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다 보면 할 말 하지 말아야 할 말이 있지요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살다 보면 할 말 하지 말아야 할 말이 있지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98회 작성일 20-11-17 09:25

본문



  ♧ 살다 보면 할 말 하지 말아야 할 말이 있지요 ♧   
               
살다 보면 할 말, 
하지 말아야 할 말이 있지요. 
살다 보면 기분 좋은 말 
 가슴을 아프게 하는 말이 있지요.

살다 보면 칼보다도 더 무서운 것이 있지요. 
남의 마음에 눈물을 주는 말, 
실망을 주는 말, 상처를 주는 말, 
불신의 말, 절망의 말. 

말 한마디에 천냥 빚을 갚는다는 
 속담처럼 어쩌면 우린 말 한마디에... 
천재 또는 바보가 될 수도 있고, 
성공 또는 실패를 가져올 수도 있고, 

사랑 또는 이별을 할 수도 있고, 
좋은 인연 또는 악연이 될 수도 있고, 
영원히 함께하거나 또는 남남처럼 
 살아갈 수도 있지요.

우린 사람이기에 실수도 할 수 있고, 
잘못을 할 수도 있고, 
싫은 말도 할 수가 있지요. 

그러나, 인간은 생각하는 동물이며, 
이성이 있기에 언제든 마음만 먹으면 
 자신을 다스릴 수 있기에, 믿기 어려워도 
 화가 치밀어도 말하기 전에 조금만 참고, 

차분한 마음으로 그 사람이 왜 그랬을까를 
 생각하고, 나 자신이 소중한 것처럼 
 남도 소중히 생각한다면, 

극단적인 말 귀에 거슬리는 말 보다는 
 곱고 고운 말, 아름다운 말, 희망을 
 심어 주는 말을 하지 않을까요. 

수없이 많은 말을 하고 살아가는 우리네 인생 
 기분 좋고, 밝고, 맑고, 희망의 말 한다면, 

서로 환한 미소 짓고 힘든 세상 
 육체는 힘들어도 편안한 마음과 함께 
 좋은 인연으로 살지 않을까요. 
- 월간 좋은 생각에서 - 
<Html by 김현피터>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가을 편지 최양숙 高 銀 作詞/ 金敏基 作曲 ♬ 

가을엔 편지를 하겠어요
누구라도 그대가 되어 받아주세요
낙엽이 쌓이는 날
외로운 여자가 아름다워요

가을엔 편지를 하겠어요
누구라도 그대가 되어 받아주세요
낙엽이 흩어진 날
모르는 여자가 아름다워요

가을엔 편지를 하겠어요
모든 것을 헤매인 마음 보내드려요
낙엽이 사라진 날
헤매인 여자가 아름다워요 아름다워요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207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 08-06
820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 01:47
820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 0 01:46
820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 0 01:45
820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 12-05
820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1 12-05
82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1 12-05
820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1 12-05
819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 12-05
81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1 12-04
81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1 12-04
81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 12-03
81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12-03
819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12-03
819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12-03
81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0 12-02
81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12-02
819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 12-02
818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12-02
818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12-02
81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12-01
81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12-01
818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0 12-01
81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12-01
81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12-01
81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0 11-30
81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11-30
818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11-30
817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11-30
817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11-30
8177 이슬비둘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11-30
817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11-29
817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 11-29
817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11-29
8173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0 11-28
817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11-28
817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11-28
817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 11-28
816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0 11-28
8168 doum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 0 11-27
81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 11-27
816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11-27
816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11-27
816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0 11-27
816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11-27
816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 11-26
816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11-26
8160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11-26
815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11-26
815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 11-2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