원은?  


아내란 말의 어원은 가 결합한 낱말이며

집안의 해라는 좋은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즉 한가정의 내부에 가 발게 떠 있어야

가정에 행복이 깃들 것이고, 그로 인해

남편이 밖에서 대인관계나 직장,

사업관계도 자신감을 얻어 잘할 수 있을 테니까요.


아내의 매력은 말과 재테크를 잘하는 것에 있기보다

남편의 보이지 않는 뿌리와 후견인으로

남편의 용기를 북돋아 주는 것에 있지 않을까요?

요즘 남편들이 가장 싫어하는 아내는

 잔소리하는 아내하고 합니다.


어떤 아내는 남편에 대해 역사 바로 세우기를 하려고

하는지 기회만 생기면 남편에게 잔소리를 합니다.


얼마나 그런 가정이 많은지 휴대폰 전화번호에

아내의 이름이나 애칭대신에 잔소리라고 입력한

남편들을 종종 볼 수가 있습니다.

남편은 짜증 섞인 잔소리보다는

조용한 격려를 통한 무언의 감동으로 가 살고

 을 얻을 수 있습니다.


남편의 가장 치명적인 상처는 아내가 무심코

던진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말입니다.

타인의 무시는 웬만하면 참을 수 있지만

아내의 무시는 남편에게 하늘이 무너지는 암담합니다.

아내는 남편의 명예와 자존심을 최대한

지켜주어야 할 마지막 보루입니다.


어떤 경우에도 꼴에 자존심을 있어서...

돈도 못버는 주제에...” 등등 자좀심을

건드리는 말은 절대 하지 말아야 합니다.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남편의 명예와 자존심을 지켜주고

둘만의 조용한 시간에 더 나은 방법을 제시하며

내일의 변화를 도모하는 것이 현명한 대처방법일 것입니다.

남편 또한 아내에 대해 존경과 고마움을 늘 가지고 살아야겠죠.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632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763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 06-02
76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0 06-02
76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6-02
762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6-01
762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6-01
76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 05-30
76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5-30
76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5-29
76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05-29
76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5-28
76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5-28
762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0 05-27
76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 05-27
76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5-26
76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5-26
761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 05-25
7616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5-25
76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25
76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5-25
76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5-23
76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5-23
76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5-22
76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5-22
76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 05-21
76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 05-21
760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 05-20
76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5-20
7605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 05-19
760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05-19
760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0 05-19
760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05-18
760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5-18
76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5-18
7599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5-17
75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5-16
75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5-16
75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5-15
75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5-15
75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0 05-14
75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5-14
75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 05-13
75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0 05-13
7590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5-12
758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 05-12
758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05-12
7587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 05-11
75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05-11
75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5-11
75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 05-10
758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 05-0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