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이는 가난과 싸우고 어떤 이는 재물과 싸운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어떤 이는 가난과 싸우고 어떤 이는 재물과 싸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83회 작성일 20-05-22 07:45

본문

 

   ♧ 어떤 이는 가난과 싸우고 어떤 이는 재물과 싸운다  ♧   

누구나 다 성인이 될 수 있다.  
그런데도 성인이 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자신의 것을 버리지 않기 때문이다.   
  
돈으로 결혼하는 사람은 낮이 즐겁고,   
육체로 결혼한 사람은 밤이 즐겁다.  
그러나 마음으로 결혼한 사람은   
밤낮이 즐겁다.  
  
받는 기쁨은 짧고 주는 기쁨은 길다.   
늘 기쁘게 사는 사람은   
주는 기쁨을 가진 사람이다.  
  
남자는 여자의 생일을 기억하되 나이는   
기억하지 말고,   
여자는 남자의 용기는 기억하되 실수는   
기억하지 말아야 한다.   
  
어떤 이는 가난과 싸우고 어떤 이는   
재물과 싸운다   
가난과 싸워 이기는 사람은 많으나 재물과   
싸워 이기는 사람은 적다.   
- 좋은글 중에서 -
- html By 김현피터 -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옛 시인의 노래 / 한경애 ♬ 

마른나무 가지에서 떨어지는 
작은~ 잎새 하나 
그대가~~ 나무라 해도 
내가 내가 잎새라 해도 
우리들의 사~이엔 아무것도 
남은게 없어~요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640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764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 09:20
763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9:12
763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6-05
763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 06-05
763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06-04
763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6-04
763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 06-03
763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06-03
763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 06-02
76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 06-02
76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6-02
762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 06-01
762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06-01
76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5-30
76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 05-30
76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 0 05-29
76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5-29
76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 05-28
76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5-28
762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 05-27
76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 05-27
76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 05-26
76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5-26
761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 05-25
7616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0 05-25
76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 05-25
76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05-25
76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 05-23
76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05-23
열람중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05-22
76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05-22
76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05-21
76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 05-21
760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05-20
76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0 05-20
7605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05-19
760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 05-19
760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05-19
760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 05-18
760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05-18
76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05-18
7599 들꽃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 05-17
75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05-16
75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05-16
75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 05-15
75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5-15
75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 0 05-14
75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05-14
75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 05-13
75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 05-1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