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에사 발견한 세 보석 이야기 [감동다큐]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오늘에사 발견한 세 보석 이야기 [감동다큐]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68회 작성일 21-01-13 10:12

본문


오늘에사 발견한 세 보석 이야기 [감동다큐] 

양천구 신월동 시장 인근에서 손수레가 
길가에 세워둔 외제 승용차 아우디 차량 옆을 지나다
승용차를 긁은 사건이다.
7살 정도로 보이는 어린 손자가 할머니 손수레를 끌(밀)고 가다가
도로 코너에 정차된 차량의 옆면을 긁고 지나갔다. 

 

 

 

이것을 바라본 할머니는
손주가 끄는 수레를 멈추고 어쩔줄을 몰라하고 있을 때,
할머니의 놀라고 걱정스런 표정을 바라보던
손주는 그만 울음을 터뜨리고 말았다.

 

어쩌면 어린 손주의 수레 끄는 솜씨의 부족이려니 하고
?할머니도 모르는 척 그냥 지내 칠 수도 있을 법한 순간의 일이었다.
그러나 할머니는 손주에게 수레를 멈추게 하고
차 주인에게 어떻게 해야 이 일을 알릴 수 있을까?
?걱정을 하고 있던 차에 주변을
지나치던 사람들이 웅성거리기 시작했다.
 
그 웅성거림 속에서 나타나는
요즘사람들의 심성을 들을 수가 있었다.
손수레 안을 들여다보니 콩나물 한 봉다리와
손주가 좋아할 바나나 몇 송이가 보였다.

이 글을 기고한 게시자는 이렇게 쓰고 있었다.
콩나물과 바나나 몇 송이를 보는 시간 내내 마음이 편치 않다고 적었다.
비록 가난하게 살지만 남의 외제 차량에
손수레로 커다란 상처를 내고
그냥 돌아설 양심이 아니었다.
    
 

 

주변에 있던 학생 중의 한 사람이
할머니가 전화가 없어서 차주에게 연락을 하지 못하시는 것을 보고,
차 앞에 있는 명함 전화 번호로 승용차 차주에게 전화를 걸어
자초지종을 설명한 후,
10여분이 지나 40대로 보이는 차주와 아주머니가 나타났다.
첫 번째 보석이 할머니라면,
두 번째 보석의 발견은 여기서 부터이다.
그들은 오자마자 대뜸
할머니에게 고개를 숙이며 사과를 한다.
?

죄송합니다.
?차를 주차장에 두지 못하고 이렇게 도로에 주차를 해서
통행에 방해가 되게 해서 죄송합니다.
?제 차 때문에 손수레가 부딛히는 사고를 내게 해서 죄송합니다.
?옆에 서있던 차주의 부인되시는 분은
울먹이는 할머니의 손주를 오히려 미안하다며 달래 주었습니다. 
   

 

돈이 많고 잘살고 그런 것들이 부러운 것이 아니라
그 차주의 인성이 너무 부러웠습니다.
이 사건의 글을 게시한 기고자는 집에 오는 내내
정말 멋진 사람을 만났다. 멋진 사람이다. 라는 생각을 했답니다.
그러면서 기고자는 이렇게 사회를 향하여 말했습니다.
가정이나
학교에서 공부보다 저런 인성을 보다 많이 가르쳤으면 좋겠다고.
필자는 이 기고자의 글을 보면서 쓰레기통에서 값비싼 보석을
얻은 마음 같아서 너무 흐뭇한 마음이다
세 번째 보석은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아우디 코리아는
“이 차주를 수소문해 고객센터(02-6009-0000 02-6009-0000)로
 
연락을 주면 수리비 전액을 지원 하겠다”고 17일 밝혔다는
아름다운 사연이어서 아직도 대한민국은 살만한 가치가 있는
 사회라고...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502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 08-06
850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10:48
850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10:43
84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 09:38
849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 09:37
849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 09:34
84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 09:28
849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 0 06:20
849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6:18
849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 00:56
849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 00:55
849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 00:55
849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1-24
848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1-24
848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1-24
8487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1-24
848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4
848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 01-23
848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 01-23
84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 01-23
84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 01-23
84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 01-23
848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 01-22
84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 01-22
847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1-22
847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2
847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1-22
847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 01-22
847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0 01-22
847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0 01-21
847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0 01-21
847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1-21
847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1
846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 01-21
846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0 01-21
846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0 01-21
846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0 01-20
846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0 01-20
846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0 01-20
846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 01-20
846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0 01-20
846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1-20
846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20
845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1-19
845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 01-19
845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 01-19
845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 01-19
845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 0 01-19
845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0 01-19
845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0 01-1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