갖춘 사람이 되는 길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 Youtube Channel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시나 영상시, 시감상문,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내가읽은시 등)을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올릴 수 없습니다


갖춘 사람이 되는 길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13회 작성일 22-11-23 06:40

본문



갖춘 사람이 되는 길

아는 자는 말하지 않으며 말하는 자는 알지 못한다
날카로운 것은 쉽게 부러지고 오래 갈 수 없다
마땅히 날카로운 것을 갈아서 부드럽게 만들어야
비로서 부러지지 않는다. 자신의 견해만 옳다고 주장하는 것은
역시 오래 갈 수 없다

더구나 다른 사람에게 강요해서는 더욱 안된다. 그것은 기껏해야
한쪽 방면, 즉 편면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마땅히 사물의 양면을
알아야 한다. 그러므로 지혜로운 자는 공리공론空理空論을 가르칠
것이 아니라 자아 수양에 힘써야 한다

그리고 대범하고 관대하며, 능히 세상과 함께 하면서도 사심을 버리고
분란을 피해야 한다. 그렇게 될 때 마침내 사람들의 존중을 받게 된다.

*공리공론空理空論 : 헛된 이론이나 논의*

                     - 도덕경(노자) - 소준섭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857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7 0 08-06
9856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 12-06
9855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0 12-05
985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 11-30
985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 11-30
9852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 11-30
9851 시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 11-28
985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 11-26
열람중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 0 11-23
984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9 0 11-18
9847 성채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0 11-17
984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 11-15
984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 0 11-15
984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1 11-15
984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0 11-14
984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1 11-14
984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1 11-14
9840 무상심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 11-14
983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8 0 11-12
983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0 11-12
983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0 11-09
9836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1 11-08
983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1 11-07
9834 장 진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5 1 11-06
983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0 11-03
9832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4 0 11-02
983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0 11-01
9830 친정아바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 11-01
9829 시마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 3 10-31
982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 0 10-29
982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 0 10-29
9826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 10-28
9825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 10-28
9824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1 10-28
982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10-28
9822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 10-28
9821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0 10-26
982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0 10-25
9819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3 10-24
9818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 10-24
9817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0 10-23
9816 삼천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 10-22
9815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8 2 10-17
9814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9 1 10-13
9813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6 0 10-12
9812 무상심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0 10-11
9811 세잎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 3 10-11
9810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4 1 10-10
9809 김상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 1 10-08
980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 1 10-0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gmail.com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